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사와 기소의 분리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수사와 기소의 분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2-18 14:57 조회1,19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수사와 기소의 분리

 

                   추미애와 윤석열의 주장

 

211, 추미애는 수사와 기소를 분리해야 한다는 말을 했다. 검찰이 윤석열의 지시로 울산게이트 관련자 13명을 129일 전격기소한 데 대한 대응이었다. 이에 대해 윤석열은 217, “수사는 형사소송을 준비하는 과정이기 때문에 기소에 복무하는 개념이라 수사와 기소는 분리할 수 없는 한 덩어리다. 중대한 사건을 수사한 검사가 직접 공소 유지를 하는 것은 당연하다고 못 박았다.

 

                     누구 말이 옳은가?

 

두 사람의 주장 중 누구의 말이 옳은가? 일반국민들이 판단하기는 그리 쉽지 않을 것이다. 법을 좀 아는 사람들이라면 윤석열의 주장이 옳다고 생각하지만 빨갱이 법조인들은 무조건 추미애의 말을 지지할 것이다. 그렇다면 일반 국민들은 또 분열될 수밖에 없다. 아무리 옳은 말을 하더라도 대중을 상대로 하려면 전달력이라는 도구를 활용해야 한다. 나는 윤석열의 말이 옳다는 것을 일반대중에 전달하기 위해 황희 정승과 디오게네스를 활용하고자 한다.

 

                     황희 정승과 디오게네스

 

이 세상에서 남의 말을 가장 정확히 이해하는 사람은 황의정승인데 그는 겨우 70 정도를 제대로 이해한다고 한다. 이른바 [소화력]인 것이다. 속에 있는 말을 가장 요령 있게 잘 표현하는 사람은 그리스 철학자 디오게네스인데 그는 그가 하고 싶은 말의 80% 정도를 전달할 수 있었다고 한다, 이를 이른바 [전달력]이라 한다. 그렇다면 이 세상에서 가장 소통에 뛰어나다는 디오게네스와 황희 정승이 대면해서 소통을 한다 해도 그 전달된 양은 겨우 56% 밖에 안 된다.

 

수사검사는 그가 수사하는 과정에서 습득하고 소화한 내용을 공소장에 기록한다. 그 공소장은 수사검사가 습득한 정보를 몇 프로나 전달해 놓았을까? 그 공소장을 읽는 기소검사는 공소장 내용을 몇 프로나 소화할까? 수사검사를 디오게네스라 치고, 기소검사를 황희 정승이라 하더라도 이 두 사람을 하나로 묶으면 사실의 56%만 반영할 수 있는 것이다. 디오게네스가 수사하고 기소하면 목적하는 바의 내용을 80% 전달하지만 황희 정승으로 하여금 기소하도록 하면 80%56%로 축소되는 것이다.

 

 

2020.2.18.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811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6062 390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4164 657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5525 1361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33578 134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1693 1291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7108 1824
11805 5.18 사태의 도화선과 발화(지옥이 분만한 5.18) 새글 지만원 2020-04-01 193 38
11804 김대중의 내란 음모 사건(지옥이 분만한 5.18) 새글 지만원 2020-04-01 177 35
11803 남은 행로 [시 지만원] 낭송 : 사임당 제주훈장 2020-03-30 131 25
11802 제226화, 지옥이 분만한 5.18(4) 새글 지만원 2020-03-31 283 36
11801 [지만원TV] 제225화, 지옥이 분만한 5.18(3) 지만원 2020-03-30 277 44
11800 5.18 관련 북한 삐라 지만원 2020-03-30 848 123
11799 [지만원TV]제224화, 지옥이 분만한 5.18(2) 지만원 2020-03-29 356 49
11798 남은 행로[시] 지만원 2020-03-29 515 105
11797 지옥이 분만한 5.18(3) 지만원 2020-03-29 414 95
11796 지옥이 분만한 5.18(2) 지만원 2020-03-29 365 93
11795 지옥이 분만한 5.18(1) 지만원 2020-03-28 605 105
11794 [지만원TV]제223화, 지옥이 분만한 5.18 지만원 2020-03-28 417 53
11793 [지만원TV]제222화, 5.18 변론 전략 지만원 2020-03-26 435 69
11792 5.18 변론 전략 지만원 2020-03-26 797 129
11791 지만원TV]제221화, 베트남전 이야기 지만원 2020-03-25 503 76
11790 [지만원TV]제220화, F-16 이야기 지만원 2020-03-24 601 87
11789 '5.18북한군'은 국회에 입성할 수 있을까(비바람) 비바람 2020-03-23 1104 235
11788 [지만원TV]제219화, 국제사회, 중국에 책임 묻는다 지만원 2020-03-23 663 94
11787 광주일고 김태호판사의 5.18판결은 위법 지만원 2020-03-23 842 178
11786 서정갑 참고서면 지만원 2020-03-23 501 117
11785 회원님들께 드리는 4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0-03-23 979 174
11784 [지만원TV]제218화, 이승만과 4.19 지만원 2020-03-22 337 57
11783 이승만 드라마 지만원 2020-03-22 801 98
11782 박정희 신화 지만원 2020-03-22 978 13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