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와 5.18조사위의 공범 행위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jtbc와 5.18조사위의 공범 행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5-07 23:46 조회1,225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jtbc5.18조사위의 공범 행위

 

 

                        김명국의 등장

 

가명 김명국은 2006년 탈북했고, 탈북한 시점에서 국정원에 자기가 5.18때 북한 특수군 신분으로 광주에 왔었다는 이야기를 했다가 국정원 사무관급으로 보이는 이병영(016-588-3432)으로부터  그 따위 소리를 지껄였다가는 쥐도 새도 모르게 죽는 수가 있다. 말조심 하라. 보안 각서에 서명하라는 요지의 협박을 받고 각서를 썼다고 했다.

[화려한 사기극의 실체 5.18](2009년 발행) 196-197쪽에는 5.18때 광주에 실제로 왔다는 정명운에 대한 제4증언자의 증언이 있다.

 

"올해 1월 달에 1980518일 광주봉기에 직접 참가하고 북한으로 돌아갔다가 지금 다시 남한에 내려와서 소문 없이 조용히 살고 있는 50대의 남성분을 만나 보았던 일이 있습니다. 그는 현재 신변상의 문제로 자신의 신분이 노출되는 것을 많이 꺼리고 있지만 5.18광주사건이 국민들의 관심사로 떠오르고 기회가 조성되면 자기가 직접 나서서 모든 것을 증언을 하겠다고 말하였습니다. 저는 처음에 그분이 광주사건에 직접 참가했다고 주위에서 말이 나올 때 절반은 믿고 나머지 절반은 확실하게 믿으려고 하지 않았습니다."

 

"본인이 북한특수부대원의 신분으로 남조선에 파견되어 내려와서 직접 참가한 사람이라면 남한에 와서 2년 정도의 시간이 지났는데도 광주사건에 대해서 입을 다물고 있었다는 것이 쉽게 이해가 가지 않았고 그 부분이 납득이 되지 않았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런데 그 분이 하는 말을 구체적으로 들어보니까 2년이 넘도록 지금까지 무슨 이유로 침묵을 지키고 있었는지 조금씩 이해가 갔습니다. 2006년 남한에 와서 처음으로 합동조사반에서 조사를 받을 때 그는 자기가 1980518일 광주사건 당시 북에서 임무를 받고 내려왔었다고 그 때의 상황에 대해서 조사관들에게 구체적으로 설명을 하였다고 합니다. 그런데 뜻밖에도 그의 이야기를 듣고 있던 조사관의 입에서 앞으로 그런 쓸데없는 말을 두 번 다시 하면 쥐도 새도 모르게 없어질 수 있으니 조심하라고 협박을 하더라는 것이었다 합니다."

 

                  이주성의 등장

                     

이주성은 탈북작가로 김명국과 형-동생 하는 사이로 가까웠다. 세간에는 처남 매부지간으로 알려져오기도 했다. 이주성 역시 2006년에 탈북했다. 탈북한지 12년 만인 2017년 이주성은 김명국이 구술해준 내용에 자기가 북한에서 알고 있었던 정보 그리고 남한에서 수집한 정보를 논픽션부분으로 하고, 의사전달을 효과적으로 하기 위해 픽션부분을 가미해 [보랏빛 호수]를 저술했고, 이 책은 비봉출판사에서 발행했다.

 

            jtbc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의 공작전략

 

5.18에 북한군이 개입했느냐는 이 나라의 3대 분쟁을 모두 집약한 초미의 이슈다. 5.18이라는 주제는 지역 감정이 충돌하고, 이념이 충돌하고, 이해 관계가 첨예하게 충돌하는 나라운명의 급소다. 북한군이 광주에 와서 핵심 역할을 수행한 사실이 드러나면 전라도가 망하고 빨갱이가 망하고 5.18로 출세하고 돈버는 세력이 망한다. 그래서 문재인이 총대를 직접 메고 5.18을 헌법 전문에 넣겠다고 진두지휘를 했고, 이에 따라 [5.18진상규명법]이 시행되고 조사위원회가 2020.5.12.부로 출동했다. 5.18조사위원회와 jtbc는 컨소시엄을 형성해 지만원을 깨부수기 위한 공작전략과 공작전술을 구사하고 있다.

 

           JTBC는 김명국을, MBC는 김현희를 못살게 해

 

그들의 행위가 공작이라는 이유는 2가지다. 첫째 지만원은 [보랏빛호수]를 심정적으로 지원은 해도 그 내용을 북한군 개입의 증거로 채택하지는 않았다. 나는 북한군 개입 중거를 21개로 잡았고, 21개 중, 김명국이나 이주성이나 다른 탈북자들의 증언을 증거로 채택한 적이 없다. 그런데도 jtbc지만원의 북한군 개입 주장의 뿌리가 김명국과 이중성이라고 모략했다. 언론이 아니라 북한에 충성하는 붉은 협잡꾼들이다. 광주의 피해가 계엄군에 의해 발생했느냐, 아니면 북한군에 의해 발생했느냐? 이 두 가지 가능성에 대해 jtbc광주의 피해가 반드시 공수부대에 의해 발생했다고 몰고 가는 것이다. 그러니까 빨갱이라는 것이다. MBC가 빨갱이인 것은 KAL858기가 반드시 안기부의 자작극이라는 것을 밝히기 위해 김현희를 못살게 구는 것이다. 이번에 김명국을 못살게 군 JTBC역시 광주의 피해가 절대로 북한군에 의해 야기되지 않았다는 것을 불법적인 방법으로 선전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번에 JTBC는 김명국을 3개월 동안 추적해 4번이나 만나 괴롭혔다

 

             2021.5.6. JTBC의 모략적 적색방송

 

2021.5.6. 5·18 광주 '북한군 개입설'의 뿌리'김명국'을 추적하다 / JTBC 뉴스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