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고소한 탈북광수 13명에 대한 중간 결산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나를 고소한 탈북광수 13명에 대한 중간 결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3-28 22:42 조회1,57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나를 고소한 탈북광수 13명에 대한 중간 결산

 

탈북자 장진성은 2016년 나를 개별적으로 고소했다. 20192월 하태경이 탈북광수 60명 중 12명을 소집해 변호사를 대주면서 나를 고소케 했고, 그 고소사건은 임종석이 나를 고소한 형사사건에 병합돼 있다. 임종석은 또 나와 내 글을 게시한 뉴스타운을 상대로 3억 원 민사소를 제기했다. 이에 따라 임종석이 나를 감옥에 보내달라고 고소한 형사사건은 일단 유보됐었다. 형사사건은 법관 혼자 재판하는 단독사건인데 반해 똑같은 내용을 놓고 재판하는 민사사건에는 3명의 법관이 합의해 결정을 내리는 합의부사건이었다.

 

그런데 민사 합의부 재판부는 임종석에게 사실상 패소를 판결했다. 이 민사 판결을 기다려 보겠다던 형사 재판부는 민사사건 판결을 당연히 중시할 것으로 보인다. 그래서 형사사건은 머지않아 재개될 것이고 이에 따라 탈북자 12명은 법정에 증인으로 소환될 것이다. 12명은 리민복, 김영순, 이순실, 김용화, 최주활, 강철환, 박세현,정광일, 안명철, 김성민, 장인숙, 김정아이다. 물론 장진성에 대해서는 참으로 많은 시간을 경주하여 그의 탈북스토리와 경력 및 학력이 순 거짓이라는 점을 밝혔다. 그리고 하태경이 인솔한 탈북자 12명에 대해서는 그 중 위 적색으로 줄을 친 이름 7명에 대해 분석을 완료했다. 그리고 그 내용을 최근글과 월간 시국진단에 게재했다.

 

오늘 나는 김용화에 대해 분석한 내용을 최근글에 올렸다. 여러 날 동안 자료를 모으고 분석한 내용을 총망라해 올린 것이다. A423매 분량이다. 사람들은 말한다. 지만원이 나보다 잘난 게 무어냐". 결론부터 말하자면 나는 잘난 게 없다. 하지만 그 사람들과 나와의 차이는 있다. 내가 잘난 게 아니다. 나의 우직한 분석이 DNA에 장착돼 있다는 점이 색다른 것이다. 여기에서 확인할 내용이 있다. 분석을 하지 않는 자는 부초 같은 인생을 살면서 여론과 대세라는 형광등으로 날아드는 부나비 인생이라는 사실이다.

 

나는 지난 시국진단 3월호에 여러 탈북자들에 대한 분석을 게재했다. 그 책은 매우 귀한 책이 될 것이다. 그 책이 귀한 책이라는 걸 느끼는 사람은 진정한 지식인일 것이다. 하지만 이 나라 대부분의 학자, 지식인, 언론인이라는 사람들은 영혼과 정성으로 엮어낸 나의 책 내용을 거드름 피우며 무시할 것이다. 그들이 내가 쓴 글들을 무시한다 해서 그들의 명예가 올라가는 것은 아니다. 남의 노력과 남이 겪어온 극기를 음미하려 하지 않는 자들은 하늘이 부여해준 탤런트를 죽이는 자이고, 하늘이 명령한 선(Good)을 짓밟는 행위가 될 것이다. 예리한 직관(Sharpend Intuition)무식 똑똑이가 범접할 수 있는 영역이 절대 아니다. 그들의 자세가 맞다면 그 누가 명문대를 희망하고 박사 학위를 탐하겠는가?

 

나는 이 글을 읽는 분들에 최근글에 게시한 김용화 부분을 추천하고 싶다. 이 글을 읽는 독자 분들 중에는 '이런 글 누군 못써' 생각하시는 분들 있을 것이다. 그렇다. 나1970년 대에 육해공군 사관학교 출신들과 함께 미 해군대학원에서 함께 공부를 했다. 처음에는 나를 우습게보던 선-후배들이 나중에는 다 깨갱하더라.

 

이 글을 읽으시는 분들은 저와 경쟁하려 하지 마십시오. 제 연구가 부족하면 제 연구를 무시하고 따로 독자적으로 연구해 주십시오. 차기환 변호사가 장진성을 옹호했지요. 그리고 광수는 엉터리라고 수많은 공적인 모임에서 발언하면서 장진성을 옹호했습니다. 그 차기환이 5.18진상규명 요원으로 발탁돼 있습니다. 차기환 변호사가 저 지만원 만큼 5..18을 연구했나요? 차기환 변호사가 저만큼 분석력을 키워주는 석사-박사 과정을 공부했나요? 차기환은 법을 공부한 것이 학문을 공부한 것보다 더 유능해 진다고 주장하는 사람입니다. 사시 합격이 석사도 능가하고 박사도 능가한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있는 것입니다.

 

조갑제는 고교 출신입니다. 그는 기자가 석사보다 박사보다 더 유능한 분석력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바로 이런 것이 어린 손자가 할아버지 수염을 쥐고 흔들어 댄다는 속담에 해당하는 경우가 아닐까요.

 

2021.3.28.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27건 10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457 김명국 사태와 관련하여 5.18진상조사위에 드리는 제언 시사논객 2021-05-13 1288 131
12456 답변서(피고인에 의한 법정 발표 시간표) 지만원 2021-05-12 1070 103
12455 답변서(송선태 관련) 지만원 2021-05-12 843 101
12454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종쳤다 지만원 2021-05-10 1691 207
12453 조수진 의원(익산)은 트로이 목마 지만원 2021-05-09 2061 238
12452 천재 수학박사 무반주 노래 제주훈장 2021-05-08 1253 114
12451 5.18진상규명위 위법행위 고발및 진정. 금일 두 건 바쁘다 바빠… 왕영근 2021-05-07 990 101
12450 국방부, 5.18추모행사, 광주에서만 하고, 현충원에선 하면 안돼 지만원 2021-05-08 1417 163
12449 jtbc와 5.18조사위의 공범 행위 지만원 2021-05-07 1149 105
12448 송선태는 5.18 당사자이자 피해자 지만원 2021-05-06 1251 153
12447 태생부터 불법단체인 5.18진상조사위 김제갈윤 2021-05-05 890 111
12446 답변서(5.18은 북한군 소행이라는 설 국제사회에 투영) 지만원 2021-05-05 1151 116
12445 희대(稀代)의 철인(鐵人) 지만원 박사 댓글(2) stallon 2021-05-04 1507 255
12444 5.18진상규명국민위원회(5.18국민위원회) 구성원 모집 지만원 2021-05-03 1483 169
12443 대한민국의 민주당식(民主黨式) 민주주의 비바람 2021-05-01 1082 151
12442 니미씨발 좆같은 전라도 판사 개자식들아! 지만원 2021-05-02 2430 356
12441 바빠 죽겠는데 [시] 지만원 2021-05-02 1244 161
12440 카빈총 사망자는 개죽음 당한자, 5.18유공자에서 제외하라 지만원 2021-05-02 1248 175
12439 답변서(청주유골 430구 관련) 지만원 2021-05-01 1247 109
12438 답변서(법원에 제출한 도서에 대한 요약)-2부 지만원 2021-05-01 685 66
12437 답변서(법원에 제출한 도서에 대한 요약)-1부 지만원 2021-05-01 724 61
12436 답변서(국정원 모 간부의 증언에 대하여) 지만원 2021-05-01 962 71
12435 답변서(간첩 손성모의 5.18공작과 북한의 5.18기념행사 ) 지만원 2021-05-01 815 71
12434 답변서(비밀 해제된 미 외교문서) 지만원 2021-05-01 1073 71
12433 답변서(서울남부지검의 불기소처분 관련) 지만원 2021-05-01 789 63
12432 답변서(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의 불법성에 대하여 지만원 2021-05-01 769 63
12431 한국판 니그로의 간, 북한 덕에 배 밖으로 나와 지만원 2021-04-30 1370 240
12430 다시 정리되는 위안부 문제의 진실 지만원 2021-04-27 1851 228
12429 5.18진상규명특별법은 지만원 죽이기 작전 댓글(2) 비바람 2021-04-26 1176 167
12428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가 범한 죄 지만원 2021-04-26 1367 13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