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5.18, 전라도 거짓말이 너무 심하다 (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광주5.18, 전라도 거짓말이 너무 심하다 (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0-05-16 23:51 조회1,568회 댓글2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광주5.18, 전라도 거짓말이 너무 심하다

 

 

올해의 5.18 메뉴는 '교도소 습격'인 모양이다. 이번 전라도 쪽에서는 5.18 당시에 교도소 습격이 없었다는 주장을 내놨다. 5.18만 되면 전라도 쪽에서는 매해 새로운 주장이 나타나곤 했는데, 올해에도 여지없이 새로운 '학설'을 선보였다. 해마다 거짓말을 내놓는 것이 지겹지도 않은 모양이다. 그만 좀 하자, 그동안 많이 해쳐먹지 않았나.

 

광주5.18은 거짓말로 시작해 거짓말로 끝나는 거짓말의 상아탑이다. 애초부터 5.18은 거짓과 날조라는 자궁에서 태어났기 때문이다. 허위와 날조의 상아탑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쉬지않고 거짓말을 해야 한다. 거짓의 탑이 무너지지 않기 위해서는 거짓말로 양육해야 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전라도 거짓말은 끝이 없다.

 

전라도 거짓말의 일각을 구경해보자. "경상도 군인이 전라도 사람 씨를 말리러 왔다" "여고생을 발가벗기고 유방을 도려내었다" "임산부의 배를 갈라 태아를 꺼내었다" "전두환이 공수부대원들에게 환각제를 먹였다" 전라도 거짓말은 이 정도다. 전라도 거짓말은 차원이 다르다. 탄로 날 때 탄로 나더라도 거짓말은 찐하게 해야 한다는 근성이 보인다.

 

이런 거짓말을 했던 전라도 사람들이 이번에는 5.18폭동 당시 교도소 습격이 없었다고 한다. 아무리 세상이 전라도 세상이라지만 말을 가리키며 사슴이라고 하다니, 역시 전라도 거짓말은 통이 크다. 조선민족과는 차원이 다르다. 그래서 무기고를 털고 총 쏘고 불 지르고 사람 죽이는 것을 민주화운동이라고 했던 것이 전라도 아니었나.

 

5.18에 관한 전라도 거짓말은 매년 해마다 출간되었다. "주남마을에서 공수부대가 시민들이 탄 버스에 무차별 총격을 가했다" "공수부대가 광주교도소 근처에 수십 명을 암매장했다" "헬리곱터에서 시민들을 향해 무차별 기총소사 했다" "5.18 당시 전두환이 광주에서 직접 지휘했다" 전라도가 매년 해마다 거짓말을 내놓는 것은 진실이 필요해서인가, 아니면 예산이 필요해서인가.

 

아무리 거짓말을 밥먹듯 하는 족속들이라 하더라도 적당히 하자. 5.18폭동 당시 교도소 습격이 없었다는 증거로 내놓은 것이 피격 지점을 표시해놓은 종이짝 한 장이라니. 5.18폭동 당시 교도소 습격은 5~6차례나 벌어졌다. 폭도들이 총격을 가한 숫자까지 합치면 교도소 습격은 10여 차례가 넘는다.

 

폭도들의 광주교도소 습격은 군부대 기록, 검찰기록, 공수부대원 수기 등 여러 기록에서 공통적으로 나타난다. 그런데 이런 진실도 전라도 사람 셋이 모이면 없던 일이 되고, 전두환이 조작해 놓은 것이 된다. 전라도 사람들은 세상 참 편하게 산다. 자기들에게 유리한 것은 없던 것도 만들어내고, 불리한 것은 뻔한 것도 아니라고 오리발을 내민다. 5.18운동이 민주화운동이더냐, 거짓말운동이더냐.

 

앞으로 광주5.18에 대해서 전라도 사람들은 입을 다물어야 된다. 전라도 사람이 5.18을 말하는 것은 제척사유가 된다. 전라도 사람들이 말하는 5.18에는 진실이 없기 때문이다. 아마 내년에는 무기고를 습격한 사실도 없었다고 할 기세다. 무기는 강탈해 온 것이 아니라 경찰과 군인들이 민주화운동에 감동해서 자진 상납했다는 것이 내년 5.18의 전라도 메뉴가 될 것 같다.

 

전라도 사람들이 말하는 5.18을 듣다보면 왜 조선 사람들이 전라도에다가 '깽깽이'라는 별명을 붙였는지 이해가 간다. '문둥이''깍쟁이' '감자바위'에서 느낄 수 없는 경박함과 천박함이 깽깽이에는 묻어난다. 아마 쉽게 거짓말하는 버릇 때문에 그런 별명이 붙은 모양이다. 거짓말하는 버릇은 전라도 천성이 그런 것인가, 5.18이 그렇게 만든 것인가.

 

 

비바람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1. 5/18 내란혁명 세력(좌경화 세력) : 변하지 않음(뇌구조의 자동반응)
가. 김영삼 5/18 특별법 수호세력 : 친중반일 여시재 세력(홍준표, 황교안 등)
나. 김대중 광주유공자 보상법 수호세력 : 친중용미 여시재 세력
다. 386 주사파운동권 : 친중종북 반미세력 (위수김동, 경위김동 추종/세뇌세력)
라. 촛불 세력 : 반국가주의 전복세력(민노총, 전교조, 문화종교 숙주단체)
2. 국제사회주의 세력(Socialist lnternational) :  https://youtu.be/1cNbpyqGbpM
3. 인간의 본성(sinful nature) : 자신의 망상(악심)을 반복생산하는 한계성(공통점)
"What comes out of a man is what makes him 'unclean.'
For from within, out of men's hearts, come evil thoughts,
 sexual immorality, theft, murder, adultery, greed, malice,
deceit, lewdness, envy, slander, arrogance and folly.
All these evils come from inside and make a man 'unclean.' " (mark 7:20~23)

서석대님의 댓글

서석대 작성일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린다고 될 일 인가
전라도 거짓말쟁이 들 하늘이 무섭지 않는가
언제까지 전라도 518 세력이 목에 힘주고 거짓말 할 것인가
사필귀정
언젠가는 반드시 만천하에 백일하에 낱낱이 밝혀질 날이 올 것이다.
그때 반드시 반역죄, 유언비어 날조죄, 대국민 사기죄로 처단해야 할 것이다.
그날
반드시 올 것이다.

최근글 목록

Total 12,179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9108 511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6633 701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8149 1399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39670 1401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4468 1326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51065 1882
12173 유튜브, 조선과일본 일본어버전 소개 댓글(1) 새글 애국자3 2020-09-20 103 20
12172 회원님들께 드리는 10월의 인사말씀 새글 지만원 2020-09-20 207 65
12171 요마악귀의 세상입니다. 그래도 우리는 이깁니다 새글 지만원 2020-09-20 236 70
12170 국방장관과 합참의장 지명자에 대해 지만원 2020-09-19 988 211
12169 문정권의 경제파탄, 우연이 아니라 의도적인 이유 지만원 2020-09-19 1272 185
12168 어려운 이때, 우익이 산산조각 나는 이유 지만원 2020-09-18 1397 230
12167 추미애는 '팔공산 혈통‘ (비바람) 댓글(3) 비바람 2020-09-17 938 167
12166 권정달 (역삼껄깨이) 댓글(1) 역삼껄깨이 2020-09-13 1639 194
12165 5.18 CIA 보고서와 기타 자료(지원군단) 댓글(1) 지원군단 2020-09-12 1076 131
12164 보통사람 노태우(역삼껄깨이) 댓글(1) 역삼껄깨이 2020-09-12 1127 173
12163 아직도 못 밝히고 있다 왜?(역삼껄깨이) 댓글(1) 역삼껄깨이 2020-09-12 1264 178
12162 난징대학살,모략과 날조 거짓말은 중국과 조선인의 DNA(봄맞이) 댓글(3) 봄맞이 2020-09-12 928 132
12161 유튜버가 지만원 박사 책 일본어버전 유튜브로 소개 중(애국자3) 댓글(1) 애국자3 2020-09-10 1456 215
12160 꿈꾸는 젠틀맨 [시] 지만원 2020-09-09 1020 186
12159 국민 모두가 청와대 앞에 서면된다 (지원군단) 지원군단 2020-09-09 1320 229
12158 집회 하지 않아도 모두가 이렇게 합시다 지만원 2020-09-08 1720 318
12157 국민의 3대 역린 자극한 문재인 패거리 지만원 2020-09-08 1825 302
12156 추미애와 문재인의 동반자살 지만원 2020-09-07 2034 323
12155 문재인의 범죄 백서(3) 지만원 2020-09-07 1167 231
12154 추미애의 눈물로 쓰는 멜로드라마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9-07 1514 219
12153 [긴급성명] 최대집 사퇴와 범투위 구성 재협상해야, 의대생 들에 … 제주훈장 2020-09-06 688 136
12152 광화문 집회가 코로나 잡은 충신 지만원 2020-09-06 1636 302
12151 문재인의 범죄 백서(2) 지만원 2020-09-06 1052 227
12150 문재인의 범죄 백서(1) 지만원 2020-09-06 1164 24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