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얻어맞을수록 커지는 거목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윤석열, 얻어맞을수록 커지는 거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6-23 22:31 조회1,47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윤석열, 얻어맞을수록 커지는 거목

 

부정선거를 통해 178석을 차지한 민주당은 사실상 250석 정도를 가진 탱크사단이다. 왜냐하면 군소정당과 무소속은 물론 영혼이 출타해버린 통합당 의원들까지 휘어잡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부정선거 문제가 하루하루 열기를 다해가고 있고, 100명 내외의 당선인들이 이번 총선 과정에서 선거법에 걸려 있고, 울산시장 선거와 청와대 비리 등 수많은 실세들의 운명이 윤석열의 손안에 쥐어져 있기 때문에 저들은 윤석열을 제거하게 위해 매일같이 벼라별 망언들을 다 쏟아내고 있다.

 

눈치도 없느냐, 사태가 이 정도 기울었으면 알아서 나가야지, 나라면 벌써 나갔을 것이다. . 등등 세도를 과시하는 막말로 윤석열의 사퇴를 압박하고, 연일 시빗거리를 만들어 낸다. 심지어 추미애는 윤석열에 거취를 묻는 탈 이성의 추태까지 보이고 있다. 무법천지가 된 것이다. 이해찬이 입단속을 주문했지만 민주당 의원들 거개가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연일 막말들을 쏟아내고 있다. 그들 모두의 목숨이 윤석열 손에 달려 있기 때문에 조바심이 나 가만히 앉아있을 수가 없는 것이다.

 

많은 사람들은 윤석열이 버티지 못하고 나가면 어쩌나 걱정들을 하지만 윤석열은 문재인의 명령에 의해 강제로 추방되기 전까지는 물러날 사람 같지 않다. 강제로 추방되면 윤석열은 곧바로 대권 주자가 된다. 윤석열이 문재인의 앞가슴에 장착된 핵폭탄인 것이다. 그런데 민주당 내 의원들은 이 사실을 알지 못하고 있는 모양이다. 그래서 민주당 의원들이 연일 늑대 떼처럼 나서서 요란하게 울어대고 물어뜯는다. 하지만 그렇게 하면 할수록 윤석열에 대한 국민적 지지도는 급상승한다. 윤석열은 맞으면 맞을수록 커지는 거목이 돼 있는 것이다. 이것을 알기 때문에 문재인은 윤석열을 해임시킬 수 없고, 이해찬이 입단속을 시키는 것이다. 민주당 패거리에 늑대처럼 짖어대는 입의 수가 늘어날수록 윤석열은 차기 대통령 자리에 더 가까이 근접해 간다. 문재인 입장에서는 오싹하고 모골이 송연해질 수밖에 없는 큰일이다.

 

2020.6.23.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064건 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034 그동안 외로웠다[시] 지만원 2020-07-20 1032 190
12033 문재인 소갈머리는 밴댕이 창자 지만원 2020-07-20 1268 201
12032 남민전 임준열의 민문연은 비리의 시궁창 (김제갈윤) 댓글(1) 김제갈윤 2020-07-19 549 104
12031 [조선과 일본]의 일본판 소식 지만원 2020-07-19 1122 206
12030 [조작질]로 기록된 근현대사 누가 믿나! 지만원 2020-07-19 909 169
12029 한국의 탈북민 탄압에 경악한 美조야 "민주국가 맞나" 지만원 2020-07-18 860 164
12028 5.18관련 방송 다 지운다. 완전 공산주의!! 지만원 2020-07-18 2117 252
12027 임종석 민사 답변서 지만원 2020-07-18 692 130
12026 "4년 동안 뭐하다가 이제야" - 박지희의 본질적 발언(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20-07-17 1242 198
12025 국민 가슴 뚫어준 신발열사 정창옥 지만원 2020-07-16 2134 315
12024 [임종석 대통령] 공포시대 개막 지만원 2020-07-16 1750 254
12023 북조선에 강점당한 지옥국 지만원 2020-07-15 1650 255
12022 낭떠러지로 추락하는 대한민국 안아낸 백선엽 지만원 2020-07-15 1468 246
12021 박근혜 파일(1) 지만원 2020-07-14 1644 240
12020 백선엽 장군님의 영전에 고합니다.(인강) 인강11 2020-07-14 681 149
12019 5.18 영웅 지만원 또 한 번 사고를 쳤다 - 조우석 칼럼 20… 지만원 2020-07-14 1613 125
12018 황장엽 파일(2)-황장엽은 김일성의 헤스 지만원 2020-07-14 972 139
12017 황장엽 파일(1)-광주의 즉결처분 살인마가 현충원 순국선열 윗자리… 지만원 2020-07-13 1286 176
12016 김동길 만담교수님, 노추를 멈추시지요 지만원 2020-07-13 1503 246
12015 김동길 연구(앵콜 게시) 지만원 2020-07-13 1069 160
12014 박원순 존경한다는 민주당 인간들은 더러운 짐승들 지만원 2020-07-13 1682 253
12013 [사람 새끼도 아닌 새끼]가 [사람 장사] 지만원 2020-07-12 1461 284
12012 박원순 장례, 가처분소송의 핵심 지만원 2020-07-12 1065 196
12011 노무현의 죽음이 타살이라고 보는 이유(앵콜 게시) 지만원 2020-07-12 1447 163
12010 [궁구물박] 교훈 어긴 문상 제무덤 팠다 지만원 2020-07-12 1173 187
12009 [치한]은 뒈졌고, [구국영웅]은 노을처럼 승천했다 지만원 2020-07-12 1137 207
12008 윤석열, 곧 죽는다 지만원 2020-07-11 2396 305
12007 박원순 서울시장 집무실의 '침대' (비바람) 비바람 2020-07-11 1716 185
12006 국가위해 죽으려 한자 100년 살고, 적화시키려 한자 65년 산다 지만원 2020-07-11 999 164
12005 박원순은 양두구육의 치한 지만원 2020-07-11 1639 18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