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의 암흑[시]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시대의 암흑[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7-30 01:25 조회1,00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시대의 암흑[]

 

시대의 국민 관심은 거의

누구를 차기 대통령으로

세워야 하는가에 집중돼 있다

 

어려서부터 정치놀음을 한 사람들이

대통령 되면 국가를 망쳤다

정치바닥은 썩었다

어려서부터 썩은 바닥에서 살면

영혼이 썩고

내공을 쌓을 기회가 소멸된다

 

정치권 밖에서 자라온

윤석열과 최재형이

대권에 도전한다

그래서 조금은 반가웠다

한동안 윤석열에 기대를 걸었다

하지만 알고 보니

그는 김일성 골수 신도였다

최재형은 아직 미지수다

 

캄캄한 미래

잡힌 지푸라기가 전광훈이었다

그는 자타가 인정하는 용맹한 전사다

그는 물질적 사욕이 없어 보인다

추적한 바에 의하면

그에게는 정치적 야욕이 없다

매우 드문 스펙이다

 

그런데 그는 왜 시궁창 시계에 속하는

정당을 만드는가

알고 싶어

상당한 수소문을 했다

 

확실치는 않겠지만

그는 국힘당을 애국 정당으로 키우고 싶었다

그런데 국힘당은 그의 말을 외면했다

그래서 그는 국힘당이 그를

무시하지 못하도록

국민당을 능가하는 정당을

만들기로 했다

1천만 당원이면 국힘당을

애국 정당으로 만들기 위한

세력이 될 것으로 믿었다

 

과연

그의 판단이 옳았을까

나는 아니라고 생각한다

 

그러면

내가 생각하는 대안은 무엇인가

정당이라는 대규모 단체가 아니라

소규모일지라도

국민을 학습시키는

계몽 단체를 만드는 것이다

 

정치꾼이나 정당은

표를 먹고 산다

표는 무엇인가

국민 여론이다

 

국힘당을 위협하는 수단은

여론을 이끄는 힘이지 정당이 아니다

여론을 이끄는 수단은

계몽 그룹이지 정당이 아니다

 

나는 전광훈이

활동의 색깔을 바꾸기 원한다

정당이 아니라 계몽으로

계몽은 여론을 지휘한다

하지만 정당은

이웃을 계몽시키지 못한다

 

그가 계몽에 나서면

나도 그와 연대한다

내가 그를 평가하는 것은

매우 드믈게

용기가 있고 영혼이 맑기 때문이다

 

그가 나서지 않으면

나라도 그 없이 나서야 할 것 같다

시기가 그만큼

위험하기 때문이다

 

그러면 어떤 현상이 열릴까

전광훈은

1천만 정당 가입을 호소하게 될 것이고

나는 위험한 상황에 처한 병사들에

스스로의 목숨을 지킬 수 있는

잠재력을 키워주듯이

국민 스스로에게

생존력을 배양할 수 있도록

지혜를 계몽하게 될 것이다

 

그래서 나는 서둘러

두 개의 책을

내놓고자 한다

재판 관련 책이다

 

하나는 [5.18 답변서]

그리고 다른 하나는

[탈북자 답변서]

 

이 두 개의 책이

지난 24년 동안 나를 괴롭혀 온

온갖 재판들의

총 결산서가 될 것이다

 

나는 이 2권의 책이

당분간이라도

나를 자유케 해 주기를

간절히 소망한다

 

 

2021.7.30.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664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1288 750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1057 1465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0529 1376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59267 1938
12660 교보문고 영등포점 매장 여직원 김두례 새글 지만원 2021-09-23 655 158
12659 시국진단 10월호 표지글 지만원 2021-09-22 574 143
12658 이재명은 후보사퇴하고, 검찰은 김만배를 즉시 구속수사하라! 제주훈장 2021-09-22 639 121
12657 회원님들께 드리는 10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1-09-22 732 166
12656 '삼다수 신구범' 같은 대통령은 없는 것일까 비바람 2021-09-20 772 144
12655 이재명의 화천대유 한방에 이해하기 댓글(1) 비바람 2021-09-20 1012 143
12654 홍준표. 윤석열, 황교안, 최재형 비교 지만원 2021-09-19 1432 203
12653 성남 대장지구에서 벌어진 이재명의 개발 의혹 사건 '화천대유' 지만원 2021-09-19 849 148
12652 고발을 사주했나? 제보를 사주했나? 지만원 2021-09-19 854 137
12651 선진국, 후진국.. 댓글(3) 한글말 2021-09-15 1284 172
12650 가보로 남길 책, 지만원의 긍정의 힘 그 비법 제주훈장 2021-09-15 1117 195
12649 박지원 국정원장이 그럴 줄 알았다 댓글(4) 비바람 2021-09-14 1490 219
12648 지난 30년, 나는 재판부를 하늘이라고 가정해왔다 지만원 2021-09-15 998 226
12647 國家魂, 나라얼 한글말 2021-09-13 1020 170
12646 [조선사설] 文의 방송 장악에 짓밟힌 강규형, 언론법으론 누구 짓… 지만원 2021-09-12 1076 212
12645 국힘당 대표, 생계형 좌파인가 태생적 선동꾼인가? 청원 2021-09-11 1098 174
12644 5.18은 대한민국과 북-라연합과의 전쟁이었다. 제주훈장 2021-09-11 715 127
12643 3대 현대사 지만원 2021-09-11 1106 190
12642 5.18은 대한민국과 북한-전라연합과의 전쟁이었다. 지만원 2021-09-10 1314 281
12641 9월 8일의 재판 결과 지만원 2021-09-09 1295 299
12640 재판부에 드리는 감사의 말씀 지만원 2021-09-04 1786 326
12639 5.18 답변서 인쇄 완료 지만원 2021-09-02 1338 258
12638 [5.18 답변서] 월요일부터 배송 지만원 2021-09-01 1140 246
12637 지금도 나는 작업 중 지만원 2021-08-31 1512 268
12636 내 사건은 [대등재판부]가 다뤄 지만원 2021-08-31 930 219
12635 5.18답변서 최종 표지 지만원 2021-08-31 860 18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