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원흉의 서열 바꾸기 공작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코로나 원흉의 서열 바꾸기 공작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3-16 15:00 조회1,62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코로나 원흉의 서열 바꾸기 공작

 

        코로나 확진의 원흉은 첫째가 중국, 둘째가 문재인

 

고로나의 발생지는 중국(우환시)이다. 코로나를 전 세계적으로 확산시킨 병균 매체가 중국인들인 것이다. 중국인들이 세계를 돌아다나니며 병균을 전파한 것이다. 이를 부정할 세계인은 없을 것이다. 이 병균 덩어리가 가장 먼저 한국에 대거 유입됐다. 이 위험한 현상에 대해 의사협회는 1월부터 중국인을 차단시켜 달라고 정부에 강력히 건의했지만 문재인 정부는 3월 중순인 지금까지도 중국에 대한 충성심을 보이기 위해 국민생명을 경시-무시해오고 있다. 결론적으로 코로나 병균을 한국에 대규모로 확진시키고, 사망자를 많이 내고, 경제 추락에 급발진을 촉발시킨 악의 원흉은 첫째가 중국이고, 둘째가 문재인이다. 우리는 이 사실을 절대로 잊지 말아야 한다.

 

               신천지는 서열 3위일뿐

 

보도에 나타난 내용들로 보면 신천지가 병균 확산의 촉매제로 역할 했다는 점은 인정된다. 신천지 교인들이 포교방법과 예배활동이 다른 종교에 비해 특출나기 때문에 그 교인들이 병균에 더 많이 감염되었고, 그 병균을 전국 규모로 퍼 나른 촉매제가 되었다는 점은 사실로 믿어진다. 따라서 신천지가 국민들로부터 경외시 당하는 것은 분위기상 당연한 현상일 것이다.

 

하지만 신천지는 어디까지나 서열 제3위다. 서열 1위는 중국, 2위는 문재인이다. 빨갱이들은 서열 1,2위를 숨기기 위해 신천지를 서열 1위인 것으로 모략하고 있다. 확실한 예로 박원순은 코로나 사태를 [대구-신천지 사태]라 떠들고 있다. 김어준은 tbs에 나와 [코로나는 대구사태]라 발언했다. “35일부로 대구의 코로나 확진자 비율은 대구시민 560명당 1명이 됐다. 이 추세라면 다음 주면 400, 300명당 1명꼴로 코로나 확진자가 대구에서 나올 것이다. 중국이 정말 문제였다면 인구 2300만 수도권은 왜 10만 명 당 1명꼴로 확진자가 나오겠나. 숫자가 명백히 말한다. 우리 코로나 사태는 대구 사태이자 신천지 사태다.”이 모두가 하모니 되어 중국과 문재인의 죄를 대구와 신천지로 뒤집어씌우려는 공산주의 전략인 것이다.

 

        신천지와 대구를 희생양으로 삼는 것은 문정권의 모략전

 

대부분의 언론들이 뛰어들어 문정권의 선전-선동 도구가 됐다. 이 선전-선동 전략은 독서와 사색 능력이 없는 대부분의 국민들에 그대로 먹혀들었다. 빨갱이들의 덮어씌우기 수법이 대 성공을 거둔 것이다.

 

독서와 사고력을 훈련하지 않은 국민이 개돼지이기 때문이다. 김대중 집권 이후 학교교육은 평준화라는 그럴듯한 명분을 내걸고 하향평준화를 촉발시켜 국민들을 사고력 없는 개돼지들로 사육했다. 공산독재를 가능하게 만들려면 먼저 국민을 사고력 없는 돼지로 만들어야 한다. 지금의 50대 이하의 국민 대부분이 이렇게 사육되어진 개돼지들일 것이다.

 

방송내용에 세뇌되어 지금 많은 국민들 심지어는 대구 경상도 국민들까지도 중국과 문재인이 원흉이라는 생각을 하지 않고 신천지만 공격한다. 대구 경상도 사람들이 신천지를 욕하면 그것은 곧 그들 스스로를 매장시키는 결과를 가져온다. 대구와 경상도와 신천지가 3위일체가 되어 도매금으로 넘어가는 것이다. 김어준과 박원순의 망언들을 사실로 인정하는 꼴이되는 것이다.

 

                      종교 탄압의 서곡

 

신천지는 30만이 모인 사실상의 교단이다. 다 같이 성경을 가지고 모였지만 그 성경의 해석이 교단마다 다르다. 장로교, 침례교, 감리교, 순복음교, 통일교, 신천지교, 여호와의 증인 등 이 제각기 성경해석을 달리 하는 것이다. 빨갱이들이 여호와의 증인을 옹호하는 것은 그들의 교리가 집총을 거부하고 병역의무를 거부하기 때문이다.

 

참고로 2020.3.16.자 중앙일보에 의하면 신천지의 뿌리는 과천의 한 으슥한 곳에서 출발한 [장막성전]이며, 성경의 마지막 부분에 있는 요한계시록에 대한 과도한 해석을 기본으로 하고 있는 모양이다. 기사에 의하면 [장막성전]1966년 이만희의 부친이 시작한 것으로세상이 곧 종말을 맞을 것이다. 144,000명이 모이면 심판이 시작되고 이 144,000명만 구원 받을 것이며, 그 이전이라도 19691111일에는 불 심판 있을 것이라는 요지의 해석으로 시작됐다 한다. 이 내용이 사실인지에 대해서는 내가 판단할 수 있는 범위를 넘는다. 특히 5.18에 관한 보도를 보면 중앙일보는 믿을 수 없는 매체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 이에 대한 반박은 신천지가 해야 할 모양이다.

https://news.joins.com/article/23730607?cloc=joongang-home-newslistleft

 

문정권의 대변자인 유시민은 신천지는 종교의 자유 말할 자격 없다했고, 20028월 월간 <복음과상황>과 인터뷰에서는 "나는 기본적으로 종교 기관을 서비스업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이다. 정신적 안정, 그것이 장기간 지속되는 것이든 단기간에 사람을 마취시키는 것이든 그걸 주는 댓가로 헌금을 받는 서비스업이라고 생각한다"는 내용으로 교회를 원색 비난했다.

 

유물론을 기반으로 하는 공산주의는 종교를 인정하지 않는다. 신천지에 대한 탄압은 종교탄압의 서곡인 것으로 인식될 수 있다. 코로나사태를 악용하여 정권은 앞으로 기독교뿐만 아니라 종교 전체에 대한 탄압에 나설지도 모른다.

 

              잊지 말자, 문재인의 죄

 

그러나 지금 현재 우리가 가장 경계해야 하는 것은 문재인 패들이 중국과 중국인들을 이용해 정권을 연장하려 한다는 그동안의 국민적 의혹이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서 문재인을 탄핵하자는 청원에 찬성한 국민이 1개월 동안 100만 명을 넘긴데 반해 문재인을 찬성하는 청원에는 불과 3~4일 만에 100만 명을 넘었다는 사실, 그리고 이 투표에는 중국인과 조선족이 대거 몰려들었다는 것이 폭로되었다는 사실이 무엇을 의미하는 것인지 국민은 추적-감시해야 한다.

 

 

2020.3.1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814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6072 390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4176 657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5534 1362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33606 1350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1700 1291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7116 1824
11808 세계적 수학박사를 또라이라? 대한민국, 극기의 계절 [작시 지만원… 댓글(2) 제주훈장 2020-04-01 247 25
11807 박지원 사건 항소장 새글 지만원 2020-04-01 326 81
11806 [지만원TV] 제227화, 광주현장 사진들 새글 지만원 2020-04-01 318 46
11805 5.18 사태의 도화선과 발화(지옥이 분만한 5.18) 지만원 2020-04-01 428 81
11804 김대중의 내란 음모 사건(지옥이 분만한 5.18) 지만원 2020-04-01 349 64
11803 남은 행로 [시 지만원] 낭송 : 사임당 제주훈장 2020-03-30 160 29
11802 제226화, 지옥이 분만한 5.18(4) 지만원 2020-03-31 356 42
11801 [지만원TV] 제225화, 지옥이 분만한 5.18(3) 지만원 2020-03-30 327 49
11800 5.18 관련 북한 삐라 지만원 2020-03-30 917 135
11799 [지만원TV]제224화, 지옥이 분만한 5.18(2) 지만원 2020-03-29 373 51
11798 남은 행로[시] 지만원 2020-03-29 541 105
11797 지옥이 분만한 5.18(3) 지만원 2020-03-29 451 95
11796 지옥이 분만한 5.18(2) 지만원 2020-03-29 372 93
11795 지옥이 분만한 5.18(1) 지만원 2020-03-28 620 108
11794 [지만원TV]제223화, 지옥이 분만한 5.18 지만원 2020-03-28 428 54
11793 [지만원TV]제222화, 5.18 변론 전략 지만원 2020-03-26 442 69
11792 5.18 변론 전략 지만원 2020-03-26 813 130
11791 지만원TV]제221화, 베트남전 이야기 지만원 2020-03-25 513 76
11790 [지만원TV]제220화, F-16 이야기 지만원 2020-03-24 609 87
11789 '5.18북한군'은 국회에 입성할 수 있을까(비바람) 비바람 2020-03-23 1120 236
11788 [지만원TV]제219화, 국제사회, 중국에 책임 묻는다 지만원 2020-03-23 675 94
11787 광주일고 김태호판사의 5.18판결은 위법 지만원 2020-03-23 852 179
11786 서정갑 참고서면 지만원 2020-03-23 510 117
11785 회원님들께 드리는 4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0-03-23 992 17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