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이 왜 위험한가? 코로나 전국민 접종화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코로나 백신이 왜 위험한가? 코로나 전국민 접종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marley 작성일21-02-16 22:36 조회860회 댓글2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사스, 에볼라 백신은 없으며, 메르스 백신은 5년 째 개발 중이다.
하지만 코로나 백신은 1년도 되지 않아서 개발되었다.
어딘가 이상하다. 게다가 푸틴, 빌 게이츠 같은 유명인사들은 백신을 거부하고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_Q98hnwfDUM
백신을 어떻게든 안맞을려고 가짜로 맞는 척하는 영상들

http://www.docdocdoc.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07435
백신 전국민 접종화, 이미 결론난 일

백신을 맞으면 디지털 여권시대 개막, 백신 접종자와 비접종자를 차별대우 할 것
이미 아이슬란드는 코로나 백신 여권 발급...!

백신에 포함된 하이드로겔 성분에 배터리도 필요 없는
나노로봇
이 들어있어 언제든지 전국민을 감시하고 통제 가능.

mRNA 기술이 들어간 백신은 우리 신체의 유전자 조직을 영구적으로 변형시키는 것이 가능.

1. 코로나19 백신은 안전성이 충분히 검증되지 않았다.
코로나19 백신은 실험실에서 만들어진 사람의 유전자가 인체 세포 안으로 침투하도록 설계되었다. 이 기술은 개발된 후 상용화의 과정에서 실시한 임상 시험에서 심각한 부작용이 발생하여 단 한 번도 제품화에 성공하지 못했다. 백신이 정상적으로 개발되기 위해서 최소 5년에서 10년의 시간이 필요하고, 그럼에도 개발하는 백신의 93%는 실패한다1) 는 것을 우리는 잘 알고 있다. 그런데 코로나19 백신은 1년도 안된 기간에 개발되어 임상시험의 각 단계도 정상적으로 수행하지 못했으며 장기적으로 일어날 수 있는 부작용에 대한 그 어떤 정보도 없다. 이렇듯 안정성에 대한 정보가 턱없이 부족한 코로나19 백신을 국민에게 강제로 접종하는 법안을 입법한다는 것은 결코 용인할 수 없다.

2. 코로나19 백신은 효능에 대한 평가가 부정적이다.
작년 11월 영국의학저널(BMJ)은 코로나 백신 임상시험 결과가 부풀려졌음을 지적하고, 백신의 실질적 효능을 나타내는 절대 위험 감소율이 화이자 백신 0.39%, 모더나 백신 0.56%로 모두 1% 이하임을 밝혔다. 이는 화이자 백신을 257명, 모더나 백신을 178명이 접종했을 때 각각 1명씩만 백신의 효과를 볼 수 있음을 의미한다.2) 다시 말해, 1명의 접종자가 백신의 효과를 보기 위해 각각 256명과 177명이 백신의 부작용을 감수해야 한다는 뜻이다.
영국의학저널의 도시(Doshi) 부편집장은 제약회사의 자료를 검토한 후 그들이 제시한 90% 이상의 효과를 인정할 수 없다고 말하며 백신의 상대적 효능은 최대 19%가 될 것으로 추정했다.3) 그런데 이 수치는 WHO와 미국 FDA와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청의 백신 허가 요건인 50% 효과 임계값보다 훨씬 낮은 수준이다.

3. 코로나19 백신은 노령자와 기저질환자에 대한 실험 데이터가 부족하다.
백신의 임상시험에 코로나19의 위험군으로 지목되는 노령자와 기저질환자가 충분히 포함되지 않았다.4) 존스홉킨스 의과대학의 명예학장인 알 소머 박사는 이러한 백신 임상시험과정을 지적했으며, 백신이 노령자에게 도움이 된다는 증거를 제공하지 못한 상태에서 이들에게 접종을 시행한다면 중대하고 불행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말했다.
로타 바이러스 백신의 공동 개발자이자 세계적인 면역학자인 미국의 폴 오핏 박사는 65세 이상의 그룹에 대한 적절한 데이터가 없다면 이들은 접종 대상에서 제외되어야 한다고 말하며, 백신 자문위원회나 FDA 의사 결정자 등 그 누구도 적절한 데이터 없이 해당 그룹에 백신을 권장하거나 허용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5)

4. 미국 FDA에서는 코로나19 백신의 심각한 부작용을 예측했다.
미국 FDA는 작년 10월 30일 코로나19 백신의 예측 가능한 부작용을 발표했다.6) 구체적인 부작용은 ‘사망’을 필두로, 길랑-바레 증후군, 급성 파종성 뇌척수염, 횡단성 척수염, 뇌염, 수막염, 경련/발작, 기면발작 및 허탈발작, 급성 탈수초성 질환 등 중추신경계 질환과 자가면역질환, 아나필락시스, 논-아나필락틱 알레르기 반응, 소아 다기관 염증 증후군, 백신 강화 질환 등 면역학적 질환, 뇌졸중, 급성 심근 경색, 심근염/심낭염 혈소판 감소증, 파종성 혈관 내 응고, 정맥 색전 혈전증, 가와사키병 등의 심혈관 및 혈액질환, 임신과 출산 과정의 문제 등으로 어느 하나 심각하지 않은 질병이 없다.
뇌신경계 부작용, 면역학적 부작용과 심혈관 및 혈액계 부작용은 발생했을 경우 생명에 위협을 가하거나 치유가 불가능한 심각한 후유장애를 남길 수 있다. 특히 백신 접종자가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된 경우, 미접종자에 비해 질병이 더욱 악화되는 백신 강화 질환이 우려되고 있으며 이는 현재의 과학적 수준에서 코로나19 백신에서 나타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잠재적 위해성이므로 접종에 앞서 이에 대한 평가가 선행되어야 한다.

5. 백신 제조업체는 백신의 부작용에 대한 면책을 요구하고 있다.
코로나19 백신은 1년여의 짧은 개발기간과 부실한 임상 시험으로 위와 같은 심각한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는 불완전한 백신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백신의 제조업체들은 백신의 효능을 입증하기보다는 백신의 부작용에 대한 면책을 요구하고 있으며 미국 FDA는 이들 백신에 대해 정식 사용승인은 하지 않은 채 긴급사용승인(EUA)을 허용하여 이들의 면책 요구를 용인하는 행태를 취하고 있다.7)
이런 상태에서 백신의 국내 도입과 사용 허가는 전면 재고되어야 하며 우리 국민의 신체 특수성을 고려하여 발생 가능한 부작용에 대한 면밀한 조사가 선행되어야 한다. 또한 부작용 발생 시 구체적인 해결 방안을 수립하고 백신 접종에 대한 국민의 동의를 구해야 하며 백신 제조사의 면책 요구가 철회되도록 노력해야 한다.

6. 백신의 효능과 부작용을 정확 히 설명하고 피접종자의 동의를 구해야 한다.
의료인은 의료행위 전 환자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동의를 구해야 하며, 이러한 원칙은 백신을 접종할 경우에도 동일하게 적용된다. 우리보다 더 많은 환자와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전해지는 유럽은 지난 1월 28일 유럽위원회를 열어 ‘시민들에게 백신 접종이 의무가 아니라는 사실을 전달해야 하며, 그 누구도 백신 접종을 강요하기 위해 정치적, 사회적 압력을 행사하여서는 안된다.’는 윤리적, 법적, 실천적 결의을 통과시켰음을 우리 정부는 똑똑히 기억해야 한다.8)

7. 강제 접종은 인간의 존엄과 가치를 파괴하는 위헌적인 범죄 행위이다.
피접종자의 동의 없이 실험적 백신을 전 국민에게 강제 접종하겠다는 발상은 비윤리적일 뿐 아니라 헌법을 위반하는 범죄행위가 될 수 있다. 이는 헌법 제10조에 의해 전 국민에게 보장된 ‘신체의 자유’를 침해하며, 모든 기본권의 원천인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자유’를 침해한다. 우리 국민은 스스로 원치 않는 행위를 강요당하지 않을 자유가 있으며, 강제 접종을 거부했다는 이유만으로 그 어떤 법적 사회적 비난과 불이익을 받아서는 안된다.
인체에 영구적 손상을 미칠 가능성이 있는 코로나19 백신을 국민에게 강제로 접종하는 것은 과거 일본이 강제징용 대상자들을 위험지역에 머물게 하여 신체의 손상을 입힌 것에 비견할 수 있는 가해이며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침해하는 폭력적 행위다.
따라서 코로나19 백신 강제 접종은 헌법으로 보장된 ‘신체의 온전성을 침해당하지 않을 자유’와 ‘신체를 구속당하지 않을 자유’뿐 아니라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훼손할 수 있는 지극히 인권침해적인 정책임을 천명한다.

백신 절대 맞으면 안됩니다 정치적으로 이용되고 있습니다 세계인의 안전을 위한 백신이 아닙니다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그렇다면, 트럼프도 사기꾼이라는 말과 같다.
여태까지 트럼프는 미국민을 속여온" 히틀러의 환생"이라는 말인가?
그가 일곱머리와 열뿔을 달고 나타날 적그리스도의 최후모습(계시록 13 장)이라는 말인가?
그 잘난 기독교 종교수장들의 설명이 반드시 필요할 것이다.
그것이 사실(진실)이라면,
여태까지 트럼프를 구원자로 기다리던 지만원 회원과 모든 지구촌은 기절하고 말 것이다.
And the dragon stood on the shore of the sea.
And I saw a beast coming out of the sea.
He had ten horns and seven heads, with ten crowns on his horns, and on each head a blasphemous name.
The beast I saw resembled a leopard, but had feet like those of a bear and a mouth like that of a lion.
The dragon gave the beast his power and his throne and great authority.
One of the heads of the beast seemed to have had a fatal wound, but the fatal wound had been healed.
The whole world was astonished and followed the beast.
Men worshiped the dragon because he had given authority to the beast, and they also worshiped the beast and asked,
"Who is like the beast? Who can make war against him?"
The beast was given a mouth to utter proud words and blasphemies and to exercise his authority
for forty-two months.

marley님의 댓글

marley 댓글의 댓글 작성일

빌게이츠와 오바마 같은 사람들이 우한연구소에 코로나 바이러스가 개발되기 전부터
수천억의 자금을 투입해서 연구 지원을 했습니다.
코로나가 터지니까 귀신같이 백신 개발을 해서 전세계인에게 맞힐려고 하는것이죠

최근글 목록

Total 12,461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전단지]이런문재인,임종석 어떻게 하시렵니까 ? 첨부파일 지만원 2019-09-06 11256 576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18356 718
공지 광수들의 신분 정리 지만원 2015-06-10 289860 1409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44140 1426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06744 1349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54044 1897
12455 이상향(10-4), 과학기술 진흥정책 댓글(1) 이상진 2021-03-02 81 20
12454 윤석열은 오늘부터 대망 행로에 들어섰다 지만원 2021-03-03 1297 227
12453 제주4.3사건은 ‘36년간의 제주공산화사업’ 지만원 2021-03-03 518 117
12452 문재인의 4.3특별법 지만원 2021-03-03 465 114
12451 '대깨문'은 정신병! 댓글(2) 비바람 2021-03-02 654 139
12450 이상향(10), 행정부의 개혁방안 이상진 2021-02-27 251 39
12449 이상향(9-5-1), 국회의원 선거제도의 개혁 이상진 2021-02-26 211 37
12448 사무실에 가득 찬 지만원 저 도서들 지만원 2021-03-01 937 151
12447 이 시대의 언어[시] 지만원 2021-03-01 549 134
12446 내가 좋아하는 [황야의 무법자] 작품들 지만원 2021-02-28 780 77
12445 임종석 병합사건 답변 요지 지만원 2021-02-28 353 77
12444 이상향(9-5-1), 국회의원 선거제도의 개혁 이상진 2021-02-26 280 52
12443 사랑방 이야기 제3화 지만원 2021-02-27 431 49
12442 전태일 다시 보기 지만원 2021-02-26 896 148
12441 나는 자살하지 않는다. 내가 죽으면 100% 타살이다 지만원 2015-06-24 8719 664
12440 누가 문재인 엄마 같은가? 지만원 2021-02-26 1704 202
12439 이상향(9), 이상향 건설의 전제조건, 국가정체성이 확립되어야 (… 이상진 2021-02-23 207 36
12438 이상향(8-2-2), 경제성장은 노사관계의 정상화가 전제이다 이상진 2021-02-22 171 30
12437 2월 27일(토) 시스템tv 방송 지만원 2021-02-25 372 86
12436 문재인은 노동당이 심은 저주의 공포 오멘 지만원 2021-02-24 1270 235
12435 문재인 아버지 문용형 흥남인민위원회 거물이었다 지만원 2021-02-24 970 128
12434 저놈들의 우격다짐에 더 이상 참을 수 없습니다 지만원 2021-02-23 1406 328
12433 회원님들께 드리는 3월의 인사 말씀 지만원 2021-02-23 858 192
12432 사랑방이야기 제2화 지만원 2021-02-22 560 6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