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국자로서 필독. 정동일 前 총영사님의 글》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애국자로서 필독. 정동일 前 총영사님의 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6-13 10:00 조회1,80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애국자로서 필독!!》
정동일 前 총영사님의 글

정동일 전 총영사는 전라남도
무안 출신으로 프랑스 파리
제1 대학교 대학원 국제정치
박사 학위를 받으셨습니다.

이후 프랑스 주재 대한민국
대사관 3등 서기관을 거쳐
외무부 기획관리실 문서과장,
스위스 주재 대한민국 대사관
참사관, 뭄바이 주재 대한민국
총영사관 총영사 그리고
국방부 외무 협력관을
지내셨습니다.

- 다음은 정동일 전 총영사의
페이스북 글 全文입니다. -

제목: 한반도 미래번영의 길
자유민주주의 한미일동맹강화

1. 문재인 대통령께
저는 호남 출신 전직 외교관
입니다. 90년대에 훈장 2개
자동차 수출기여로 포상을
받는 등 한강의 기적을 이룬
주역세대입니다. 또 후진국,
중진국, 선진국을 경험한
세계 유일의 세대입니다.
60년대에는 세계 2위로
가난했던 빈국 한국을 오늘
세계 12위 부국으로 건설한
자랑스러운 세대입니다.

2. 약 2년반 동안 아스팔트위
태극기 시민입니다. 태극기,
애국가, 국민의례, 현충원의
선열들 앞에만 서면 눈물을
흘리는 애국시민입니다.
내 고향 호남의 나무 한
그루도 사랑합니다. 호남도
대한민국도 모두 똑같이
사랑합니다. 대한민국이
망하면 호남도 망합니다.
저는 국익을 최우선시하는
외교관 경험자로서
대한민국의 모든 시민을
호남 시민과 똑 같이
사랑합니다.

3. 갈등과 차별은 대한민국의
국제 경쟁력을 약화시키는
가장 큰 요인입니다.
모든 시민의 단합과 화합이
국가 경쟁력을 강화합니다.

4. 십수년간 국제 싱크탱크에
들어가 국가발전 모델과
선진화 비결이 무엇인지도
연구해 왔습니다. 일본이
발전한 비결 그리고 미국과
유럽이 왜 ? 잘 사는지 연구
해왔습니다. 중국이 아직도
후진성을 면치 못하는
요인도 무엇인지 연구해
왔습니다. 지난 30여년간
한일관계, 중일관계도
연구해 왔습니다.

5. 국가발전은 제 신념입니다.
저는 기적같은 한국의 경제
건설 세대로서 대한민국이.
망해가는 것을 더는 두고
볼 수가 없습니다.
아프리카 주재관 8년 근무
중 그 곳의 독재자들이 어찌
국민을 속여 70억 달러를
갈취한 콩고의 모부투가
어떻게 죽는지도 현장에서
보았습니다. 그와 같은
독재자가 한반도에도
있습니다.

6. 미국은 바로 이런 독재자를
견제하는 나라입니다.
미국은 기독교 정신으로
약자를 돕고 번영과 평화를
위하여 힘쓰는 나라입니다.
아시아에서 일본과 한국이
각각 G-3, G-12가 된 것은
미국과 동맹을 맺었기
때문입니다. 이런 점이
중국과 미국의 다른 점
입니다. 중국이 국제적인
조폭 즉 극단적 이기적인
국가라면 미국은 이런
조폭을 잡는 경찰입니다.

7. 현 문재인 정권의 주사파
정책이 콩고의 모부투,
베네수엘라의 차베스와
마드로 그리고 그리이스의
파팡드로와 무엇이 다른지
비교해 보세요. 세계 1위인
원자력 발전소 건설 기술의
백지화, 최저 임금정책,
경제파탄, 국가안보 파괴,
한미동맹파괴, 한일우호
협력관계 파괴등에 경악
하고 있습니다.

8. 대한민국은 피와 땀으로
우리가 건설한 나라입니다.
고속철도, 서울시내 지하철,
포항제철, 현대자동차, 삼성
전자 반도체, 울산조선소 등
모두 한일우호관계를 통한
협력의 결실입니다. 이전
한일관계도 담당한 관계로
한일우호 협력이 어떻게
이루어졌는지 이 두 눈으로
확인한 바 있습니다.

9. 한국의 경제가 발전하려면
일본 시장을 이용하라고
한국 경제를 자문해준
미국을 아시나요 ? 그래서
김이나 수산물을 일본에
수출하면서 1인당 소득이
1953년 76달러에서
2018년 40,450달러로
532배나 급증했습니다.
반면 일본시장을 활용하지
못한 북한은 아직도 1인당
국민소득이 두자리 수를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점이 바로 일본을
이웃에 둔 지역 효과입니다.

10. 이승만 대통령과 박정희
대통령을 잘 모르고 미국,
일본, 중국이 누구인지
역사관도 비틀린 주사파가
세계 12대 부국 선진국인
대한민국을 이끌 자격이
크게 부족하다고 보고
있습니다. 고속도로를
역주행 해서는 안됩니다.
문재인 대통령 즉시
하야하십시오. 그 길만이
국민을 살리는 길입니다.

11. 호남 출신 90% 이상이
문재인 씨를 지지했다고
합니다. 그러나 고향인
호남에 가서 농사짓는 노인
어르신들에게 " 문재인
좋아합니까 ? " 여쭈어보니
좋아한다고 합니다.
" 그럼 미군 철수를
원합니까 ? " "그건 절대
안 되지 “ 라고 답합니다.
" 미국 덕분에 한국이 이리
잘 살게 되었는디 ? "
이것이 정확한 호남의
여론입니다.

12. 그런데 문재인 당신은
대통령에 당선된 후에는
호남 사람들이 원하지
않는 일을 하고 있군요.
헌법을 지킨다는 선서를
위반하고 있으니 호남의
시민을 속이는 대통령은
즉시 물러나야 합니다.

13. 거짓은 진실을 이길 수
없습니다. 일본의 무역
보복을 어떻게 보셨나요 ?
물러나는 것은 시간문제
입니다. 일본은 만만한
상대가 아닙니다. 저는
호남출신 12마지기 빈농
출신 해군장교 구축함
작전관으로 간첩작전만을
해온 사람입니다. 지금은
한국연안을 고속정이
지키고 있고 이지스함에
고성능 레이더가 깔려
있건만 동해안에는 북한
어선들이 계속 발견되고
있습니다. 왜 최근에만
그럴까요 ? 제 눈에는
모두 간첩선들입니다.

14. 광주 5.18 같이 누구를
끌어들여 (?) 피바다를
만들면서까지 권력을 잡고
대한민국을 공산화시킬 수
있다고 생각하나요 ?

15. 대한민국은 문화대국
입니다. BTS, KPop 등과
LPGA 여성골퍼 100명중
최상위 30명이 한국여성
들이고 TV 복면가왕을
보세요. 이런 재주꾼들로
가득찬 자랑스런 대한민국
대단한 나라입니다.
이런 재주꾼 시민들이
자유민주주의와 한미일
동맹관계속에서 세계 5위
나라가 될 수 있도록 도와
주십시오.

16. 그러려면 미국, 중국,
유럽, 일본이 어떤 차이가
있는지 알아야 합니다.
1901-2017년간 노벨상
수상자수 (노벨상은 첨단
기술과 창의력의 산물로
돈으로는 못삽니다.)

미국 330명,
중국. 5명,
영국 116명,
독일 102명,
일본 25명,
러시아 22명입니다.

14억명 인구 중국 5명중
대만계가 3명이라는 점을
주목해야 합니다. 또
자유민주주의와 공산주의의
경쟁력 비교면에서
1901-2017년간 노벨상
수상자 1052명 중 자유
민주주의 출신이 927명
공산주의국 출신이 124명
입니다. 자유민주주의가
7.5배나 강합니다.
기술력의 상징인 노벨상
수상자수 한국대 일본 비교
일본 25명 한국은 1명 (?)
그것도 김대중 대통령이
수상한 노벨 평화상 이라
기술력이 25배나 강한
일본을 이길 수 있습니까 ?
공산 인민주의가 얼마나
인민을 가난하게 만드는지
살펴 봅시다.

세계은행발표 2018년 1인당
국민소득 자료입니다.
(명목상 경상달러 기준)

한국 30,600 달러
마카오 78,320 달러
홍콩 50,310 달러
중공 9,470 달러
싱가폴 58,770 달러
일본 41,340 달러
베트남 2,400 달러
미국 62,850 달러

17. 그런데도 반미, 친중,
반일 ? 반 자유민주주의 ?
인민 민주주의식 연방제
적화통일 국민들 반대 속에
가능할까요 ? 친고모부,
이모부를 대공포로 죽이는
김정은 독재자의 인민이
되기를 원할까요 ?

30,600 달러 한국 대통령이
2,400 달러 베트남 적화통일
반기고 희열을 느끼나요 ?

18. 피와 땀 위에 건설된 우리
나라 대한민국을 함부로
보지 마시오 ! 대박난
한국에서 엄청난 부를
누리고 있으니 가난이
무엇인지 모르겠지요 ?
진실을 알고 분노할
국민들이 안 보입니까 ?

19. 일본은 누구일까요 ?
아시아에서 가장 서양화
문명화된 나라입니다.
삶의 질, 행복도, 경제자유
언론의 자유 등 모두 한국
보다 앞선 나라입니다.
과거 청일전쟁, 러일전쟁
승전국이고 현재는 G-3
경제대국입니다.

20. 한국은 G-20인데 주사파
정권의 망국정책으로 국가
경쟁력이 급속하게 추락중
입니다. 그러나 일본을
이길수 있는 길이
있습니다. 한국도 할 수
있습니다. 일본도 같은
우랄 알타이언 몽골계
동이족입니다. 일본의
야마토족은 일본열도에
진출한 한민족입니다.
일본 천황가는 백제 왕가
혈통입니다. 천황가는 잘
알고 있을 것입니다.
한일 양국 의학계 모두
일본인 DNA는 한국인과
가장 가깝다는 것을 확인
했습니다.

21. 일본과 조선의 큰 차이를
벌린 것은 1868년
메이지 유신과 미군정
7년 (1945-52) 개혁에
있었습니다. 미국과
유럽의 발전 비결을 모두
배워 강성하게 된 일본을
배우는 것이 중요합니다.

22. 임진왜란 (1592-98년)
식민통치 (1910-45년)만
역사를 보면 안 됩니다.
조선통신사등 오늘날 한미
관계같이 서로 돕는 우호
관계도 있었습니다.
1945년 이전 일본은
침략국이 맞습니다만
1945년 이후로는 사실상
미국 다음으로 한국을
크게 도운 나라입니다.
한반도 적화방지에 결정적
역할을 했습니다.

23. 일본과 협력적 관계를
구축하여 좋은 인연을
이어가며 선의의 경쟁을
해나가야 합니다. 북한식
증오는 잘못된 것입니다.
일본을 이기려면 자유
민주주의와 한미일동맹
강화가 꼭 필요합니다.
그 다음에 국내 대기업을
도와 경제를 다시 살리는
길입니다. 이것이 세계적
경향입니다.

24. 삼성전자가 소니를
이기는 것을 보셨나요 ?
선의의 경쟁을 할 줄 아는
일본입니다. 한국이 하도
급속 발전하니 아베수상은
외무성에 한국과 설치를
지시한 적이 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 때였던 것
같습니다. 이런 한국을
지금 어디로 끌고 가는
중 입니까 ? 시진핑과
김정은을 따르면 나라가
망합니다. 김정은 북한은
지금도 벌목공을 러시아에
보내고 있고 그들의 임금
80%를 착취하는 것을
보세요. 그런데 지금 누굴
증오하고 있나요 ? 미국은
한일협력관계 개선을 충고
하고 있습니다. 한일이 잘
협력하면 세계를 변화시킬
수가 있고 아시아를 번영
및 평화로 이끌 수가
있습니다. 아시아도
유럽같이 인적 물적순환이
가능한 공동시장으로 변화
시켜야 합니다.

한일관계 협력을 통해 후진적
공산 사회주의를 몰아내고
대한민국을 자유민주주의로
부강하게 만들어 나가야
합니다 !

정동일 前 총영사님의 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238건 8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028 한국의 탈북민 탄압에 경악한 美조야 "민주국가 맞나" 지만원 2020-07-18 1257 167
12027 5.18관련 방송 다 지운다. 완전 공산주의!! 지만원 2020-07-18 2644 261
12026 임종석 민사 답변서 지만원 2020-07-18 1092 133
12025 "4년 동안 뭐하다가 이제야" - 박지희의 본질적 발언(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20-07-17 1622 201
12024 국민 가슴 뚫어준 신발열사 정창옥 지만원 2020-07-16 2788 324
12023 [임종석 대통령] 공포시대 개막 지만원 2020-07-16 2183 261
12022 북조선에 강점당한 지옥국 지만원 2020-07-15 2074 262
12021 낭떠러지로 추락하는 대한민국 안아낸 백선엽 지만원 2020-07-15 1944 253
12020 박근혜 파일(1) 지만원 2020-07-14 2203 245
12019 5.18 영웅 지만원 또 한 번 사고를 쳤다 - 조우석 칼럼 20… 지만원 2020-07-14 2069 128
12018 황장엽 파일(2)-황장엽은 김일성의 헤스 지만원 2020-07-14 1386 144
12017 황장엽 파일(1)-광주의 즉결처분 살인마가 현충원 순국선열 윗자리… 지만원 2020-07-13 1718 181
12016 김동길 만담교수님, 노추를 멈추시지요 지만원 2020-07-13 1960 251
12015 김동길 연구(앵콜 게시) 지만원 2020-07-13 1498 165
12014 박원순 존경한다는 민주당 인간들은 더러운 짐승들 지만원 2020-07-13 2160 259
12013 [사람 새끼도 아닌 새끼]가 [사람 장사] 지만원 2020-07-12 1888 288
12012 박원순 장례, 가처분소송의 핵심 지만원 2020-07-12 1422 197
12011 노무현의 죽음이 타살이라고 보는 이유(앵콜 게시) 지만원 2020-07-12 1956 168
12010 [궁구물박] 교훈 어긴 문상 제무덤 팠다 지만원 2020-07-12 1550 190
12009 [치한]은 뒈졌고, [구국영웅]은 노을처럼 승천했다 지만원 2020-07-12 1503 209
12008 윤석열, 곧 죽는다 지만원 2020-07-11 2823 311
12007 박원순 서울시장 집무실의 '침대' (비바람) 비바람 2020-07-11 2168 187
12006 국가위해 죽으려 한자 100년 살고, 적화시키려 한자 65년 산다 지만원 2020-07-11 1376 167
12005 박원순은 양두구육의 치한 지만원 2020-07-11 2062 181
12004 '6·25 영웅' 백선엽 장군 별세 mozilla 2020-07-11 1020 128
12003 [국민교재] 누가 이렇게 빨갱이 교육시킬 사람 있나요, [지만원의… 제주훈장 2020-07-10 1088 89
12002 추미애의 '유착(癒着)'은 무슨 색깔인가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7-09 1131 117
12001 긴급조언: 윤석열의 긴급 조치 지만원 2020-07-09 1942 221
12000 시스템클럽TV, 제276화, 오늘 방심위에 남긴말, 전라도것들, … 지만원 2020-07-09 1478 101
11999 매카시 같은 위대한 애국자 되자!! 지만원 2020-07-07 1815 18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