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개세제 실시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국민 개세제 실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6-20 22:16 조회1,137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국민 개세제 실시

 

우리나라 국방의무는 국민개병제. 납세의무도 국민개세제여야 한다. 세금을 내야 국가혼이 생긴다. 낸 세금을 다시 돌려주더라도 국민이라면 거의 예외 없이 세금을 내는 것을 프라이드로 삼아야 한다. 공짜 정신은 사람도 국가도 멸망시키는 정신병이다. 1943년 미국에서 올해의 여성으로 선정되었던 극작가 스미스가 자신의 어린 시절을 회고해 쓴 자전적 소설 나를 있게 한 모든 것들’(원제 A tree grows in Brooklyn)’에는 이런 대목이 있다 한다.

 

땡전 한 푼 없어 온 가족이 굶주리고 남매가 학교를 중단하게 될 상황에서도 스미스의 엄마는 주변의 경제적 도움을 거절했다고 한다. “도로 가져가세요. 저는 열심히 일하고 있답니다. 우리는 누구한테도 도움을 받을 필요가 없어요

 

경상도 산골 염소할머니, 젊어서 공사판 막일을 하셨고 40마리 염소를 키우고 있었다, 고생만이 인생의 전부였던 할머니가 평생 모은 1억원을 고등학교 장학금으로 냈다.

 

아플 때 쓸 병원비는 남겨 놓았다. 정부지원 받지 않고 내 힘으로 살다 가는 게 내 소원이다. 내 손으로 자식 키우고, 내 돈으로 학교 다니는 자식 밥 먹이겠다는데 어째서 정부가 개입하여 나와 내 자식의 자부심을 짓밟는다는 말입니까? 한 달에 100만원을 벌고 그래서 정부가 조금 보태준다 해도 나는 국가에 대해서만큼은 세금을 내고 싶습니다.’

 

미국 증권계의 어느 한 거부에게 외아들이 있었다. 그 거부는 미국인들이 거의 다 알고 있을 정도로 거물부자였다. 미국인 거의 전체가 알아주는 부자였지만, 그의 아들은 뚫어진 양말을 스스로 꿰매신고, 상처 난 폭스바겐 차를 타고 다녔다. 그러나 그의 역사 강의에서는 산소 같은 신선함이 배어났다. 거부의 부모는 아들에게 약간의 재산을 덜어주려 했다. 아들은 부모의 간청을 거절했다. 손자의 생일을 기념한다는 명목을 내걸어 은그릇을 덜어주려 해도 아들은 언제나 -로 응답했다. “아버지도 아버지 힘으로 사회에서 이루셨으니 저도 제 힘만큼 사회에 기여하겠습니다. 아버지는 아버지가 사회와 결산하십시오. 저는 제 스스로 사회와 결산하겠습니다. 아버지가 주신 것에 제가 아무리 많은 것을 올려 쌓아도 그건 제가 쌓은 것이 아닙니다. 그리고 제가 받으면 받은 것만큼 제 정신은 나약해 집니다. 용서하십시오

 

자부심(self-esteem), 단돈 천원, 단돈 만원이라도 세금을 내야 떳떳한 국민이 되는 것 이다. 그래서 미국 등 선진국들은 국민 80%가 세금을 낸다. 선진국 거리에 팝콘 카를 끌고나와 장사하는 사람들도 세금을 내지 않으면 허가를 내주지 않는다. 세금을 내지 않은 사람은 일종의 경제사범처럼 취급되는 것이다. 하지만 한국에서는 20%만 세금을 낸다. 국민 80%열외자’(Out-lier)라는 것은 국민 80%가 국가운명에 무관심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열외자는 이방인 또는 공짜 바라는 꿀꿀이 족이지 국민이 아닌 것이다.

 

2021.6.20.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859건 9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619 시국진단 10월호 표지글 지만원 2021-09-22 1363 214
12618 이재명은 후보사퇴하고, 검찰은 김만배를 즉시 구속수사하라! 제주훈장 2021-09-22 1341 158
12617 회원님들께 드리는 10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1-09-22 1681 221
12616 '삼다수 신구범' 같은 대통령은 없는 것일까 비바람 2021-09-20 1349 173
12615 이재명의 화천대유 한방에 이해하기 댓글(1) 비바람 2021-09-20 1738 195
12614 홍준표. 윤석열, 황교안, 최재형 비교 지만원 2021-09-19 2491 244
12613 성남 대장지구에서 벌어진 이재명의 개발 의혹 사건 '화천대유' 지만원 2021-09-19 1439 182
12612 고발을 사주했나? 제보를 사주했나? 지만원 2021-09-19 1314 160
12611 선진국, 후진국.. 댓글(3) 한글말 2021-09-15 1762 176
12610 가보로 남길 책, 지만원의 긍정의 힘 그 비법 제주훈장 2021-09-15 1610 202
12609 지난 30년, 나는 재판부를 하늘이라고 가정해왔다 지만원 2021-09-15 1492 239
12608 박지원 국정원장이 그럴 줄 알았다 댓글(4) 비바람 2021-09-14 2028 228
12607 國家魂, 나라얼 한글말 2021-09-13 1359 175
12606 [조선사설] 文의 방송 장악에 짓밟힌 강규형, 언론법으론 누구 짓… 지만원 2021-09-12 1450 214
12605 3대 현대사 지만원 2021-09-11 1634 193
12604 국힘당 대표, 생계형 좌파인가 태생적 선동꾼인가? 청원 2021-09-11 1499 176
12603 5.18은 대한민국과 북-라연합과의 전쟁이었다. 제주훈장 2021-09-11 1005 132
12602 5.18은 대한민국과 북한-전라연합과의 전쟁이었다. 지만원 2021-09-10 1726 292
12601 9월 8일의 재판 결과 지만원 2021-09-09 1827 305
12600 재판부에 드리는 감사의 말씀 지만원 2021-09-04 2217 331
12599 5.18 답변서 인쇄 완료 지만원 2021-09-02 1677 263
12598 [5.18 답변서] 월요일부터 배송 지만원 2021-09-01 1473 251
12597 지금도 나는 작업 중 지만원 2021-08-31 1777 271
12596 내 사건은 [대등재판부]가 다뤄 지만원 2021-08-31 1190 221
12595 5.18답변서 최종 표지 지만원 2021-08-31 1148 181
12594 북한은 광주현장을 찍어 1980년에 기록영화 만들어 지만원 2021-08-31 1387 171
12593 “전두환 국가장 배제법” 지만원 2021-08-31 1596 231
12592 5.18 답변서 내일 인쇄 들어가려나 ~ 지만원 2021-08-31 1022 184
12591 [5.18답변서] 출간의 산고 지만원 2021-08-30 1167 209
12590 개구멍 생리 최재형, 윤석열보다 더 더럽네~ 지만원 2021-08-29 1961 27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