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석과의 종전 합의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임종석과의 종전 합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7-20 23:34 조회1,31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임종석과의 종전 합의

 

임종석과의 법정 전쟁은 20186월부터 시작됐다. 임종석은 원래 주사파의 대부였다. 그런 그가 청와대 비서실장을 하자, 나는 그를 '새끼새''를 향해 다가오는 '음흉한 구렁이'로 인식했다. 그래서 마치 내가 어미새가 된 양 그를 쪼아댔다. 매우 살인적인 언어로 그를 쪼아댔다. 뉴스타운 운영자는 이러한 내 게시물을 뉴스타운 홈페이지에 게재했다. 이에 임종석은 나와 뉴스타운을 상대로 형사소송과 민사소송을 제기했다. 민사소의 소가는 3, 나에게 1, 뉴스타운에 1, 손상윤에 1억이었다.

 

임종석과의 재판 과정은 그야말로 스릴과 서스펜스의 연속이었다. 그와의 법적 다툼에서 키를 쥐고 있는 사건은  형사재판이었다. 나는 권성우 재판장에게 임종석을 법정에 증인으로 불러달라고 요구했다. 이에 권성우 판사는 그럴 필요가 없다고 했다. 나는 그 자리에서 재판장의 얼굴을 향해 피고인은 현재의 재판장으로부터 공정할 판결을 기대할 수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판사님을 기피하겠습니다이렇게 말했다.  이어서 기피 신청에 대한 재판이 열렸다.

 

재판장이 바뀌었다. 그 재판장은 임종석을 3차례 증인으로 호출했다. 임종석이 이에 응하지 않았다. 그러자 재판장은 임종석 변호인이 제출한 모든 소송 서류를 증거로 채택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바로 이 순간으로부터 재판의 승패가 90% 이상 기울어지기 시작했다.

 

민사재판 판사가 임종석에게 패소 판결을 내렸다. 그런데 임종석이 고등법원에 항소했다. 두꺼운 항소이유서가 지난 주 금요일 내게 왔다. 읽어보니 1심에서 주장했던 내용 그대로였다. 저 지저분하고 지루한 글을 다 읽고 답변서를 써야 하나? 진력 나는 일이었다. 그런데 오늘(7.20) 오후 2시 서울고법 담당 재판부가 변호인들을 선임해 중재회의를 열었다.

 

원고인 임종석이 그의 변호인과 그의 심복을 보냈다. “전쟁을 끝내자이 한마디였다. 내가 전격 합의했다. 이에 대한 그들의 계산이 무엇인지는 모른다. 하지만 지금은 논리나 경우로 재판이 이루어지는 세상이 아니다. 갈 길 먼 나와 뉴스타운에게 이는 분명 반가운 제안이었다.

 

내일로 예정됐던 5,18 형사재판, 내가 준비한 PTT 자료를 발표할 기회가 연기되었다. 하지만 내가 그 자료들을 미리 법원에 제출했기에 아마도 재판부는 그 자료를 미리 예습하기로 작정했을 것 같기도 하다. 다음 재판은 9월 8일 오후 4:20분이다. 

 

 2021.7.21.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05건 4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615 조갑제는 위장보수 프락치, 종결 증거(만리경) 지만원 2021-08-20 983 167
12614 탈북자들의 위험한 가면(장진성과 12명) 지만원 2021-08-19 922 162
12613 광주 출신 고소자 박영순 지만원 2021-08-19 1071 154
12612 국가 없는 설움, 상상해 본 적 있는가? 지만원 2021-08-18 1696 302
12611 2021.7.19. 뉴욕타임즈 기사 원문 지만원 2021-08-17 1159 183
12610 5.18답변서 에필로그 지만원 2021-08-17 947 154
12609 탈북자와 나 [시] 지만원 2021-08-15 971 170
12608 제5번째 고소자 이순실 지만원 2021-08-15 1169 106
12607 구둔치(九屯峙) 자락의 질경이 댓글(1) stallon 2021-08-15 944 161
12606 학살자 전두환, 학살자 문재인. 댓글(4) 비바람 2021-08-15 1524 185
12605 제12번째 고소자 김정아(286광수) 지만원 2021-08-14 852 86
12604 제11번째 고소자 박세현(269광수) 지만원 2021-08-13 766 87
12603 문재앙 시대의 국가대표 여자 배구 댓글(4) 비바람 2021-08-11 1945 236
12602 제10번째 고소자 강철환(230광수) 지만원 2021-08-11 1047 96
12601 제9번째 고소자 최주활(212광수) 지만원 2021-08-10 771 100
12600 "니미씨발 좆같"은 조영대 개잡놈아 지만원 2021-08-10 2378 343
12599 제8번째 고소자 장인숙 지만원 2021-08-08 1139 100
12598 시국진단 8월호에 대하여 지만원 2021-08-08 1270 178
12597 광주5.18과 전라도 조폭 비바람 2021-08-06 1664 196
12596 제7.고소자 김성민 (270광수) 지만원 2021-08-05 1086 93
12595 제6고소자 김용화(98광수) 지만원 2021-08-05 740 95
12594 제4고소자 김영순(283광수) 지만원 2021-08-04 990 100
12593 윤석열 딜레마 지만원 2021-08-04 2675 294
12592 제3고소자 안명철(491광수) 지만원 2021-08-03 849 85
12591 제2번 고소자 정광일(489광수) 지만원 2021-08-03 766 91
12590 동학이 뭔지 모르면서 죽창가를 부르는 (회원 김현태) 지만원 2021-08-03 1279 189
12589 리민복 1/12 (12명 중 1번째로 고소) 지만원 2021-08-02 911 109
12588 [탈북자 답변서] 책 내용 지만원 2021-08-02 853 103
12587 '두르킹'은 문재인의 '최순실' 비바람 2021-08-01 1281 171
12586 탈북자답변서 머리말 지만원 2021-08-01 892 10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