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군 개입]에 대한 정황증거가 없다는 판결에 대하여-38개 증거 있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북한군 개입]에 대한 정황증거가 없다는 판결에 대하여-38개 증거 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6-18 00:18 조회1,51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북한군 개입]에 대한 정황증거가 없다는 판결에 대하여

 

1) 총기를 든 사나이들

2) 현장의 사진들

3) 600명 단위의 사복 정예 별동대의 활동

4) 극비에 해당하는 20사단 이동정보 획득 매복 기습공격

5) 장갑차/군용트럭 300여대 탈취

6) 무기고 탈취

7) 전남지역 17개 시/군에 위장돼 있는 44개 무기고를 4시간 만에 털어 5,403정 총기 탈취

8) 민간 사망자 162명 중 총상사망자 117, 그 중 88(75%)이 무기고 총기에 사망

9) TNT 폭탄조립 2,100

10) 사망자 중 신원불상자 12명

11) 교도소 공격

12) 5.18기념재단 홈페이지에 기재된 서울서 대학생 5백여 명 광주 도착, 환영식 거행기재

13) 5.18기념재단의 기록 조작행위

14) 시위 지휘자가 대한민국에 없다는 사실

15) 5.18은 김일성 교시로 이루어졌다는 북한교과서와 북한문헌- 5.18은 북한 주도의 역사

16) 현장기록에 대한 남북문헌의 우열

17) 시위의 전략 전술 교훈에 대한 남북문헌의 차이

18) 5.18기념행사 때 광주 시가지에 나타난 김대중-김정일 캐릭터

19) 북한의 5.18행사

20) 북한에서 최고인 것에 5.18을 영예의 상징으로 하사

21) 북한이 영화제작 앞장서, 1980 1991에 영화 제작, 한국은 2007년에 영화 제작

22) 비밀해제된 미 외교문서 122(207)

23) 황장엽과 김덕홍의 증언

24) 공수부대 모함용 세트장 촬영

25) 5.18기념재단의 모략

26) 도청 앞 발포의 진실과 영화

27) 영화 [김군]4년 동안 제1광수 수소문했지만 찾지 못해

28) 청주유골

29) 간첩 손성모 북한에서 5.18주도자로 선전 찬양돼

30) 믿을 수밖에 없는 광수

31) 지속적이고 치밀한 분석 작업에 대한 신뢰

32) 질서 속에 집단을 이루는 광수들

33) 분석 없이도 공감되는 얼굴들

34) 시위에 예비군 참여 없었다

35) 떼죽음 당했다는 475

36) 당국의 현장얼굴 찾기에 나타난 사람 없었다

37) 세도세력에 의한 표현의 자유, 학문의 자유 봉쇄

38) 군내 간첩 전남해안 비워주기  

 

 

2021.6.18.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27건 5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607 구둔치(九屯峙) 자락의 질경이 댓글(1) stallon 2021-08-15 962 161
12606 학살자 전두환, 학살자 문재인. 댓글(4) 비바람 2021-08-15 1536 185
12605 제12번째 고소자 김정아(286광수) 지만원 2021-08-14 868 87
12604 제11번째 고소자 박세현(269광수) 지만원 2021-08-13 783 87
12603 문재앙 시대의 국가대표 여자 배구 댓글(4) 비바람 2021-08-11 1968 236
12602 제10번째 고소자 강철환(230광수) 지만원 2021-08-11 1066 96
12601 제9번째 고소자 최주활(212광수) 지만원 2021-08-10 787 100
12600 "니미씨발 좆같"은 조영대 개잡놈아 지만원 2021-08-10 2411 343
12599 제8번째 고소자 장인숙 지만원 2021-08-08 1149 100
12598 시국진단 8월호에 대하여 지만원 2021-08-08 1283 178
12597 광주5.18과 전라도 조폭 비바람 2021-08-06 1688 197
12596 제7.고소자 김성민 (270광수) 지만원 2021-08-05 1098 93
12595 제6고소자 김용화(98광수) 지만원 2021-08-05 752 95
12594 제4고소자 김영순(283광수) 지만원 2021-08-04 1006 100
12593 윤석열 딜레마 지만원 2021-08-04 2785 294
12592 제3고소자 안명철(491광수) 지만원 2021-08-03 864 85
12591 제2번 고소자 정광일(489광수) 지만원 2021-08-03 779 91
12590 동학이 뭔지 모르면서 죽창가를 부르는 (회원 김현태) 지만원 2021-08-03 1298 189
12589 리민복 1/12 (12명 중 1번째로 고소) 지만원 2021-08-02 929 109
12588 [탈북자 답변서] 책 내용 지만원 2021-08-02 880 103
12587 '두르킹'은 문재인의 '최순실' 비바람 2021-08-01 1295 171
12586 탈북자답변서 머리말 지만원 2021-08-01 911 101
12585 7월을 보내면서 지만원 2021-07-31 1307 184
12584 5.18답변서 책 머리말 지만원 2021-07-31 1100 140
12583 노무현의 아내, 윤석열의 아내. 댓글(2) 비바람 2021-07-30 2284 223
12582 지만원tv, 시스템tv 예고 없이 연달아 폭파당해 지만원 2021-07-30 1622 264
12581 시대의 암흑[시] 지만원 2021-07-30 1064 130
12580 ‘영원한 피고인’ [시] 지만원 2021-07-28 1145 177
12579 탈북자들의 위험한 가면 지만원 2021-07-27 1631 165
12578 탈북자 12명의 고소사건 소개 지만원 2021-07-26 1251 14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