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시대의 시다바리 대법원장 (비바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문재인 시대의 시다바리 대법원장 (비바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1-02-06 17:33 조회1,083회 댓글1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문재인 시대의 시다바리 대법원장

 

도둑이 들려면 개도 안 짖는다고 했다. 나라에 망쪼가 들다 보니 대법원장마저도 시정잡배나 다를 바가 없다. 대법원장이 거짓말을 밥 먹듯 하고, 거짓말을 하면서도 부끄러워하지 않고, 자기 자식을 팔아 막걸리를 사 먹는 비정한 모습의 아버지가 김명수 대법원장이었다. 자격 미달의 정치인들이 넘쳐나는 문재인 시대에 자격 미달의 김명수 대법원장은 왜 그리도 잘 어울리는가.

 

애초에 김명수 대법원장은 싹수가 노랬다. 김명수가 대법원장에 임명될 때 김명수는 공관 리모델링 하면서 16억을 사용했고, 이 중 4억 원은 무단으로 예산을 끌어다 썼다. 게다가 공관에는 손자 놀이터까지 만들었다. 손자 놀이터를 국민 혈세로 만든 것이었으니, 애초부터 김명수는 원칙과 법을 무시하는 무법의 대법원장이었다.

 

그러나 김명수에게는 정권의 눈치를 살피는 예민한 촉수가 있었던 모양이다. 그는 그 재주 덕분에 대법원장을 꿰찬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보니 그의 뇌리에는 대법원장으로서 법치주의, 삼권분립, 사법개혁 같은 고상한 단어들은 없었다. 그저 문재인 정권의 눈치를 보면서 보신하고 연명하는 정권의 따까리 노릇을 하는 본능만이 가득 차 있었다.

 

문재인 정권의 시다바리 노릇을 하면서 김명수는 문재인 정권의 수법까지 습득했다. 선제적으로 거짓말을 해놓고 계속 우기는 것이다. 이것은 문재인 정권의 양아치 정치인들이 자주 애용하는 주특기였다. 계속 우기다 보면 일반인들은 그들에게 진정성이 있다고 믿게 되어간다. 김명수도 일말의 부끄러움도 없이 그 양아치들처럼 거짓말을 했다. 진실이 될 거라 믿으면서.

 

그러나 김명수는 녹취록이 있었을 줄은 예상하지 못했던 모양이다. 그러나 거짓말쟁이 대법원장을 넘어서 더욱 충격적이었던 것은 권력의 따까리, 대법원장의 저질스런 정치 부역이었다. 대통령과 동등한 대법원장이라는 막중한 자리를 맡고도 권력의 따까리로 연명하고 있었다니. 덕분에 국민들은 대한민국 대법원장의 수준과 대한민국의 지적 수준을 동시에 깨닫게 되었다.

 

자격 미달의 정치인들이 넘쳐나는 시대에 자격 미달의 대법원장 때문에 우리는 우리들을 깨닫게 되었다. 우리는 어쩔 수 없는 조센징의 후손들, 길바닥에는 똥이 넘쳐나고 거짓말을 자랑스러워 하는 조선 시대 쌍놈들이 우리의 조상들일지니. 대통령이 되어서도 대법원장이 되어서도 여전히 쌍놈의 조센징인 것은 아, 떨쳐 버릴 수 없는 우리의 팔자런가.

 

대한민국의 대법원장 김명수의 모습은 과연 진정한 우리의 모습일까. 아니면 요새 유행하는 민주화 투사의 모방형 인간의 모습일까. 아니면 문재인 시대에 만개한 전형적인 좌익형 인간의 모습일까. 김명수의 모습은 좌익 시대에 피어난 돌림병 법조인의 기형적인 한 모습이길 바란다. 우리의 모습과는 거리가 먼 한 개인의 더러웠던 출세길의 모습이길 바란다.

 

 

비바람

 

 

댓글목록

우짜노님의 댓글

우짜노 작성일

'우리법연구회'에서 연구하는 '우리법'은 '어느 나라 누구의 법'인가?
진짜 '대한민국의 법'은 정녕코 아니다.우리법 판사들의 판결들을 보라.
김명수(가짓말의 명수 '가명수')가 거기 초대회장을 지냈단다.
문재인이 김일성장학생이면 김명수도 김일성장학생이 아니겠는가?
문재인은 경희대 법대 4년 장학생이었다.
사법고시 합격도 의혹 투성이인데 그 과정을 반드시 밝혀야 한다.
경희대는 목포상업학교 중퇴자 김대중에게 누가 대필하여 석사 학위증을 수여한 학교다.
그때부터 김대중은 '슨상님' 소리를 듣게 되었고
'학력 걸림돌'을 말끔히 제거하여 대통령이 될 수 있었다.
경희대는 통혁당 등 좌익들과 연결고리가 많은  학교였다.

당연히 '우리법'은  '북한법'일테고.
국회,행정부,사법부에 과연 거기 출신들이 얼마나 깔려 있을까?
떠도는 소문에 따르면 60~70% 이상이란다.
이재명 무죄 나오는 거 봐라.이재명은 '천하의 악인'이다.
이 자도 김일성장학생이다.지 형과의 통화 녹음에 다 나와있다.
이 자가 대선 후보 여론조사에서 1위란다.
삶은 소대가리가 앙천대소할 노릇이다.
이것도 '우리법'에서 조종하고 있는가?
배후에는 당연히 북괴가 똬리를 틀고 있을테고.
조국,정경심,최강욱 등도 대법원에서 무죄 나온다.
믿는 구석이 있으니,저들이 독사대가리를 하고 다니는게 아닌가.
이거 대한민국 진작에 멸망했다.
'문재인과 김일성장학생들의 난'과
'광주5.18유공자들의 난'을  일망타진해야 대한민국이 살아난다.
'5.18의 진실'을 밝히고 처단하라!
'5.18유공자'를 밝히고 처단하라!
'김일성장학생들'을 밝히고 처단하라!
'파견간첩,고정간첩,게릴라 베트콩지역 간첩들의 거대한 족보'을 다 밝히고 일망타진하라!

최근글 목록

Total 12,516건 3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456 저자 지만원의 특이 약력 지만원 2021-03-05 1289 206
12455 이상향(10-4), 과학기술 진흥정책 댓글(1) 이상진 2021-03-02 393 56
12454 윤석열은 오늘부터 대망 행로에 들어섰다 지만원 2021-03-03 2333 292
12453 제주4.3사건은 ‘36년간의 제주공산화사업’ 지만원 2021-03-03 885 144
12452 문재인의 4.3특별법 지만원 2021-03-03 794 136
12451 '대깨문'은 정신병! 댓글(2) 비바람 2021-03-02 1212 172
12450 이상향(10), 행정부의 개혁방안 이상진 2021-02-27 440 47
12449 이상향(9-5-1), 국회의원 선거제도의 개혁 이상진 2021-02-26 387 48
12448 사무실에 가득 찬 지만원 저 도서들 지만원 2021-03-01 1267 163
12447 이 시대의 언어[시] 지만원 2021-03-01 707 142
12446 내가 좋아하는 [황야의 무법자] 작품들 지만원 2021-02-28 1012 87
12445 임종석 병합사건 답변 요지 지만원 2021-02-28 532 83
12444 이상향(9-5-1), 국회의원 선거제도의 개혁 이상진 2021-02-26 416 57
12443 사랑방 이야기 제3화 지만원 2021-02-27 642 53
12442 전태일 다시 보기 지만원 2021-02-26 1115 152
12441 나는 자살하지 않는다. 내가 죽으면 100% 타살이다 지만원 2015-06-24 8955 674
12440 누가 문재인 엄마 같은가? 지만원 2021-02-26 2225 210
12439 이상향(9), 이상향 건설의 전제조건, 국가정체성이 확립되어야 (… 이상진 2021-02-23 344 40
12438 이상향(8-2-2), 경제성장은 노사관계의 정상화가 전제이다 이상진 2021-02-22 360 33
12437 2월 27일(토) 시스템tv 방송 지만원 2021-02-25 536 89
12436 문재인은 노동당이 심은 저주의 공포 오멘 지만원 2021-02-24 1523 240
12435 문재인 아버지 문용형 흥남인민위원회 거물이었다 지만원 2021-02-24 1170 132
12434 저놈들의 우격다짐에 더 이상 참을 수 없습니다 지만원 2021-02-23 1576 334
12433 회원님들께 드리는 3월의 인사 말씀 지만원 2021-02-23 1030 193
12432 사랑방이야기 제2화 지만원 2021-02-22 708 64
12431 이상향(8-2), 일자리 창출은 경제성장에서 찾아야 이상진 2021-02-21 293 45
12430 이상향(8), 경제적 여유가 이상향의 중요한 요소이다 이상진 2021-02-19 314 40
12429 무등산의 진달래, 광주법원 판결 지만원 2021-02-22 657 81
12428 민주투쟁위원회 지만원 2021-02-21 903 101
12427 5.18광주 인민위원회의 위장명칭은 민주투쟁위원회 댓글(1) 김제갈윤 2021-02-21 601 9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