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변서 마음 [시]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답변서 마음 [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7-12 00:38 조회750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답변서 마음

 

하늘은 나에게

고단이라는 이름의 날개를 달아주셨다

어려서부터

내게 달린 어린 날개에는

쉴 새를 인정받지 못한다는

단서가 있었다

 

지쳐서 멈추면

생명과 미래가 상처받고

날개짓 계속하면

자주 지친다

쉬고 싶지만

그런 자유 내게 없다

 

밝아도

어두워도

바람 세차도

눈보라 휘몰아쳐도

내 날개에는 자비가 없다

 

피곤하면 쉬고

잠 오면 베개 베는 것이

인생에 주어진 권리이건만

나는 늘 컴 앞에 있어야 하고

경찰과 검찰과 법원에 가야 한다

그 사이를 오가며

쉴 새 없이 날개짓 하지만

나는 늘 제자리다

 

낭떠러지에서 영원히

바위를 올려야 한다는

형벌을 받은 시지프스처럼

하늘님은 내게

답변서를 영원히 쓰라는

형벌을 내리셨다

쓰고 또 썼지만

나는 늘 원점에 있다

 

홀로 나는 외기러기

사랑도 비켜가고

낭만도 비켜가고

모든 행운이 비켜가는

검음 만의 공간

언제까지 그리고

어떤 날 올 때까지

날아야 하나

 

2021.7.12.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09건 4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619 월남 패망 현장목격자의 악몽 지만원 2021-08-20 1841 211
12618 독일 통일과 베트남 통일(만트스) 지만원 2021-08-20 884 141
12617 5.18답변서 표지 지만원 2021-08-20 853 147
12616 조갑제의 반국가 행위 정리 지만원 2021-08-20 1556 206
12615 조갑제는 위장보수 프락치, 종결 증거(만리경) 지만원 2021-08-20 983 167
12614 탈북자들의 위험한 가면(장진성과 12명) 지만원 2021-08-19 922 162
12613 광주 출신 고소자 박영순 지만원 2021-08-19 1071 154
12612 국가 없는 설움, 상상해 본 적 있는가? 지만원 2021-08-18 1697 302
12611 2021.7.19. 뉴욕타임즈 기사 원문 지만원 2021-08-17 1164 183
12610 5.18답변서 에필로그 지만원 2021-08-17 948 154
12609 탈북자와 나 [시] 지만원 2021-08-15 972 170
12608 제5번째 고소자 이순실 지만원 2021-08-15 1169 106
12607 구둔치(九屯峙) 자락의 질경이 댓글(1) stallon 2021-08-15 945 161
12606 학살자 전두환, 학살자 문재인. 댓글(4) 비바람 2021-08-15 1524 185
12605 제12번째 고소자 김정아(286광수) 지만원 2021-08-14 852 86
12604 제11번째 고소자 박세현(269광수) 지만원 2021-08-13 766 87
12603 문재앙 시대의 국가대표 여자 배구 댓글(4) 비바람 2021-08-11 1946 236
12602 제10번째 고소자 강철환(230광수) 지만원 2021-08-11 1047 96
12601 제9번째 고소자 최주활(212광수) 지만원 2021-08-10 772 100
12600 "니미씨발 좆같"은 조영대 개잡놈아 지만원 2021-08-10 2379 343
12599 제8번째 고소자 장인숙 지만원 2021-08-08 1139 100
12598 시국진단 8월호에 대하여 지만원 2021-08-08 1271 178
12597 광주5.18과 전라도 조폭 비바람 2021-08-06 1665 196
12596 제7.고소자 김성민 (270광수) 지만원 2021-08-05 1087 93
12595 제6고소자 김용화(98광수) 지만원 2021-08-05 740 95
12594 제4고소자 김영순(283광수) 지만원 2021-08-04 990 100
12593 윤석열 딜레마 지만원 2021-08-04 2675 294
12592 제3고소자 안명철(491광수) 지만원 2021-08-03 849 85
12591 제2번 고소자 정광일(489광수) 지만원 2021-08-03 766 91
12590 동학이 뭔지 모르면서 죽창가를 부르는 (회원 김현태) 지만원 2021-08-03 1279 18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