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자료 독점하고 수시로 변조하는 5.18기념재단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자료 독점하고 수시로 변조하는 5.18기념재단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6-02 14:41 조회1,32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18자료 독점하고 수시로 변조하는 5.18기념재단

 

5.18기념재단 측에 가장 골치 아픈 기록은 홈페이지 타임라인에 기재된 서울서 대학생 5백여명 광주 도착, 환영식 거행이라는 표현이다. 2017.10.12. 김양래 녹취서 제28~29쪽에 의하면 김양래는 이에 대해 전혀 아는 바 없다고 답했고, 전두환이 투입시킨 편의대인지 연구 중에 있다고 답했다.

 

5.18기념재단은 이 표현을 아래와 같이 4차례 바꿔치기 했다. 20131~515일까지 2개의 종편방송이 [북한군 개입] 정황에 대한 특별 프로를 진행했다. 그 후 3개월만인 8월에 재단 홈페이지는 '시위 도중 연행된 시민 학생 800여명 석방되어 도청 도착으로 바뀌어졌다. 20166월 경 네티즌이 논리적으로 항의하자 재단은 다시 서울서 대학생 5백 여명 광주 도착, 환영식 거행으로 원상 복구했다. 그런데 202161일 확인해 보니 아예 한 줄은 홈페이지에서 아예 삭제돼 있었다. 하지만 "518민주화운동 학생기념탑"의 벽면에 새겨진 글씨는 그대로 살아있다. 5.18기념재단은 이 [서울학생 5백 여명]에 대해 해명하기를 포기한 것이다.  

 

서울서 대학생 5백여명 광주 도착, 환영식 거행


  

20138, '대학생 5백 명'의 타임라인은 '시위 도중 연행된 시민 학생 800여명 석방되어 도청 도착'으로 바뀌었다. 그러자 어느 네티즌이 납득할 만한 이유를 알려달라며 5.18재단에 이의를 제기했다. 5.18재단의 답변은 “5.18에 대한 방대한 자료를 수집하면서 자료에 맞춰 타임라인을 수정하고 있고, 대학생 5백 명에 대한 근거 자료를 찾지 못해 타임라인이 수정되었다는 것이었다. 대학생 5백 명의 타임라인은 근래에 5.18재단의 홈피가 개편되면서 다시 복원되었다. 문제를 제기한 네티즌이 다시 의의를 제기했기 때문이었다. 최초 석방자 33명이 도청 광장에 도착한 것은 5231940분이라 게재된 타임라인을 제시하면서 시민 학생 8백 명이 22일 도청에 도착했는지 그 근거를 대라고 항의했다. 그러자 5.18재단은 다시 꼬리를 내리고 2016626, 원상복구 돼있었다. 그런데 202161일 현재 52215:08분 상황은 통째로 증발되고 없다.

출처:http://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2&wr_id=13404

  

하지만 5.22."1508: 서울서 대학생 5백여명 광주 도착 환영식 거행"의 돌 조각판의 위치는 518기념공원 내, "518민주화운동 학생기념탑"의 벽면에 2021.6.1.현재 그대로 남아 있다.

  

조사천에 대한 기재 변경, 칼빈 총상을 총상으로 변경

 

계엄군을 모략하는데 가장 많이 사용했던 인물이 조사천-조천호 사진이다. 그런데 5.18기념재단은 최근 조사천의 사망 원인을 칼빈 총상에서 총상으로 바꾸어 놓았다. 5.18기념재단이 상황 기록을 조작하는 것은 사실이고, 그헣다면 5.18기념재단의 주장은 믿을 수 없게 되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