고행 (苦行) [시]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고행 (苦行) [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1-23 00:52 조회1,39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고행 (苦行)  [시]


삶 자체가 버거운 길

고고하지만 남이 가지 않는 길

인생 자체가 고행이다

 

인생은

조금의 양심과

많은 욕망을 안고 태어났다

조그만 양심은

거대한 욕망을 억제한다

 

욕망은 죄를 범하고

죄는 심판을 받는다

양심과 욕망은

끝없이 다투고

그 다툼이 번뇌가 된다.

그래서 인생은

괴로움을 안고 태어난 것이다

 

번뇌로부터 탈출하려고

고행을 하는 사람들 있다

고행이란 무엇인가

명상의 길이다

명상을 통해 번뇌를 몰아내고

해탈의 경지를 얻는 길이다

해탈의 경지엔 어떻게 가는가

수많은 깨달음을 거쳐야 간다

 

해탈의 경지에 오르면

영원히 그곳에 머물 수 있는가

깨달음의 범위를 능가하는 유혹이 있으면

해탈은 깨진다

 

무엇을 위한 깨달음인가

번뇌로부터 탈출하는 깨달음일까

그렇다면 고행은

자신만의 깨끗함을 얻기 위한 것 아닌가

 

고오라마 싯타르타

그는 생로병사의 진리를 터득하기 위해

고행을 했다한다

예수

그는 세계인의 죄를 씻어달라고

고행을 했다 한다

 

그런데 조선인들은

예수에 고마워하던가

아니다

조선의 피가 흐르는 인종들은

지금 요마악귀들의 악령을 이어받아

아름다워야 할 세상을

지옥으로 만들며 예수를 저주한다

 

이런 악귀들은

절대로 죄 사함 받으면 안 된다

 

깨달음

그 자체로 환희다

갑자기 세상이 밝아 보이는 순간의 찰나다

나는 내가 알고 싶어 하는

수학의 진리를 터득했을 때

깨달음의 경지에 이렀다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고귀한 희열이었다

 

이 희열이 세상 사람에

남긴 건 무엇인가

과학계 공식들과 정리들이다

세상 만인을 위한 것이었다

 

수도인들이

고행을 통해 얻은 깨달음은

만인을 위한 것일까

자신의 번뇌를

극복하기 위한 것이었을가

 

명상은 무엇인가

몰두일 것이다

몰두의 정상은 몰입

몰입의 경지를 선이라 한다

몰입의 경지는

어디에서 얻을까

사바세계로부터 지리적으로

멀리 떨어진

기도원과 절에 가야 얻어지는 경지일까

 

지난 20여 년 동안

나는 집에서 살았고

사무실에서 살았다

 

그런데 20년 동안

내가 머물렀던 모든 공간이

사색의 공간이었고

몰두의 공간이었다

 

손으로는 과일 쪽

계란 쪽

입으로 나르지만

내 눈은 눈 뜬 장님처럼

허공이었다

그 허공이 나의 20년이었다

 

그래서 만들어 낸 것이 무엇인가

극우 또라이 이미지

그리고 또 있다

나를 사랑하는

소수의 맑은 영혼들이다

 

그들은 나의 무엇을

사랑했는가

내가 남긴 작품들이다

작품을 통해

나라를 사랑하고

나를 사랑하게 된 것이다

 

그들이 걸었던 고행길은

그들의 의지로 선택한 길이지만

내가 걸었던 고행길은

끌려 다닌 고행길이었다

 

그들이 걸었던 고행길엔

가시밭 없었지만

내가 걸었던 고행길엔

끝없는 가시밭이 있었다

 

 

2020.1.23. 지만원

 

Penance

 

Life itself is a hard thing to go through

It is a lonely path, but not taken by others

Life itself is a penance

 

Lives are born with a little conscience

And the tiny conscience controls huge desire

 

The desire commits a sin

And the sin is judged

The desire and the sin endessly battle against each other

And the battle ends up as an agony

Thus, lives are born with agony

 

There are people who choose difficult life to escape from the agony

What is the agony?

It is a path of meditation

People can eliminate the agony through meditation and reach moksa

 

How the people can reach moksa?

It can be achieved through countless Enlightments

 

Once people reach moksa, can they stay in the spiritual realm forever?

The spiritual realm will be ruined if they are surrounded with temptation that exceeds the range of moksa

What does the Enlightment stand for?

Is it just to escape from the agony?

If so, isn't the penance a path to earn one's own spiritual purity?

 

Gautama Siddhartha

He is said to have done penance to find the truth of life's four phases of birth, old age, sickness and death

While Jejus Christ did penance for world peoples' sin

 

And yet, have the Koreans ever been grateful to Jejus Christ?

In no way have they

The Korean ethnic group possessed with an evil spirit pronounce a curse on Jejus Christ by leading the world that's supposed to be beautiful to the hell

Sins committed by those  possessed with evil spirit must not be forgiven

 

Enlightment

It is a delight in itself

It is a moment at which the world instantly looks bright

I believed I had reached Enlightment as soon as I perceived mathematical truth that I had long wanted to know

It was a wonderful joy that I could never be able to replace

 

What did my joy leave for the people in the world?

My noble joy left mathematical formulas and theorems in the scientific field

All people in the world will make good use of them

 

Was the Enlightment ascetics had reached through their hardships for the world people or for their own means to escape from the agonies?

 

What the meditation stands for?

It must be an absorption

The pivot of an absorption will be an immersion

A stage being immersed means the virtue

From where such a stage of immersion can be earned

Is it achievable at  prayer houses or temples in the long way off from the world of suffering?

 

For last twenty years

I've olny stayed at home and in the office

Both places have been my spaces for meditation and absorption

 

While my hands were bringing something to eat to mouth,

My two eyes always stare into space like a blind person

The empty space represents my past twenty years

 

What have I accomplished so far then?

I've just got a nickname called "an extreme conservative" and " a man of abnormality"

Here is one more

A few of followers who love me dearly

 

What did my followers love about me?

They did love my works

Through my works left

They became to love the nation and love me as well

Though my followers' path of hardship were decided at their discretion, mine has been a path of suppression

 

There have been no thornies on my followers' path

However, I have been forced to tread a thorny path endlessly

 

January 23, 2020

Jee, Man-won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829건 3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769 5.18 광주사태 VS 광주민주화운동/광주사태의 명쾌한 해설/한국… 댓글(2) 해머스 2020-03-14 909 122
11768 항소이유서(5.18형사) 지만원 2020-03-14 687 85
11767 [지만원박사님 5.18병합사건 항소심 무죄 탄원] 동참 공지 댓글(8) speedydhl 2020-03-11 678 121
11766 우리는 김형오가 한 짓을 알고 있다 (비바람) 비바람 2020-03-14 1160 202
11765 이재명 도지사는 박원순 시장을 '체포'하라(비바람) 비바람 2020-03-12 1196 231
11764 연기된 3월의 재판일정 지만원 2020-03-12 625 120
11763 항소합니다[시] 지만원 2020-03-10 1052 158
11762 세무조사 나가 볼까요 ? : 엄상익 댓글(1) 정답과오답 2020-03-10 981 139
11761 친중파냐, 대구시장이냐, 권영진의 두 얼굴 지만원 2020-03-10 1716 248
11760 지만원 시집 -사랑 엘레지- 지만원 2020-03-10 692 105
11759 제211화, 사전투표제 반드시 폐지돼야 지만원 2020-03-08 1200 101
11758 지만원TV]제210화, 집권100년의 전자개표기 지만원 2020-03-07 836 99
11757 [지만원TV]제209화 인기상승하는 문재인 갤럽 지만원 2020-03-06 982 93
11756 박근혜의 '점괘'는 신통력이 있는가(비바람) 비바람 2020-03-06 1723 222
11755 [지만원TV]제208화, 신천지의 복마전 지만원 2020-03-05 772 86
11754 일본어 출판의 의의 지만원 2020-03-05 1132 222
11753 [지만원TV]제207화, 정세균 대구 떠나라 지만원 2020-03-04 865 85
11752 김문수는 언제 대통령이 되는가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3-04 1313 176
11751 [지만원TV]제 206화, 이만희, 정권의 음모? 지만원 2020-03-03 886 93
11750 황교안은 교회 장로인가, 야당 대표인가.(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3-02 1036 179
11749 [지만원TV]제205화 누적되는 증오감 지만원 2020-03-02 811 101
11748 3월의 재판일정 지만원 2020-03-02 624 120
11747 '몸 대주고 돈 대주고' 뺨 맞은 정의당(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3-01 1051 187
11746 전자개표기 폐지 청원에 동의합시다(세척기) 댓글(4) 세척기 2020-03-01 989 171
11745 [지만원TV]제204화, 문재인공포-괴질공포 지만원 2020-03-01 824 86
11744 [지만원TV]제203화, 코로나와 신천지 지만원 2020-02-27 1525 112
11743 "문재인 개새끼!"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2-26 2532 243
11742 [지만원TV] 제202화, 국민은 불쌍하다 지만원 2020-02-26 1031 103
11741 순혈 자유우파 자유당의 출범을 환영 한다 (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20-02-25 1095 169
11740 [지만원TV]제201화, 코로나 확산은 주사파 음모 지만원 2020-02-25 1313 11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