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향(12), 맺는말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이상향(12), 맺는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상진 작성일21-03-06 09:57 조회1,110회 댓글3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맺는말(12)

   지구상에는 理想鄕(이상향)에 가까운 나라가 있다고 추정된다. 인간은 누구나 이상향에서 살고 싶은 욕구가 있다. 그러나 현재 우리나라는 이상향 하고는 한참 먼 거리에 있는 나라라고 생각된다. 그 동안 우리나라가 겪어온 역사에서 비롯된 이기주의적인 사회 분위기 때문이라고 생각된다. 국민 모두가 이기적 욕심을 줄이고, 국민이 함께 잘 살수 있는 이상향을 건설한다면 당대는 물론 행복한 삶을 맛볼 수 있고, 특히 후손들을 위하여 참으로 보람 있는 일이라고 할 수 있다.

 

이상향을 건설하자는 것은 국가의 제도를 이상적인 사회가 되도록 만드는 것이다. 이상적인 제도가 잘 갖추어지려면, 국가에서 법규를 잘 제정 해야 하는데, 이 일은 정치권에서 해야만 한다. 그래서 이상향 건설을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정치가 중요하다.

 

본고에서 설계한 정치제도는 정치가들이 돈이나 권력 같은 속세적인 욕심을 다 내려놓고, 오직 국가와 국민을 위해서 봉사하겠다는 사람만이 政治家(정치가)가 될 수 있는 제도이다. 과연 그런 사람이 있을까? 우리나라에는 그런 봉사를 하겠다는 정신과 그 일을 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는 지도자가 수없이 많이 있다. 단지 현재 권력을 쥐고 있는 사람들의 이해와 양보가 필요하다.

 

만약 정치제도가 잘 정비되어서 훌륭한 국가지도자들이 모여서 정치를 하게 되면, 이상향 건설을 위한 나머지 과제들은 모두 잘 해결될 것이다.

 

여기에 그려져 있는 이상향은 필자의 간절한 소망을 나열했을 따름이다. 필자의 주장이 모두 정답이라고 고집하지는 않겠다. 그러나 나라의 장래를 생각하고, 후손들의 행복을 생각하는 애국지성인이라면 누구나 이상향을 설계하고 건설하여야 하겠다는 당위성에는 동감할 것으로 생각한다.

 

   앞으로 본 이상향 설계와 건설에 뜻 있는 분들이 많이 동참하여 참으로 멎진 이상향을 완성시켜 나갈 것을 기대해 본다.

 

댓글목록

marley님의 댓글

marley 작성일

ㅠㅜㅠㅠㅠ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이 상진'박사님! 우리는 남북 상호간에 피아 도합 200여만명에 근접하는 병력들이 첨예히 대치코있는 중인 터에, 우리 대한민국의 적이야말로 '북괴 3대 세습 & 공산 봉건 왕조'의 타도가 최우선적 목표이며 이를 달성키 위한 제반 노력이야말로 바로 '이상향'을 지향하는 지름길이라고 봅니다.  그러나 시방 나라 되어가는 꼴은 알면 알수록 너무나도 통탄할 지경인지라, 어여 하루 빨리 '군부 쿠테타'가 일어서 犬法院長같은 자들, &  '문'가 같은 정체 트릿한 자들을 驅逐시킴이 急先務이며, '전자 투/개표 부정 선거'를 糾明해서 온 국민들을 경악케 끔 만들어야 하는데 ,,. 하여간 박사님께오서도 오죽하셨으면 이런 '이상향'을 연속 기고하셨었겠읍니까요! ,,. 고맙읍니다. 餘不備禮, 悤悤.

왜불러님의 댓글

왜불러 작성일

아뜨뜨뜨뜨뜨-------
꿈이었다
벽오동 심은 뜻은
오호통제랍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09건 1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409 이동욱, 허위사실로 자신의 권위를 포장하여 협박 회유[녹취] 지만원 2021-04-16 736 48
12408 이동욱, 이주성에 욕설, 협박 [녹취] 지만원 2021-04-16 735 61
12407 5.18조사위원 이동욱이 자행한 협박, 공갈에 대한 이주성의 입장… 지만원 2021-04-16 1081 113
12406 정광일 (489광수) 지만원 2021-04-15 1044 67
12405 이주성과 이동욱간 대화 녹취록(2) 지만원 2021-04-14 1063 71
12404 이주성과 이동욱과의 통화 녹취(1) 지만원 2021-04-14 1261 81
12403 제275 광수 장인숙 지만원 2021-04-14 1292 92
12402 광주 시민군에 탈취당한 20사단장 지프 사진 발견 댓글(3) Monday 2021-04-12 1732 133
12401 갑종 정호근 대장과 육사 김태영 대장 지만원 2021-04-12 1647 198
12400 연구 아무나 하나? 지만원 2021-04-11 1293 139
12399 부정선거했는데도 못 이긴 민심 지만원 2021-04-11 1660 179
12398 최근까지 국정원 고위간부였던 사람의 비밀 증언 지만원 2021-04-11 1654 190
12397 5.18진상규명위원회의 정체성 지만원 2021-04-11 992 86
12396 학문의 자유 봉쇄하는 5.18세력 지만원 2021-04-11 973 93
12395 5.18떼법에 밀리는 양심들 지만원 2021-04-11 917 97
12394 민주당의 '봄날' 댓글(3) 비바람 2021-04-10 1158 100
12393 위덕대 총장실에 전화걸기 지만원 2021-04-09 1854 229
12392 코미디실력 보여준 5.18진상규명위 지만원 2021-04-07 1517 200
12391 5.18진상규명, 전문가 1명과 비전문가 10만명 지만원 2021-04-05 1345 189
12390 5.18진상규명, 요식규명이냐 진실규명인가 지만원 2021-04-05 1173 172
12389 김정아, 거짓말 융단폭격기 지만원 2021-04-04 1534 109
12388 인간백정 김구 지만원 2021-04-04 2049 177
12387 악취 진동하는 김구 지만원 2021-04-04 1705 160
12386 가명 김명국, 15년 동안 국민 농락했나? 지만원 2021-04-02 1664 192
12385 4월3일(토) 시스템tv에서 사랑방이야기 제8화, 베트남전 이야기 지만원 2021-04-02 987 99
12384 1976년생 나이팔이 김정아(286광수) 지만원 2021-03-31 1326 166
12383 국군이 북으로 보낸 8세 전후의 공작원 지만원 2021-03-31 1779 193
12382 영원히 지지 않는 꽃 [시] 지만원 2021-03-31 1022 114
12381 무대뽀 뻥쟁이 김성민(270광수) 지만원 2021-03-30 1194 87
12380 나를 고소한 탈북광수 13명에 대한 중간 결산 지만원 2021-03-28 1567 20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