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남한 자료보다 북한 자료가 더 정확하고 더 빨라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 남한 자료보다 북한 자료가 더 정확하고 더 빨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6-02 22:22 조회1,31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18, 남한 자료보다 북한 자료가 더 정확하고 더 빨라

                                 참조: 2021.5.6.자 답변서

 

안기부 상황일지나 검찰수사 보고서 등 수사기록은 2004년에 서울고등법원, 2005년에 대법원 판결이 있고서야 공개되기 시작했다. 그런데 1985년 북한 노동당 출판사에서 발행한 [광주의 분노](251)는 남한 당국이 작성한 상황 및 통계 자료와 일치한다. 하지만 남한 자료에는 현장감이 기술돼 있지 않지만 북한 자료에는 상황의 상세성이 돋보인다. 구체적인 비교는 증46, [솔로몬 앞에 선 5.18] 140쪽 등에 묘사돼 있다.

 

안기부가 1985년에 작성한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보고서 96-97(5957~58)에는 사망한 33명의 어린 학생들의 인적 사항이 있다. 그런데 이 '광주의 분노'(251)가 눈물 나는 사례로 거명한 학생 이름 9명을 안기부 자료와 대조해 보니 이름도, 나이도, 학교명도 모두 정확히 일치했다. 우리 사회에는 5.18 자료가 2005년까지 나오지 않았는데 어떻게 북한이 우리 정보기관들이나 군의 상황일지에 기재된 객관적 자료를 확보했는지 그리고 이에 더해 현장 상황들을 더욱 자세하게 묘사할 수 있는 것인지, 북한이 현장 관리를 주도하지 않고서는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생각한다.

 

'광주의 분노'(251)36쪽에는 시민군이 탈취한 무기고의 이름들이 나열돼 있다. 안기부 자료 및 검찰보고서와 비교를 해보니 북한 자료가 훨씬 더 자세했다. 예를 들어 안기부 자료(5957) 및 검찰자료(5914)에는 '화순군''동면지소' 4개 지서의 무기고를 털었다고 되어 있는데, 북한 자료에는 '전투경찰중대무기고' '동면지서' '통주지서' 향토예비군무기고'로 특정하고 있다. 나주군의 5개 경찰서에 대한 기록도 북한 자료(25136쪽 상단 3개줄)가 훨씬 더 정확하다. 무기고를 탈취하는 과정에서 발생했던 상황들도 자세히 기록돼 있고, 시가지의 방향까지 자세히 묘사돼 있다. 이에 대한 증빙은 2021.5.6.19쪽짜리 답변서에 상술돼 있다.

 

229230은 남한의 뉴스다. 해마다 북한이 1주일에 걸쳐 전국의 수십 개 도시 단위에서 5.18을 성대하게 거행하고, 미국과 남한 정부를 쳐부수자는 선동을 해오고 있다는 사실을 전해준다. 249는 연합뉴스의 보도로 5.18은 북한 김일성의 영도로 남조선에서 일으킨 민주화운동 중 최상위에 해당한다는 점 등이 북한 역사교과서에 실려 있다고 전한다. 1941982년 북한 조국통일사에서 발행한 대남공작 문헌인데 2005년에야 비로소 공개된 남한 당국의 수사기록 내용들과 대략 일치한다.

 

하지만 북한 책을 보면 북한의 지휘소 및 상황실이 광주에 있었고, 현장 기록요원들이 광주 곳곳에 있었다는 것을 강하게 암시한다. 남한 당국의 자료는 황망하게 기습당하는 처지라 기록들이 부실한 반면, 북한 자료는 사전에 기획한 전략, 전술, 현장 기록, 교훈 등이 상세하게 기록돼 있다. 194 251의 내용을 읽어보고, 이를 남한 기록들과 대조해 본 사람이라면 5.18을 현장에서 주도하고 지휘한 존재가 북한이라는 느낌과 아울러 한국군은 기습을 당하는 입장에 있었다는 느낌을 갖지 않을 수 없을 것이다.

 

2021.6.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50건 7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570 2021.7.19. 뉴욕타임즈 기사 원문 지만원 2021-08-17 1297 183
12569 5.18답변서 에필로그 지만원 2021-08-17 1074 154
12568 탈북자와 나 [시] 지만원 2021-08-15 1114 170
12567 제5번째 고소자 이순실 지만원 2021-08-15 1332 107
12566 구둔치(九屯峙) 자락의 질경이 댓글(1) stallon 2021-08-15 1049 161
12565 학살자 전두환, 학살자 문재인. 댓글(4) 비바람 2021-08-15 1629 185
12564 문재앙 시대의 국가대표 여자 배구 댓글(4) 비바람 2021-08-11 2077 236
12563 "니미씨발 좆같"은 조영대 개잡놈아 지만원 2021-08-10 2576 344
12562 제8번째 고소자 장인숙 지만원 2021-08-08 1245 100
12561 시국진단 8월호에 대하여 지만원 2021-08-08 1359 178
12560 광주5.18과 전라도 조폭 비바람 2021-08-06 1808 197
12559 윤석열 딜레마 지만원 2021-08-04 3021 295
12558 동학이 뭔지 모르면서 죽창가를 부르는 (회원 김현태) 지만원 2021-08-03 1389 189
12557 리민복 1/12 (12명 중 1번째로 고소) 지만원 2021-08-02 1019 109
12556 [탈북자 답변서] 책 내용 지만원 2021-08-02 990 103
12555 '두르킹'은 문재인의 '최순실' 비바람 2021-08-01 1379 171
12554 탈북자답변서 머리말 지만원 2021-08-01 1007 101
12553 7월을 보내면서 지만원 2021-07-31 1394 184
12552 5.18답변서 책 머리말 지만원 2021-07-31 1255 140
12551 노무현의 아내, 윤석열의 아내. 댓글(2) 비바람 2021-07-30 2446 223
12550 지만원tv, 시스템tv 예고 없이 연달아 폭파당해 지만원 2021-07-30 1714 264
12549 시대의 암흑[시] 지만원 2021-07-30 1143 130
12548 ‘영원한 피고인’ [시] 지만원 2021-07-28 1240 177
12547 탈북자들의 위험한 가면 지만원 2021-07-27 1737 165
12546 탈북자 12명의 고소사건 소개 지만원 2021-07-26 1340 145
12545 1980. 5.27 KBS 9시 뉴스 풀영상 공개 댓글(5) 해머스 2021-07-24 1674 105
12544 시국진단 표지글 '뉴욕타임즈' 지만원 2021-07-23 1563 222
12543 회원님들께 드리는 8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1-07-23 1709 192
12542 2021년 7월 18일자 뉴욕타임즈 보도 번역문 지만원 2021-07-23 1411 122
12541 뉴욕타임즈에 실린 내 사진, 왜 이리도 초라할까 지만원 2021-07-23 2097 25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