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갑식기자에 대한 특별방송 예고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문갑식기자에 대한 특별방송 예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2-24 00:56 조회1,785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문갑식기자에 대한 특별방송 예고

 

https://www.youtube.com/watch?v=neZysycM8oY

.

 

222일의 문갑식 방송에 대해 2월 24일에 반론한다. 

나는 문갑식에 대해 선입관 없다. 

문갑식 기자가 좋은 사람인 줄 알았다. 

그런데 222일 방송을 보니 문갑식은 기자 영혼이 없고 상업적이다.  

나는 우익 보수들이 왜 이런 애송이를 신뢰하는지 모른다.

 

우리 회원들은 문갑식 기자를 무시하라 조언한다. 

문갑식을 내가 거론하면 문갑식의 주가만 올린다고 조언한다

그건 나도 인정한다. 

하지만 나는 계산을 떠나 

문갑식 류의 생각이 얼마나 유치한 것인가를 국민에 밝혀야 한다고 생각한다.

 

1979년 고르바쵸프가 이름 없는 한 시민을 향해 많은 이야기를 했다

이름 없는 한 시민을 향해 고르바초프가 한 말이 바로 소련의 정책이었다

내가 오늘 밤 방송하는 것은 문기자 한 사람만을 지향한 것이 아니라 

문기자를 닮은 수많은 기자들과 그 독자들을 향해 하는 말이다

문갑식 기자는 내가 직접 대할 가치가 있다

나는 그를 직접 대한 적이 없다

하지만 그는 이 나라 기자집단의 상징이기 때문에 

내가 직접 그를 상대하기로 했다.

 

224일 오후 지만원tv는 문갑식을 직접 상대할 것이다

내가 이기면 그는 그와 같은 사이비 기자들을 죽일 것이고, 내가 죽으면 5.18진실이 죽을 것이다

내가 죽느냐, 문갑식이 죽느냐는 엄청난 의미를 갖는다

문갑식이 경솔한 것은 나를 죽이려 했다는 점이다

나는 문갑식과의 단독 토론회를 공개석상에서 하고 싶다

문갑식이 높아서가 아니다

우익 일각에서 그가 우익기자의 상징으로 떠올라 있기 때문이다

문갑식은 내 판단으로 매우 경솔하다. 나는 이런 인간상이 위험하다고 생각한다.

 

오늘 문갑식은 개인의 원한으로 선정된 것이 아니라 이 나라 기자단들의 대표로 선정된 것이다

나는 생각한다. 문갑식은 설 익었으면서도 국민을 현혹한다. 

싸울 대상이 많은 데 왜 하필 나를 공격하는지 

난 그를 알 수 없다.

난 오늘 밤 문갑식을 띄워줄 생각 없다 

우익 탈을 쓴 런 종류의 쓰레기 기자들을 

몰살하고 싶다 

 

2020.2.2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182건 7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002 추미애의 '유착(癒着)'은 무슨 색깔인가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7-09 1022 117
12001 긴급조언: 윤석열의 긴급 조치 지만원 2020-07-09 1831 221
12000 시스템클럽TV, 제276화, 오늘 방심위에 남긴말, 전라도것들, … 지만원 2020-07-09 1318 101
11999 매카시 같은 위대한 애국자 되자!! 지만원 2020-07-07 1681 181
11998 지만원tv, 제275화, 윤석열 Vs. 박근혜 지만원 2020-07-06 1308 101
11997 육군사관학교 제 동기회장님께 지만원 2020-07-06 1650 264
11996 지만원TV, 제274화 윤석열, 우익인가 좌익인가 지만원 2020-07-05 1424 113
11995 지만원TV, 제273화, 빨강장수 5인방 총출동 올코트프레싱 지만원 2020-07-04 1270 92
11994 최후발악, 빨강장수 총출동 올코트프레싱 지만원 2020-07-04 1765 234
11993 제272화, 난장판 걸레공화국 지만원 2020-07-02 1812 131
11992 민주공산당(共産黨)의 시대가 개봉박두 한다!(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20-07-01 1582 197
11991 임종석 민사사건 답변서 지만원 2020-06-30 1150 142
11990 5.18 서울형사사건 답변서(초안) 지만원 2020-06-30 964 100
11989 [단독] 구국금식40일중 33일째 김성웅 목사 눈물의 기도 대한민… 댓글(1) 제주훈장 2020-06-29 995 96
11988 지만원TV, 제271화, 공산주의 횡포 노골화 지만원 2020-06-29 1226 101
11987 제270화, 윤석열의 판단력, 이재용이 시험지 지만원 2020-06-28 1477 117
11986 지만원TV, 제269화, 적이 없으면 친구도 없다 지만원 2020-06-27 1174 101
11985 지만원tv, 제268화, 문재인이 6.25행사장에 끌려 나온 이유 지만원 2020-06-26 1042 92
11984 문재인이 6.25행사장에 끌려 나온 이유 지만원 2020-06-26 2939 253
11983 김대중 일가는 노벨상금을 토해내라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20-06-26 1422 154
11982 북 외무성 발표, 존 볼턴 폭로와 일치 지만원 2020-06-25 1819 217
11981 북한을 위해 투쟁하는 5인방 지만원 2020-06-25 2090 245
11980 6.25 전쟁의 실상과 교훈 지만원 2020-06-25 1456 138
11979 5.18은 제2의 6.25 지만원 2020-06-25 1352 141
11978 회원님들께 드리는 7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0-06-24 1490 177
11977 지구 끝자락에 매달린 대한민국 지만원 2020-06-24 1663 222
11976 5.18신봉자들이 내는 곡소리 지만원 2020-06-24 1742 212
11975 윤석열, 얻어맞을수록 커지는 거목 지만원 2020-06-23 1698 208
11974 모든 판사가 김태규 부장판사 닮아야 지만원 2020-06-23 1430 177
11973 기밀 해제된 미국 외교문서 지만원 2020-06-21 2095 23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