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개세제 실시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국민 개세제 실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6-20 22:16 조회1,025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국민 개세제 실시

 

우리나라 국방의무는 국민개병제. 납세의무도 국민개세제여야 한다. 세금을 내야 국가혼이 생긴다. 낸 세금을 다시 돌려주더라도 국민이라면 거의 예외 없이 세금을 내는 것을 프라이드로 삼아야 한다. 공짜 정신은 사람도 국가도 멸망시키는 정신병이다. 1943년 미국에서 올해의 여성으로 선정되었던 극작가 스미스가 자신의 어린 시절을 회고해 쓴 자전적 소설 나를 있게 한 모든 것들’(원제 A tree grows in Brooklyn)’에는 이런 대목이 있다 한다.

 

땡전 한 푼 없어 온 가족이 굶주리고 남매가 학교를 중단하게 될 상황에서도 스미스의 엄마는 주변의 경제적 도움을 거절했다고 한다. “도로 가져가세요. 저는 열심히 일하고 있답니다. 우리는 누구한테도 도움을 받을 필요가 없어요

 

경상도 산골 염소할머니, 젊어서 공사판 막일을 하셨고 40마리 염소를 키우고 있었다, 고생만이 인생의 전부였던 할머니가 평생 모은 1억원을 고등학교 장학금으로 냈다.

 

아플 때 쓸 병원비는 남겨 놓았다. 정부지원 받지 않고 내 힘으로 살다 가는 게 내 소원이다. 내 손으로 자식 키우고, 내 돈으로 학교 다니는 자식 밥 먹이겠다는데 어째서 정부가 개입하여 나와 내 자식의 자부심을 짓밟는다는 말입니까? 한 달에 100만원을 벌고 그래서 정부가 조금 보태준다 해도 나는 국가에 대해서만큼은 세금을 내고 싶습니다.’

 

미국 증권계의 어느 한 거부에게 외아들이 있었다. 그 거부는 미국인들이 거의 다 알고 있을 정도로 거물부자였다. 미국인 거의 전체가 알아주는 부자였지만, 그의 아들은 뚫어진 양말을 스스로 꿰매신고, 상처 난 폭스바겐 차를 타고 다녔다. 그러나 그의 역사 강의에서는 산소 같은 신선함이 배어났다. 거부의 부모는 아들에게 약간의 재산을 덜어주려 했다. 아들은 부모의 간청을 거절했다. 손자의 생일을 기념한다는 명목을 내걸어 은그릇을 덜어주려 해도 아들은 언제나 -로 응답했다. “아버지도 아버지 힘으로 사회에서 이루셨으니 저도 제 힘만큼 사회에 기여하겠습니다. 아버지는 아버지가 사회와 결산하십시오. 저는 제 스스로 사회와 결산하겠습니다. 아버지가 주신 것에 제가 아무리 많은 것을 올려 쌓아도 그건 제가 쌓은 것이 아닙니다. 그리고 제가 받으면 받은 것만큼 제 정신은 나약해 집니다. 용서하십시오

 

자부심(self-esteem), 단돈 천원, 단돈 만원이라도 세금을 내야 떳떳한 국민이 되는 것 이다. 그래서 미국 등 선진국들은 국민 80%가 세금을 낸다. 선진국 거리에 팝콘 카를 끌고나와 장사하는 사람들도 세금을 내지 않으면 허가를 내주지 않는다. 세금을 내지 않은 사람은 일종의 경제사범처럼 취급되는 것이다. 하지만 한국에서는 20%만 세금을 낸다. 국민 80%열외자’(Out-lier)라는 것은 국민 80%가 국가운명에 무관심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열외자는 이방인 또는 공짜 바라는 꿀꿀이 족이지 국민이 아닌 것이다.

 

2021.6.20.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43건 7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563 "니미씨발 좆같"은 조영대 개잡놈아 지만원 2021-08-10 2552 344
12562 제8번째 고소자 장인숙 지만원 2021-08-08 1228 100
12561 시국진단 8월호에 대하여 지만원 2021-08-08 1345 178
12560 광주5.18과 전라도 조폭 비바람 2021-08-06 1789 197
12559 윤석열 딜레마 지만원 2021-08-04 2991 295
12558 동학이 뭔지 모르면서 죽창가를 부르는 (회원 김현태) 지만원 2021-08-03 1373 189
12557 리민복 1/12 (12명 중 1번째로 고소) 지만원 2021-08-02 1003 109
12556 [탈북자 답변서] 책 내용 지만원 2021-08-02 972 103
12555 '두르킹'은 문재인의 '최순실' 비바람 2021-08-01 1364 171
12554 탈북자답변서 머리말 지만원 2021-08-01 993 101
12553 7월을 보내면서 지만원 2021-07-31 1380 184
12552 5.18답변서 책 머리말 지만원 2021-07-31 1224 140
12551 노무현의 아내, 윤석열의 아내. 댓글(2) 비바람 2021-07-30 2411 223
12550 지만원tv, 시스템tv 예고 없이 연달아 폭파당해 지만원 2021-07-30 1701 264
12549 시대의 암흑[시] 지만원 2021-07-30 1132 130
12548 ‘영원한 피고인’ [시] 지만원 2021-07-28 1224 177
12547 탈북자들의 위험한 가면 지만원 2021-07-27 1719 165
12546 탈북자 12명의 고소사건 소개 지만원 2021-07-26 1325 145
12545 1980. 5.27 KBS 9시 뉴스 풀영상 공개 댓글(5) 해머스 2021-07-24 1655 105
12544 시국진단 표지글 '뉴욕타임즈' 지만원 2021-07-23 1552 222
12543 회원님들께 드리는 8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1-07-23 1697 192
12542 2021년 7월 18일자 뉴욕타임즈 보도 번역문 지만원 2021-07-23 1393 122
12541 뉴욕타임즈에 실린 내 사진, 왜 이리도 초라할까 지만원 2021-07-23 2082 255
12540 윤석열은 김일성계 골수좌익 지만원 2021-07-22 3639 247
12539 뉴욕타임즈에 난 지만원 기사 일부 번역 지만원 2021-07-22 1593 189
12538 뉴욕 타임즈 기사 2021.7.19. 지만원 2021-07-21 1517 140
12537 윤석열의 새빨간 심장 지만원 2021-07-21 2610 231
12536 임종석과의 종전 합의 지만원 2021-07-20 1415 173
12535 5.18재판, 9월 8일로 돌연 연기 지만원 2021-07-20 1062 158
12534 이상진이 그려본 이상향 댓글(6) 이상진 2021-07-20 1136 12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