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광주 인민위원회의 위장명칭은 민주투쟁위원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광주 인민위원회의 위장명칭은 민주투쟁위원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제갈윤 작성일21-02-21 02:34 조회1,126회 댓글1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25미국무부5.18기밀문건2.png

 


광주5.18카르텔이 그토록 미국에 애원했던 5.18 미국 기밀자료가 트럼프의 지시로 모두 공개되었다. 그런데 미국의 5.18기밀자료가 공개되자 광주5.18카르텔은 꿀먹은 벙어리가 되었다. 이것이 어찌 된 일인가? 광주 5.18카르텔이 원하는 기록은 하나도 없고 전부 자신들에게 불리한 기록밖에 없었던 것이다.


미 국무부가 공개한 5.18기밀자료 핵심중 하나가 5.25일자 기밀문서이다. 이 문서에서 밝혀진 대로  미확인 무장세력들이 인민재판소를 설치했다는 사실을 보고서는 적시하고 있다. 인민재판소는 바로 인민위원회 설치를 전제로 한다.  광주5.18에 이런 인민위원회와 인민재판소를 설치할 자들은 북괴밖에 없다.  이 인민재판소에서 즉결 처형이 다수 이루어졌다는  점을 적시하고 있으며 이는 김중식,김인태등을 체포하여 전남도청으로 끌고가는 현장사진으로 미 보고서가 사실임을 드러내고 있다.

 

인민재판소 설치는 인민위원회 설치를 전제로 한다는 것은 해방후 한반도의 공산좌익패당이 일으킨 수 많은 폭동사건들에서 찾아볼 수 있다. 그 중 여순반란사건에서도 조선공산당이 침투시킨 공산당원들에 의해 군사반란이 일어났고 인민위원회가 설치되었으며 즉결 또는 인민재판을 통해 우익인사들을 대량학살했다. 


20210220_225226.jpg

 남로당 연구. 김남식

 

북괴는 간이 배밖으로 튀어나올 정도로 무모한 무리들은 아니었다. 북괴는 해방후 조선공산당의 패턴처럼 인공기를 내걸고 인민위원회 간판을 내거는 일은 있을 수 없는 게릴라전을 수행해야 했다. 그렇다면 1980년 광주에서 북괴는 인민위원회를 어떻게 설치했는가. 이에 대한 해답은 북괴의 자료를 통해 드러난다.

1985년 조선로동당 출판사가 펴낸 "광주의 분노"에 1980년 광주의 북괴 인민위원회는 바로 민주투쟁위원회였다는 것이다.


 

"5.21일 <<광주민주국>>의 선포를 알리는 식은 간단하였다. <<광주민주국>>의  림시명칭은 <<민주투쟁위원회>>였다. <<민주투쟁위원회>>는 진정한 자유,민주의  정권을 세우기 위한 과도적인 <<주권적 대표기관>>이였다.

 

<<민주투쟁위원회>> 이것은 바로 봉기군중, 아니 전체 광주시민들을 위한 대표기관이고 봉기군의 통일적인 지휘기구로 무력과 작전을 통솔하는 군사령부였고... "

 

 


이 <<민주투쟁위원회>>는 5.26일에 급조된 시민학생투쟁위원회와는 완전히 다른 임시정부의 성격을 갖고 있던 조직이었다.

 

 

 

" 5.22일 <<민주투쟁위원회>>는 박충훈놈이 광주에 오면 담판을 하기로 하고 그 준비를  하였다.<<민주투쟁위원회>>는 신임 괴뢰국무총리가 광주에 온다는 소식을 봉기군중에게 알려주었다.   <<민주투쟁위원회>>는 공정대놈들이 도청 지하실에 감추어 놓았던 475구의 봉기군시체꺼내다 도청 분수대앞에 안치하여 놓았다. 시체들의 대부분은 공정대의 화염방사기에 맞아 까맣게 타서 얼굴을 알아 볼수가 없었다."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1. 북한김일성의 대남공작 용어 - 한국군 공정대 신조어 생산
-  한국군 공정대의 화염방사기(미제) 사용의 거짓말 선동술 - 475구 시체소각용으로 위장선동
2. 전두환은 계엄사령관도 아닌 신분자 :  광주무장 폭도를 진압한 국가계엄군 지휘자라는 거짓말을 퍼트린 것
-  광주기념단체(호남인의 상징세력/북한 김일성과 내통세력)가 전두환(당시 보안수장)을  호남민족의 주적으로 지목
  처음부터 제거하려고 합동공작한 반역증명서.
3.  5/18 광주내란사태를 민주화운동으로 규정한 양김 정치세력 : 국권찬탈 역사를 은폐시킨 공작수법
- 5/18 광주내란역사에 부화뇌동한 세력 :  김영삼 친중반일 정치사상가를 이용한 5/18 특별법을 제정한 것,
- 전두환/노태우 정권을 마녀사냥하고, 위장 민주화정치세력을 한국 통치자들로 세워준 역사(386 주사파 운동권 등장)
4.  5/18 광주내란지의  광주민주화운동의 출발 성지화 : 역사조작(발표)과 5/18 기념식과 임진곡을 제창시킨 것
- 홍준표, 황교안, 김무성, 김성태, 나경원 세력 가담 - 건국정부의 건국정신(국가관)을 공동정범으로 붕괴시킨 것
- 국민혈세 지속낭비  :  5/18 유공자 보상법을 악용하고,  부정유공자 세력을 양산한 것

*  5/18 내란역사의 결과물 : 친중 운명공동체(3불합의)와  북한생명공동체(군사합의) 정권이 재집권한 것
- 한미동맹 파괴추진 - 친중종북세력을 앞세워 위장평화 정책을 정치도구화,  6/25 전범국(주적관)의  역사정신 파괴

최근글 목록

Total 12,736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2475 756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3483 1479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1813 1383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60762 1948
12732 [5.18 답변서] 유감 지만원 2021-11-26 771 189
12731 나는 전두환 대통령에 다가갈 수 없었다 지만원 2021-11-25 1286 243
12730 지금은 빨갱이 세상이다 지만원 2021-11-25 1231 242
12729 이희성 계엄사령관, 전두환과 5.18사이는 사돈의팔촌 관계도 없다 지만원 2021-11-25 711 113
12728 12.12의 책임은 정승화에 있다 지만원 2021-11-24 1217 165
12727 12.12. 한남동의 총소리 지만원 2021-11-24 704 128
12726 12.12 요약 지만원 2021-11-24 789 153
12725 시국진단 12월호 표지글 [5.18답변서] 지만원 2021-11-21 1205 219
12724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장진성 부분) 지만원 2021-11-21 480 112
12723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상해 사건) 지만원 2021-11-21 373 96
12722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김사복 고소사건) 지만원 2021-11-21 408 91
12721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5.25에 영웅된 사람들) 지만원 2021-11-21 370 99
12720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도망간 광주운동권 인물) 지만원 2021-11-21 428 94
12719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통계가 북한군 발견) 지만원 2021-11-21 443 105
12718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250명 돌멩이부대) 지만원 2021-11-21 392 99
12717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플롤로그) 지만원 2021-11-21 400 106
12716 회원님들께 드리는 12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1-11-21 526 129
12715 이봉규TV 덕분에 많이 전파되고 있습니다 지만원 2021-11-19 1369 187
12714 시국진단을 구독하시는 회원님들께 지만원 2021-11-19 787 204
12713 입체로 보는 5.18 (지만원 박사님의 텍스트 보이스 영상) 도라에몽 2021-11-18 682 84
12712 11.12. 결심공판 소식 전해드립니다 지만원 2021-11-14 2089 419
12711 전자개표 막아내어, 수개표로 졍권교체 이룩하자 댓글(1) 서석대 2021-11-13 996 162
12710 수개표국민청원 초중등교육법개정안 댓글(1) 반달공주 2021-11-13 713 108
12709 지만원 박사님의 텍스트 보이스 (5.18 재판 꼭 승소하세요! … 댓글(3) 도라에몽 2021-11-11 896 105
12708 최후진술(2020노804) 지만원 2021-11-07 2147 329
12707 388광수 주장하는 박철 지만원 2021-11-06 1540 18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