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갑제는 전우가 북한군 총에 쓰러진 5.18 계엄군 이명규를 만났었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조갑제는 전우가 북한군 총에 쓰러진 5.18 계엄군 이명규를 만났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시사논객 작성일21-05-21 21:43 조회1,275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탈북군인 김명국은 JTBC에 고문당하듯이 시달리고, 5.18진상조사위로부터 겁박을 당한 후에 더 이상 괴롭히지 않겠다는 다짐을 받는 조건으로 그의 5.18 증언을 살짝 번복했다. 2013년 5월에는 그는 자기가 직접 광주에 침투했었다고 증언했었고, 지금은 자기는 자기 조장에게 들은 말을 전했을 뿐이라고 한다. 이 두 말 중 어느 말이 맞는 말인가?

그런데 이것이 "왔었다"를 "온 사람 말을 들었다"로 바꾼다고 이야기 전체가 바뀔 수 있는 문제는 아니다. 2013년 증언에서는 다리에 부상을 입은 싯점이 광주사태 상황 종료 후 북한으로 복귀할 때였다. 지금은 자신이 5.18전투원인 것은 분명하지만 다리를 다쳤기 때문에 자기 부대에서 자기만 광주로 올 수가 없었다로 말이 바뀌었다. 북한에서는 1978년 연초부터 5.18전투원을 뽑아 훈련시켰는데, 다리 부상자가 어떻게 5.18전투원으로 선발될 수 있었는가?

또 하나는 5월 27일 아침 상황에 관한 것이다. 5월 27일 아침 상황에 대한 증언은 김명국 본인이 광주에 있었을 때에만 가능한 증언이다. 2013년 증언에서 김명국이 자기가 쏜 총에 계엄군 3명이 맞고 쓰러지는 것을 보았다고 하였다. 이 말을 조장이 "1980년 5월 27일 아침 김명국이 쏜 총에 남한 군인 3명이 맞고 쓰러지는 것을 김명국이 보았다고 김명국에게 말해 주었다"로 바꾸는 것은 가능하지 않다. 

20사단 충정작전 전투상보를 보면 20사단 62연대 2대대 8중대 소속 이종규 병장 사망 경위가 김명국의 증언과 정확히 일치한다. 실제로 5월 27일 아침 9시경에 무등산 어귀에 배치된 부대가 있었으며, 그 부대에서 계엄군 희생자들이 있었다. 8중대 고참병은 전북대 재학 중에 군에 입대한 이종규 병장이었으며, 그 부대 장병들은 그들이 대학생들로 착각했던 무장세력과 조우하였을 때 총을 쏘지 않았다. 김명국의 증언과 정확히 일치하는 이 상황은 그 날 아침 북한군 총에 맞고 희생된 이종규 병장의 전우 김응래 병장이 1981년 2월 제대 후 그의 동생 김태곤에게 들려준 그 비극의 아침 상황 설명에서도 보여진다. 

언론에는 별로 보도되지 않았지만 시민군 만행에 받은 정신적 충격으로 제대 후 자살한 계엄군 희생자들이 여럿 있으며, 계엄군 김응래 병장은 그 중 한 명이다. 아래 영상은 고 김응래 씨가 2003년 4월 15일 전남 여수시 선원동 열차가 달려오는 철길에서 자살한 후 MBC가 그의 동생과 모친을 인터뷰한 동영상이다.  

아이러니하게도, 북한군 광주사태 침투 사실을 부정하는 조갑제 기자가 이종규 병장과 김응래 병장의 전우 이명규 씨를 1988년 5월 18일 동작구 현충원에서 다섯 명의 그 날의 계엄군이 5.18 계엄군 희생자들을 추모하였을 때 만나서 인터뷰했었다. 이명규 본인이 그때 북한군이 쏜 총에 이종규 병장 옆에서 맞고 부상을 입었다. 아마 이명규 씨도 김응래 병장처럼 북한군을 시민군으로 착각하고 있었겠지만 광주사태 상황 종료 후에 3명의 계엄군이 시민군 총에 맞아 사망한 것은 실제로 있었던 사건이다. 조갑제 기자가 기록한 그 사건은 https://www.facebook.com/photo?fbid=4206297656050111&set=a.3869620733051140  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사단 62연대는 폭동 진압을 한 적이 없는 부대였으므로 광주시민들이 전혀 적대감을 가져야 할 이유가 없는 부대였다. 자, 광주사태 종료 후 총에 맞아 사망한 세 분의 국군 전사자들은 광주시민 총에 맞았거나 북한군 총에 맞았거나 둘 중 하나이다. 그런데 만일 광주단체들이 그 세 분이 광주시민 총에 희생되신 분들임을 입증하지 못하면 결국 그것으로 탈북자 김명국의 5.18 증언이 사실이었음이 아주 분명하게 입증되는 것이다. 

문재인 정부 5.18진상조사위가 북한군 개입 여부를 조사하여 정부보고서로 채택하겠다고 한다. 그러면 탈북군인 김명국에게 광주사태 때 광주에 오지 않은 것으로 하자고 부탁하기 전에 먼저 5월 27일 아침 9시경에 무등산 어귀에서 국군에게 총을 쏜 시민군이 광주시민들이었는지 아니면 북한에서 파견한 시민군들이었는지를 먼저 규명하여야 한다. 5.18 유공자 수가 5천 명이 넘는데도 광주사태에서 가장 중요한 사건 규명이 그리도 어려운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691건 7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511 김경재의 망동 지만원 2021-06-28 2738 343
12510 6.25 프란체스카 여사 비망록 요약 Pathfinder12 2021-06-25 1878 165
12509 6.24 16:00(전쟁기념관앞 인도변), 국방부 앞 기자회견 시… 댓글(2) 해머스 2021-06-24 1117 123
12508 5.18진상조사위 무자격 교체및 북한군 개입 전문가 영입촉구. 왕영근 2021-06-24 1033 120
12507 6.25 전쟁의 실상과 교훈 지만원 2020-06-25 3874 252
12506 조갑제 총정리 지만원 2019-04-20 7785 713
12505 김대중이 내게 남긴 기록 지만원 2021-06-24 1760 197
12504 누가 대통령 감입니까? 지만원 2021-06-23 2579 286
12503 회원님들께 드리는 7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1-06-22 1524 168
12502 전교조의 붉은 신분증, "이 겨레 살리는 통일" 지만원 2010-12-31 19785 352
12501 장애인 복지의 현황과 대책 지만원 2021-06-21 1195 106
12500 바람직한 경제 정책 지만원 2021-06-21 1125 100
12499 항고이유서 지만원 2021-06-21 884 87
12498 두뇌자리 두되로 채우는 인사정책 절실 지만원 2021-06-20 984 99
12497 국가경영 엔진, 두뇌그룹이냐, 어공(포퓰리즘 정치브로커) 그룹이냐 지만원 2021-06-20 870 94
12496 국민 개세제 실시 지만원 2021-06-20 961 100
12495 교육 개조의 안 지만원 2021-06-20 1013 102
12494 지만원 박사님, 전광훈 목사님과 만나다 댓글(2) marley 2021-06-20 1608 108
12493 [북한군 개입]에 대한 정황증거가 없다는 판결에 대하여-38개 증… 지만원 2021-06-18 1524 186
12492 윤석열, 이 붉은 개자식아, 대가리가 비었느냐, 원래 빨가냐? 지만원 2021-06-17 3157 285
12491 곧 출간할 단행본, [5.18답변서] 표지글 지만원 2021-06-17 1054 121
12490 막장 시국의 결론: 윤석열은 위장한 대깨문 지만원 2021-06-15 2708 298
12489 국민혁명당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 이준석이 노무현 변호사 장학금으로… 제주훈장 2021-06-14 1971 146
12488 금요일(6.18) 오후2시,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앞에 지만원 2021-06-14 1241 152
12487 광주518진상위 불법을 국민에게 알리는 전단지 내용을 전 국민에 … 제주훈장 2021-06-13 1119 110
12486 이 나라 잠들게 하옵소서 [시] 지만원 2021-06-13 1298 173
12485 고소인 광주정평위 신부들에 대한 쟁점 지만원 2021-06-12 1023 104
12484 5.18전단지 - 배포용 지만원 2021-06-08 1912 249
12483 5.18마패는 김정일이 하사한 독재방망이 지만원 2021-06-07 1668 197
12482 2021년 6월 4일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사무실 앞에서 발표한… 댓글(4) 해머스 2021-06-07 1439 17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