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소합니다[시]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항소합니다[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3-10 23:18 조회1,36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항소합니다 [시] 

https://www.youtube.com/watch?v=-3X9NWeye3c&feature=youtu.be


1심 판결서는 

사실과 과학을 무시했습니다

편견과 지역감정 그리고

이념적 사상을 판결서에 반영했습니다


1심은

피고인이 제출한 팩트

피고인이 제출한 과학적 논리를

모두 무시했습니다

 

그리고

과학이 없는 억지

광주의 편견

이념적 편견들로 

판결서를 채웠습니다

종북자의 인민재판서라

아니할 수 없습니다.

 

원심 판결서의 핵심은

피고인의 즉 지만원의 글들이

5.18민주화운동의 역사적 평가와

사법적 평가에

반한다는 것입니다

 

광주일고 출신 김태호가 쓴 

서울형사재판 판결서는

사법부가

국방부의 배타적 업무영역을 침범한 월권행위였습니다

북한군이 개입했느냐에 대한 판단은

고도의 군사지식을 요하기 때문에

국방부가 판단하게 돼 있습니다

그런데 광주출신 판사들은 국방부를 무시했습니다

 

가장 중요한 증거는

원심 재판 심의 과정에 증인으로 출석한

피해자들의 증언들과

그들의 고소장 및 검찰 진술서들입니다

이 내용들은 

실로 세밀한 분석을 요하는 내용들입니다

 

피고인은 이 내용들을 심층분석해

답변서들로 제출하였습니다

하지만 이 내용들이

원심 공판정 심의 과정에서

검사와 피고인측 사이에

단 한 번도 다투어진 적이 없습니다 

이 자체로 제1심 재판은

날치기 재판이었습니다


피고인이 비록 재판을 많이 받았다 하지만

법조인들에 비할 수 있겠습니까

피고인은 제1심에서

재판장이 공의롭고 완전무결한 판단력을 가진

하늘같은 존재라 믿었습니다

그 믿는 근거는 그가 광주-전남 출신이 아니라는

순진한 생각을 했기 때문이었습니다

 

판사출신 추미애의 행동거지 등

좌익 판사 출신들의 행동거지를 봅니다 

피고인은 더 이상 판사님들이

공의롭지도 않고

사상과 고정관념을 초월한 신격화된 존재라고

믿을 수 없습니다.

 

따라서 이번 항소심은 

법률의 기본 정신인 성악설을

신봉하고

 재판부에 대한 피고인의 방어도 

성악설을 기본으로 하고자 합니다  

재판부에 비랍니다

1심에서 도출된 모든 증거들을

공판정 탁상 위에 올려 놓아 주십시오

범죄의 유무를 따지는 

각 핵심쟁점에 대해

피고인 측과 검찰 측이 

공개적으로 다투게 해 주십시오


마치 시민법정에서 취하는 매너 그대로

재판부를 배심원의 주역이라고 생각하여

피고인측과 검사측이

설득력 경쟁을 하는

그런 심리를 

관리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 재판사건은

피고인 개인에 한정한 것이 아니라

이 나라 역사와 사법심리 진행 스타일에 대한

범국민적 관심사일 것입니다 


핵심 쟁점과

각 쟁점에 대한 정리

그리고

그에 따른 증거자료를

다음과 같이 정리합니다

 

Decided to Appeal

 

 At the first trial

Facts and scientific logic were ignored
But bias,regionalism and ideological thought were only
reflected in the verdict
The judge panel of the first trial squarely disdained the facts and the scientific logic submitted by the accused
Instead, the verdict of the first trial was filled with far-fetched claims lacking in scientific theory, Gwangju's biases and ideological prejudice
The verdict deserves to be called as a kangaroo court ruling done by the pro-North Koreans
 
The key point of the original verdict was the claims that the accuser's(Jee Man -won) writing was an act violated in defiance of judicial judgment
The verdict ruled by judge,Kim Tae-ho, a Gwangju First High School graduate of the Seoul District Criminal Court simply usurped an exclusive authority of the Ministry of Defense
 
To determine whether the NK special commandos were participated in the May 18th Gwangju Riot or not is a sole responsibility of the Ministry of Defense because it requires a high level of military expertise
The Gwangju judges ,nonetheless, totally ignored the MOD's exclusive authority
 
The most important evidences are the  affidavits of those who appeared in court as a witness during the process of the original trial and their indictment bill and affidavits made at the prosecution
Each of these does require a detailed analysis
 
I, the accused ,after thorough analysis of these material, submitted my written refutationt to the court
Nevertheless, none of my written answers has been disbuted between the prosecutor and the accused during the trial process

The first trial was a snatched ruling by itself

 

I have a lot of experience in lawsuits and court rulings
And yet my common sense in law cannot be compared with those legal experts'
 
At the first trial I, the accused firmly trusted the judge as a heavenly existence having rightfulness and perfect judgement
Because I did naively believe that he hadn't come from Jeolla province
 
I 've seen a lot of manners behaved by the leftist judges including a judge-turned-politician, Choo Mi-ae
The accused can,therefore, no longer trust that they are heavenly existence as having rightfulness and they behave away with sterotypes
 
Consequently, from the coming appeals trial
Believing in the theory of Evil Nature Principal that is the basic sprit of the law, I've decided to defend at the appeals court in compliance with the Evil Nature Principle
 
I , the accuser sincerely request the appeals court to bring all the evidences, testimonies and affidavits drawn at the first trial on the table
And permit the prosecutor and the accused to openly dispute the core controversies for the clear determination and judgment
Showing manners that are likely demonstrated at a civil court, the judge panel is urged to process the trial by leading juries so that core controversies can be fully disputed between the prosecutor and the accuser

 

This trial will be, in terms of its way of processing, a pan-national concern not limited to the accuser's

 
The key controversial issues of the case and relevant evidential material are summarized as follow
 
March 10, 2020
Jee. Man-won
 

 

2020.3.10.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18건 6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868 어느 일베 회원의 선물 지만원 2020-04-24 2196 213
11867 이준석, 공익의 대표성 상실 지만원 2020-04-24 1569 189
11866 한국당 74석 도둑맞아 지만원 2020-04-24 1148 117
11865 제237화, 이준석, 공익의 대표성 상실 지만원 2020-04-23 764 96
11864 사전투표 당일투표 차이 4년전과 253지역구전체비교표 지만원 2020-04-23 1103 101
11863 박사님의 일본판 <조선과 일본>이 현재 일본 아마존에서 베스트셀러… 댓글(4) muazen 2020-04-21 1233 199
11862 일본판 <조선과 일본> 에 실린 일본 언론인의 서평. 댓글(2) muazen 2020-04-22 1300 243
11861 [지만원TV]제236화, 한국당 74석 도둑맞아 지만원 2020-04-22 1424 128
11860 부정선거 여부 공개토론 하자 지만원 2020-04-22 2352 266
11859 사전투표 당일투표 차이 4년전과 253지역구전체비교표 제주훈장 2020-04-22 929 109
11858 통계학 수학모델이 사전선거 조작 100% 입증 지만원 2020-04-21 2443 235
11857 제235화 조작선거 확률 100% 지만원 2020-04-20 2772 211
11856 문재인의 유일한 탈출구는 '부정 선거'(비바람) 비바람 2020-04-20 1386 197
11855 부정선거에 대한 진단 지만원 2020-04-20 2632 293
11854 청주유골 쓰나미 막으려 세월호 공작 지만원 2020-04-19 1813 244
11853 문경지역 간첩단, 청주유골 430구 위험하다 북에 SOS 지만원 2020-04-19 1391 175
11852 김정은 전용기가 동원된 청주유골 북송작전 지만원 2020-04-19 996 125
11851 청주유골 430구가 곧 무등산 진달래 430송이 지만원 2020-04-19 943 112
11850 집단암매장에 대한 광주의 신앙 지만원 2020-04-19 780 106
11849 진달래 475송이의 증거 4 지만원 2020-04-19 782 101
11848 5.18의 결전장 광주교도소 지만원 2020-04-19 800 103
11847 새책 [무등산의 진달래 475송이] 목차 지만원 2020-04-19 723 105
11846 선거 폭망의 이유와 희망 지만원 2020-04-17 3468 390
11845 '황교안-김종인'이라는 최악의 조합(비바람) 비바람 2020-04-16 1979 279
11844 무등산의 진달래 475송이[머리말] 지만원 2020-04-15 2180 228
11843 황석영의 모략과 북한의 모략 정확히 일치 지만원 2020-04-14 1325 149
11842 도화선에 불붙인 김대중 지만원 2020-04-13 1650 211
11841 10.26-김대중-한민통-힌츠페터-김사복-518은 한 덩어리 지만원 2020-04-13 866 132
11840 김일성은 특수군 남파하기, 합참은 전남해안 비워주기 지만원 2020-04-13 945 142
11839 김대중 사형, 레이건이 중지시켜 지만원 2020-04-13 1186 15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