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2세 노파 김진순까지 내세워 사기쳐야만 하는 5.18신세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92세 노파 김진순까지 내세워 사기쳐야만 하는 5.18신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5-17 13:42 조회1,25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92세 노파 김진순까지 내세워 사기쳐야만 하는 5.18신세

 

5.18기념재단이 나에게 쏟아 부은 소송은 모두 사기극이었다. 그 중 몇 개만 간단하게 소개하면 아래와 같다.

 

                       <신부 이영선 사기>

 

광주 이영선 신부는 1987년 당시 신학생이었다. 그런데 5.18기념재단은  1987[오월 그날이 다시오면]이라는 모략용 화보를 발행한 신부 중 한사람이 이영선이라고 사기쳤다.

 

이영선 신부, 박창신 신부 '연평도 포격 발언' 두둔

[중앙일보] 2013.11.27

https://news.joins.com/article/13242444

 

 

001.PNG

 

                           <북한 삐라 사기

   

1987년 광주 신부들이 펴낸 책 [오월 그날이 다시오면]속에 기재된 15명의 으진 얼굴 증 5명이 1982년 북한이 살포한 삐라 속 사진과 동일하다. 동일하면 광주신부들이 북한으로부터 사진을 입수한 것이 된다. 그런데 광주법원 판사들과 김태호 판사는 이 삐라가 북한의 것이라고 볼 수 없다고 했다. 그런데 삐라 발행 시기와 같은 1982년에 북한 조국통일사가 발행한 [주체의 기치따라 나아가는 남조선 인민들의투쟁] 591쪽에는 삐라 내용과 정확히 일치하는 통계 자료가 기재 돼있다.

또한 파주 해이리마을에 소재한 [근현대사 박물관] 불온문서 부스에는 똑같은 삐라가 불온문서(북한 삐라라는 뜻)로 분류돼  전시돼 있었다. 이 사진은 우리 회원이 촬영한 사진이지만 최근 다시 가 보니 박물관이 이 부스를 없애버렸다. 그러나 사진은 증거로 남아 있다

 

002.PNG

1987년 광주신부들 발행        좌측 책에 실린 모략사진       5명의 얼굴 동일

 

003.PNG

 

              <김진순 노파를 이용한 사기>

 

004.PNG

17.PNG

                  

지난 514() 재판에서 검사가 마지막으로 김진순 노파를 증인석에 세웠다. 그런데 그 노파는 귀도 잘 안 들리고 글을 전혀 모른다고 했다. 5.18기념재단이 도장을 찍으라 해서 찍었다고 했다. 5.18기념재단은 1980.5.23. 도청에서 관을 잡고 우는 여인(여장한 리을설 62광수)을 김진순이라 지정하여 대리로 고소를 했다. 그런데 그 김진순은  할머니가 잡고 있는 관 속에 아들 이용충이 있었느냐?”는 변호인 질문에 아니라고 했다. 아들이 죽은 것을 확인한 곳이 경찰서 유리창이라고 했다. 아들의 관을 잡은 적이 없다고 대답한 것이다. 변호인은 아래 한겨례신문과 5.18기념재단 홈페이지에 있는 추모의 글을 큰 소리로 차근차근 읽어주었다. 김진순은 변호인이 읽어준 내용이 맞다고 했다. 이날 광주에서 올라와 이를 지켜 본 5.18재단 인간들의 심정이 매우 착잡했을 것 같다.

 

2016.5.17.자 한겨레 기사는 나에게 큰 선물을 안겨 주었다.

 

한겨레신문

http://www.hani.co.kr/arti/society/area/744342.html#csidxd82be38a673fd9e9890b024656ff201

 

김진순이 잃은 아들의 이름은 이용충, 그는 521일 광주 교도소를 공격하다가 죽었다. 이 내용은 19974.17.자 대법원 판결문에도 나와있다. 그런데 아래 한겨례신문은 김진순이 아들을 잃었다는 사실을 처음 인지한 시점이 523일로부터 38일째 되는 1980.6.30.이었다고 보도했다. 이로써 5.18기념재단과 현재의 서울지검 416호 검사들이 얼마나 사악한 존재들이라는 사실이 백일 하에 드러난 것이다.

 

                       <2016.5.17. 한겨레 기사>

005.PNG

 

이용충 기록: 5.18기념재단 홈페이지 자료마당 안장자 찾기

 

006.PNG

007.PNG

 

                         <심복례를 이용한 사기>

 

심복례 남편은 김인태, 김인태는 1980.5.19..에 광주로 떠나 523일 광주에서 사망했다. 노숙자 담요는 그가 황장엽 조에 체포되어 고문당한 후 총살됐다고 법의학적(포렌식)으로 분석했다. 그런데 5.18기념재단이 80대인 그녀를 이용해 당신이 제62광수 리을설이라고 하라며 민사소송에 내세웠다. 광주판사들은 줄줄이 그녀의 주장이 맞다며 내게 손해배상금을 물렸다. 그런데 이렇게 돈을 물려 놓고 5.18기념재단은 그녀가 재62광수가 아니라 제139광수(김정은 첫 부인, 김형직사범대학 학장)라 하라고 내세워 그 후의 또 다른 민사소송에서 2중으로 돈을 벌었고, 이와 동시에 서울법원 형사재판에 고소를 했다. 그런데 심복례는 관을 잡고 운 적이 없다. 그녀가 남편의 시신을 처음 확인한 것은 1980.5.30. 망월동에 가매장돼 있는 부패한 시신을 확인하는 순간이었다. 심복례도 김진순도 관을 잡은 적이 없었던 것이다

 16.PNG

   15.PNG

008.PNG

009.PNG

 

http://xn--www-pi9ly22he1l.heavenpark.com/518/104/10.html

10.PNG

11.PNG

 

이상 4가지 사기만 보아도 5.18기념재단이 얼마나 막막하고 다급한 코너에 몰려 있다는 점을 능히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

 

 

2021.5.17.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43건 9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503 항고이유서 지만원 2021-06-21 963 87
12502 두뇌자리 두되로 채우는 인사정책 절실 지만원 2021-06-20 1038 99
12501 국가경영 엔진, 두뇌그룹이냐, 어공(포퓰리즘 정치브로커) 그룹이냐 지만원 2021-06-20 924 94
12500 국민 개세제 실시 지만원 2021-06-20 1025 100
12499 교육 개조의 안 지만원 2021-06-20 1083 102
12498 지만원 박사님, 전광훈 목사님과 만나다 댓글(2) marley 2021-06-20 1678 108
12497 [북한군 개입]에 대한 정황증거가 없다는 판결에 대하여-38개 증… 지만원 2021-06-18 1585 186
12496 윤석열, 이 붉은 개자식아, 대가리가 비었느냐, 원래 빨가냐? 지만원 2021-06-17 3278 285
12495 곧 출간할 단행본, [5.18답변서] 표지글 지만원 2021-06-17 1117 121
12494 막장 시국의 결론: 윤석열은 위장한 대깨문 지만원 2021-06-15 2775 298
12493 금요일(6.18) 오후2시,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앞에 지만원 2021-06-14 1296 152
12492 국민혁명당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 이준석이 노무현 변호사 장학금으로… 제주훈장 2021-06-14 2043 146
12491 광주518진상위 불법을 국민에게 알리는 전단지 내용을 전 국민에 … 제주훈장 2021-06-13 1189 110
12490 이 나라 잠들게 하옵소서 [시] 지만원 2021-06-13 1377 173
12489 고소인 광주정평위 신부들에 대한 쟁점 지만원 2021-06-12 1105 104
12488 5.18전단지 - 배포용 지만원 2021-06-08 1977 249
12487 5.18마패는 김정일이 하사한 독재방망이 지만원 2021-06-07 1739 197
12486 2021년 6월 4일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사무실 앞에서 발표한… 댓글(4) 해머스 2021-06-07 1503 176
12485 역대급 가짜 사이비였거나 무식한 보수 정치인들 댓글(1) 비바람 2021-06-06 1852 212
12484 조롱의 상징 세월호 리본 지만원 2021-06-06 3515 308
12483 무등산의 진달레 475송이 갈무리 지만원 2021-06-06 1485 162
12482 청주유골 갈무리 지만원 2021-06-03 4599 254
12481 아름다운 내 동네 [시] 지만원 2021-06-03 1220 122
12480 자유의 의미[시] 지만원 2021-06-03 1083 113
12479 오늘부터 북한 잠수함 많이 내려온다고 생각하라 지만원 2021-06-02 2110 180
12478 5.18, 남한 자료보다 북한 자료가 더 정확하고 더 빨라 지만원 2021-06-02 1296 113
12477 5.18자료 독점하고 수시로 변조하는 5.18기념재단 지만원 2021-06-02 1233 115
12476 전남대학이 조사-정리한 2개의 문서: 청주유골 마침표 지만원 2021-06-02 1426 128
12475 전두환회고록 33개 삭제사항 지만원 2021-05-31 1640 176
12474 5.22일자 "15시 08분: 서울서 대학생 5백여명 광주 도착 … 댓글(1) 해머스 2021-05-31 1479 9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