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함정 왜 와서 직사하게 두들겨맞고갔나?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북함정 왜 와서 직사하게 두들겨맞고갔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09-11-16 22:12 조회22,30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북함정 왜 와서 직사하게 두들겨맞고갔나?



북한 경비정 1척이 11월 10일, 오전 11:27분경, 서해 대청도 동방 11.3km 지점의 NLL 해상을 2.2km 침범했다. 11:22∼25분 사이 4분간 "귀측은 우리 해역에 과도하게 접근했다. 북상하라"고 2차례에 걸쳐 경고통신을 보냈다 한다. 하지만 북한 경비정은 계속 남하했으며 우리 측은 "귀선은 우리 경고에도 침범행위를 계속해 긴장을 고조시키고 있다. 돌아가지 않으면 사격하겠다. 이로 인해 발생하는 모든 책임은 귀선에 있음을 경고한다"는 경고통신을 재차 3차례 실시했다. 그래도 남하를 계속하자 우리측은 11:32분경 경고사격을 가했다 한다.  

이에 북한 경비정은 11:37분, 우리 고속정을 향해 50여발의 직접사격을 가했으며 우리측 고속정 좌현 함교에서 조타실 사이 외부격벽에 15여발이 맞았으나 인원 및 장비 피해는 없다고 한다. 이에 우리 고속정도 함포 100여발을 발사했고, 북 경비정은 연기를 뿜을 정도로 대파되어 부끄럽게도 북으로 달아났다. 11:40분이 상황 종료시간인 모양이다. 함포를 맞아 연기를 내뿜을 정도면 사람들도 많이 상했을 것이고, 그 함정은 복구가 어려울 정도일 것이다. 저쪽 함정은 50발 중 겨우 15발을 명중시켰지만 우리 함정이 쏜 함포는 200발 중 거의 모두가 명중되었을 것이다. 40미리와 76미리 함포를 그 정도 맞으면 웬만한 100톤급 함정들은 두 동강이 난다. 130톤 급의 그 함정은 아마 중간에 수장이 되었을 가능성도 있다.

이번 도발은 의도적인 것으로 생각된다. 상대도 되지 않는 함정을 가지고 의도적으로 도발을 한 이유는 몇 가지가 있을 것 같다. 이들 중 가장 먼저 생각되는 것은 자기들도 우리 함정에 못지않는 성능의 함정을 새로이 가지고 있다고 자신했을 것이기 때문이다. 즉 자이로 조준시스템을 새롭게 장착했을 것이다. 그래서 이를 시험하러 나왔을 것이다.

이들은 아마도 미국과 한국에 대해 불만이 가득하여 가장 우수한 함정을 내려보냈을 것이다. 여러 차례 여러 경로로 도와달라고 했지만 이명박은 겨우 옥수수 1만톤을 보내주고 싶다고 했다. 쌀 50만톤 비료 30만톤씩 통 크게 받다가 시쳇말로 쪽팔리는 취급을 받고 있다는 것에 약이 많이 올랐을 것이다.

북한은 뒷구멍으로 뉴욕에서 미국의 실무자를 곧 미북회담을 갖는데 반해 한국에 대해서는 오바마가 서울로까지 와서 이명박을 끌어안는다. 말은 못해도 얼마나 속이 끓겠는가? 심사가 뒤틀려 좋은 놈 하나를 골라 NLL을 유린하라 했을 것이다. 예전 김대중 때에는 김대중-임동원이라는 두 빨갱이가 교전규칙을 바꾸어 놓아 쉽사리 경고사격을 할 수 없을 것이라 자신하고 유유히 NLL을 유린했을 것이다. 그런데 갑자기 북한 함정 코 앞에 함포가 작열하니 성질 급하고 못되기로 소문난 북한 것들이 “에라 한번 해보자”하면서 ‘발끈사격’을 가해온 것이다.

이에 우리 해군은 기다렸다는 듯이 함포를 쏘아댔으니 지금 북한의 자존심은 구겨질대로 구겨졌을 것이다. “에나마이 새끼들” 하고 두 주먹을 불끈 쥐고 입술을 물어보지만 우리 해군의 자이로 시스템은 배가 아무리 흔들려도 총구만은 목표를 놓아주지 않는다. 하지만 저놈들의 총구는 배가 롤링하고 피칭을 할 때마다 총구가 하늘로 가고 바다 밑으로 간다. 김대중이 박정희 대통령 앞에 매일 24시간 무릎 꿇고 빌다가 단 1분이라도 자유시간을 갖는다면 김대중이 "어? 내 조국 북한이 당했내~"하면서 통곡을 할 일이다.  

김대중 당시 '경고방송→시위기동→차단기동→경고사격→격파사격'으로 돼 있던 교전규칙은 2004년에 강력한 여론에 힘입어 개정됐다. '경고방송 및 시위기동→경고사격→격파사격'의 3단계로 단순화하고 신속한 대응을 위해 현장지휘관의 재량권을 강화한 것이다. 이번에 북한 놈들은 옛날 믿고 왔다가 수모를 당한 것이다. 이번에 북한 놈들은 “이권사업에서는 이명박이가 강력한 힘을 발휘하지만 대북문제에 대해서는 보수세력에 꼼짝 못하는구나” 이렇게 알아차렸을 것이다.

필자는 오랜만에 아주 기분이 좋다. 오늘 이재오를 비롯한 빨갱이들은 참으로 속이 뒤집어 질 것이다.

2009.11.10.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0,860건 338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50 보수마케팅 이념세탁 성업 중(소나무) 소나무 2010-06-23 19459 181
749 530GP 희생자 아버지의 호소문 송영인 2010-06-23 20650 201
748 6.25 60주년을 맞아 궁금해 하는 것들 지만원 2010-06-23 22669 206
747 국가파괴의 가시적 사례, 세종시 지만원 2010-06-23 22194 226
746 애국자가 매우 드문 나라, 누가 지키나? 지만원 2010-06-22 26188 319
745 광주를 돌려다오!!! (진진진) 진진진 2010-06-22 22804 195
744 대통령이 못하면 국군이 나서라 (만토스) 만토스 2010-06-21 19766 228
743 4대강 사업, 제대로만 한다면 누가 반대하겠나! 지만원 2010-06-21 24612 212
742 이게 구더기 사회이지 어찌 인간사회란 말인가? 지만원 2010-06-21 24102 367
741 '포화속으로'의 구호 (비바람) 비바람 2010-06-20 18534 217
740 악의 소굴을 무너뜨리는 대북전단을 보냅시다.(최우원) 최우원 2010-06-20 20353 145
739 나라는 이명박이, 축구는 허정무가 말아먹는다! 지만원 2010-06-19 24149 324
738 이거 정말 ~ 목사님들.. 왜들 이러십니까?(초록) 초록 2010-06-18 21863 192
737 5.18역사 바로서면 좌익뿌리 흔들려(만토스) 만토스 2010-06-18 22711 148
736 붉은 악마의 정치적 코드 (비바람) 비바람 2010-06-19 21294 82
735 나는 붉은 악마가 싫다 (이상진 박사) 지만원 2010-06-18 26965 319
734 솔로몬 앞에 선 5.18 역사(머리말) 지만원 2010-06-18 17645 162
733 정권 따라 춤춰온 5.18 역사 지만원 2010-06-17 18011 182
732 그동안 북한 버릇을 잘못 들였다 (백령도) 백령도 2010-06-17 16771 149
731 KBS, 언론노조 해체후 시청료타령 하라(만토스) 만토스 2010-06-17 13872 87
730 어뢰는 정치고 축구는 민족인가? (소나무) 소나무 2010-06-17 15060 129
729 이눔들아! 이 죽일 눔들아 ! (무궁화님 옮긴글 ) 무궁화 2010-06-17 13418 251
728 참여연대를 고발한다 (이상진 박사) 지만원 2010-06-17 24836 194
727 4대강 사업에 대한 지자체장들의 인식정도는?(한가인) 한가인 2010-06-17 16020 83
726 정부기관이란 대통령의 사람 심는 곳 지만원 2010-06-16 21555 173
725 오늘의 5.18재판에 대해 지만원 2010-06-16 27114 186
724 토목공사 말고 아는 게 무엇이고 한 게 무엇인가? 지만원 2010-06-16 18621 199
723 北이 요구하면 반역도 하는 그들(소나무) 소나무 2010-06-16 14668 137
722 중도주의로 얻을 것은 내전사태뿐 (만토스) 만토스 2010-06-15 15932 210
721 황석영이 북한 책을 표절한 증거 지만원 2010-06-15 23813 18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