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 5.18유공자 전춘심의 생애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사망 5.18유공자 전춘심의 생애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제갈윤 작성일21-02-17 23:21 조회2,067회 댓글3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전춘심.png

힌츠페터의 영상에 찍힌 전춘심. 지프차 뒤좌석 흰두건등을 걸친 정체불명자들과 함께 선동방송중인 모습

 

전춘심이끌고다닌5월 20일 밤 광주역부근에서사망한시신.jpg

전옥주가 끌고다닌 시체2구.시위가 격화되도록 하는 점화기폭제의 역할을 맡았다전춘심을 보안대에 이첩한 당시 광주시청 사회과 주사 이무길의 증언

 

MBC방화북괴소행.png


광주 MBC방화는 시위대의 소행이 아니라고 증언한 전춘심


 

댓글목록

Pathfinder12님의 댓글

Pathfinder12 작성일

두 시신을 포개어 닭장같은 리어카에 끌고 다니니, 전옥주 패거리들이 과연 시신의 죽음을 애석히 여기는 자들이 맞겠습니까? 천으로 덮지도 않았으며 그대로 하늘을 보고 있으니 참으로 시신에 대한 예의도 없습니다.

marley님의 댓글

marley 작성일

또 조갑제...! 조갑제 당신은 진짜 뭐 하는 놈이냐

지만원님의 댓글

지만원 작성일

녹두서점 김상집의 증언

화염병은 18일부터 녹두서점에서 제작했다. 그것을 공수부대 차에도 던지고 공수대원들에게도 던지고 19일 MBC를 불태우는데도 던졌다. MBC와 KBS가 우리를 폭도라 불렀다. 뉴스를 보던 시민들은 일제히 “에이” 하고 분노의 소리를 질렀다. 사람들이 MBC에 나와 가지고 돌멩이를 던졌다.

내 형수, 내 여동생이 화염병을 쇼핑백 등에 담아가지고 MBC로 가져 오면, 나와 내 작은 형이 계속 던졌다. 다른 사람들은 돌을 던졌고, 나와 내 형만 화염병을 던진 것이다. 1층은 셔터로 꽉 막혀 있었고, 2층 유리창으로 던졌다. 그런데 던질 때마다 건물 안에서 불이 붙었고, 불이 붙으면 건물 안에 있는 사람들이 금방 금방 껐다. 그런데 나중에 MBC에 불이 붙어 다 타버렸다. 그 불은 우리가 있는 앞면에서 난 것이 아니라 반대편 뒤쪽에서부터 붙었다. 화염병이 불을 붙인 게 아니었다. 계엄군이 불을 붙인 것으로 짐작해 왔다.

이 대목에 대해서는 증언에 동참했던 서채원이라는 사람이 거들었다. “내가 분명히 보았다. 뒤쪽에 있는 변압기가 ‘팍’하고 터지면서 불이 붙더라. 내 생각에는 전기전문가가 손을 쓴 것 같더라. 전문가가 아니고 어찌 변압기에 손을 대겠는가” (주: MBC에 불을 지른 존재는 김상직 형제가 던진 화염병이 아니고 계엄군도 아니었다. 제3의 기술자였다는 의미).

최근글 목록

Total 13,856건 426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06 노조의 불법 정부가 칼을 뺄 때(소나무) 소나무 2010-09-14 20352 108
1105 준비서면(박지원) 지만원 2020-01-09 2679 108
1104 미 국방부 기밀 문서- 한국 전쟁 시나리오 댓글(1) 만세반석 2015-04-03 4388 108
1103 항고이유서 (최진봉-이현종) 지만원 2020-02-06 3156 108
1102 공소장 전문 (울산게이트) 지만원 2020-02-08 3050 108
1101 아프칸에 소규모 보내면 위험하다 지만원 2009-12-10 23170 108
1100 12.12에 대한 책임은 정승화가 져야 지만원 2009-12-12 20856 108
1099 정세균의 억지 정일을 닮아가나 (만토스) 만토스 2010-06-04 16445 108
1098 나라말아 먹는 더러운 삽질(대마왕) 댓글(1) 대마왕 2011-01-06 17107 108
1097 제주4.3사건 겪은 나의 수기(김하영) 지만원 2013-03-19 8375 108
1096 A word of advice to the US on ROK/US… 댓글(1) stallon 2012-07-19 8075 108
1095 아프리카에 번진 불길 평양도 태울 것(소나무) 소나무 2011-02-04 15243 108
1094 미국 국무부 문서 007879 댓글(2) 해머스 2020-05-17 3474 108
1093 젊 음 지만원 2011-08-27 21260 108
1092 5.18 CIA 기밀문서 거짓선동 김제갈윤 2017-05-13 3768 108
1091 5.18관련 광주법관들이 벌이는 무법천지를 국민 여러분께 고발(동… 관리자 2017-08-15 3703 108
1090 어처구니없는 굿판 (라덴삼촌 옮김) 라덴삼촌 2010-01-02 21953 108
1089 ▣ 남북한 서로를 위한 "평화적 영구분단"(文獻道) 댓글(2) 文獻道 2011-03-29 14127 108
1088 이순실의 출산 [탈북자들의 위험한 가면] 지만원 2020-09-29 2465 108
1087 광주 현장 사진 소개 (1) 지만원 2021-05-30 2092 108
1086 10%의 양반이 90%의 동족을 노예로 지만원 2019-09-24 3150 107
1085 [사랑 엘레지] 지만원 시집 소개 지만원 2020-03-18 2856 107
1084 완벽하게 증명된 5.18의 진실 Q.E.D !! (5분동영상) 시스템뉴스 2014-10-31 4272 107
열람중 사망 5.18유공자 전춘심의 생애 댓글(3) 김제갈윤 2021-02-17 2068 107
1082 5.18역사는 이렇게 뒤집혔다 지만원 2010-01-13 20207 107
1081 유언비어의 생산자는 확실히 북한이다! 지만원 2010-03-22 19145 107
1080 9월은 독서의 달, 젊은 독자들에게(EVERGREEN) EVERGREEN 2014-09-01 3808 107
1079 장애인 복지의 현황과 대책 지만원 2021-06-21 1892 107
1078 3월19일 5.18 대국민 보고대회 (전체동영상) 시스템뉴스 2015-03-26 15102 107
1077 중공군 개입 명백한 침략전쟁(소나무) 소나무 2010-11-02 16421 10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