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TV, 제265화, 청와대 초상집 됐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지만원TV, 제265화, 청와대 초상집 됐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6-16 21:56 조회1,95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265, 청와대 초상집 됐다

https://www.youtube.com/watch?v=PL6PI2BGnhs

.

 

300억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

남북 화해를 상징하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가 건립 후 21개월 만에 잿더미가 됐다. 300억원을 투자한 사무소는 북한의 폭파 예고 3일 만에 연기와 함께 사라졌다. 북한이 16일 폭파한 남북공동연락사무소는 2018년 남북 정상 간 판문점 선언을 통해 설치된 일종의 외교공관이다. 당시 남북은 당국 간 긴밀한 협의와 민간 협력 보장을 위해 사무소 설치를 추진했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mem000032b0000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550pixel, 세로 383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mem000032b00002.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640pixel, 세로 403pixel

조명균 리선권

 

송영길:이 와중에 "대포 안 쏜 게 어디냐"
여당 의원들"대북전단 제재 안하고 뭐 한거냐-통일부장관 질타

 

[속보] 청와대,북한에 "더 악화시키면 강력대응 엄중경고"
윤건영 탈북민 출신 국회의원 당선, 자극했을 것취지 발언 논란

 

남북군사합의서= 모든 장애물 제거(2018.9.19.)

능라도 항복연설의 키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는 민족 자주의 원칙을 확인했습니다. 남북관계를 전면적이고 획기적으로 발전시켜 떨어진 민족의 혈맥을 잇고 공동 번영과 자주 통일의 미래를 앞당기자고 굳게 약속했습니다. . 나는 나와 함께 이 담대한 여정을 결단하고 민족의 새로운 미래를 위해 뚜벅뚜벅 걷고 있는 여러분의 지도자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아낌없는 찬사의 박수를 보냅니다. 평양 시민 여러분, 동포 여러분, 이번 방문에서 나는 평양의 놀라운 발전상을 봤습니다. 김정은 위원장과 북녁 동포들이 어떤 나라를 만들고자 하는지 가슴 뜨겁게 봤습니다. 얼마나 민족의 화해와 평화를 갈망하고 있는지 절실하게 확인했습니다. 어려운 시절 민족의 자존심을 지키며 스스로 일어서고자 하는 불굴의 용기를 봤습니다. . . 김정은 위원장과 나는 북과 남, 8000만 겨레의 손을 굳게 잡고 새로운 조국을 만들어 나갈 것입니다.

 

능라도 연설의 진의

민족 자주의 원칙에 따라 외세를 배격하고 우리 스스로의 힘으로 통일의 대업을 이룩해야 합니다. 이런 자주의 원칙에 따라 통일을 이룩하고자 노력해온 김정은 위원장에게 아낌없는 찬사를 바칩니다. 평양의 발전상을 보고 이 문재인은 참으로 많이 놀라고 감탄했습니다. 김정은 위원장님이 기울여 주신 민족통일의 철학에 깊은 경의를 드리며 미국놈들이 가하는 온각 횡포로 인해 어려움을 당하고 있는 가운데서도 민족의 자존심을 지켜내신 위원장의 불굴의 용기를 이 두 눈으로 똑똑히 보았습니다. 제가 김정은 위원장에 종속돼 있듯이 ''이라는 글자는 ''이라는 글자에 종속돼 있습니다. 북이 이끌고 남이 추종하는 패러더임 하에서 저는 김정은 위원장님의 위대하신 선도에 따라 조국통일에 견마의 성을 다 할 것입니다.

 

2020.6.9. 남한은 북한의 적 선포

삐라 트집 잡아 문재인 압박

우린 대북전단 처벌한다는데..."대남 삐라 살포" 예고

연락사무소 폭파로 한반도 긴장 드라마 연출

 

북한당국의 조바심 표출- 공갈수단 총 동원 할 것

문에 주는 메시지-북한에 시간 없다. 미국 배신 안 하면 문재인 약점 폭로하겠다(USB 전달, 밀거래 등 )

 

문재인:미국(택일 압박), 부정선거, (조속 지원)으로부터 3면 초가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32b05073.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70pixel, 세로 187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32b00001.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74pixel, 세로 184pixel

 

 

왼쪽 사진을 오른쪽처럼 선명하게, AI가 해냈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6/14/2020061400688.html

 

광수 소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78건 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048 백선엽 장군님의 영전에 고합니다.(인강) 인강11 2020-07-14 733 156
12047 [지만원TV] 제278화, 박원순 저승길 누가 보냈나? 지만원 2020-07-26 1472 140
12046 추미애와 윤석열간의 활극, 경과와 결과 지만원 2020-07-26 1523 186
12045 상식으로 본 박원순의 저승길 지만원 2020-07-26 2143 274
12044 지만원tv, 제277화, 2020년 8.15는 제2의 광복일 지만원 2020-07-25 660 75
12043 2020년 8.15는 제2의 광복일 지만원 2020-07-25 1151 194
12042 회원님들께 드리는 8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0-07-25 916 188
12041 비바람님의 문재인 사형 청원의 글(정답과오답) 정답과오답 2020-07-24 1024 175
12040 사기와 협잡의 전라도 항공사 이스타항공(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20-07-24 1257 245
12039 민중당의 실체 지만원 2020-07-23 1176 174
12038 남민전 사건이란? 지만원 2020-07-23 1071 161
12037 백선엽에 둘러씌운 간첩 임헌영의 [친일부역] 지만원 2020-07-22 1298 189
12036 인물은 쇼로 등록되지 않는다 지만원 2020-07-21 1765 261
12035 '민주화 운동'은 결국 '빨갱이 운동'이었다(비바람) 비바람 2020-07-20 1199 230
12034 [압축편집] 제7차 문재인퇴진 지구촌 퀴즈쇼[조우석, 지만원 또 … 제주훈장 2020-07-20 800 137
12033 그동안 외로웠다[시] 지만원 2020-07-20 1080 191
12032 문재인 소갈머리는 밴댕이 창자 지만원 2020-07-20 1325 206
12031 남민전 임준열의 민문연은 비리의 시궁창 (김제갈윤) 댓글(1) 김제갈윤 2020-07-19 572 104
12030 [조선과 일본]의 일본판 소식 지만원 2020-07-19 1169 209
12029 [조작질]로 기록된 근현대사 누가 믿나! 지만원 2020-07-19 946 169
12028 한국의 탈북민 탄압에 경악한 美조야 "민주국가 맞나" 지만원 2020-07-18 880 165
12027 5.18관련 방송 다 지운다. 완전 공산주의!! 지만원 2020-07-18 2191 255
12026 임종석 민사 답변서 지만원 2020-07-18 718 130
12025 "4년 동안 뭐하다가 이제야" - 박지희의 본질적 발언(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20-07-17 1279 199
12024 국민 가슴 뚫어준 신발열사 정창옥 지만원 2020-07-16 2194 318
12023 [임종석 대통령] 공포시대 개막 지만원 2020-07-16 1799 257
12022 북조선에 강점당한 지옥국 지만원 2020-07-15 1690 258
12021 낭떠러지로 추락하는 대한민국 안아낸 백선엽 지만원 2020-07-15 1519 249
12020 박근혜 파일(1) 지만원 2020-07-14 1709 243
12019 5.18 영웅 지만원 또 한 번 사고를 쳤다 - 조우석 칼럼 20… 지만원 2020-07-14 1663 12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