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자와 나 [시]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탈북자와 나 [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8-15 23:45 조회1,08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탈북자와 나 []

 

오로지 자유를 위해

가시밭 사선 넘어

대한민국을 찾아온

눈물 젖은

시대의 대명사 탈북자

나는 그들의 탈북과정을

상상해 가면서

눈물을 흘린 적 있었다

 

그런데 2015~17년 사이

이름 없는 애국자 노숙자담요가

60명 정도의 탈북자들이

1980년의 광주현장 사진 속

얼굴들이었다고 밝혔다

 

그 영상분석 과정을

믿지 않을 수 없었다

그들 중에는

나와 가까웠던

탈북자들이 있었다

이럴 수가

 

나는 안면도, 의리도 버렸다

내가 믿는 바를 그대로 발표했다

그들을 향해

위장탈북자요 거동 수상한 자라고

국정원에 신고했다

20151029일이었다

 

그런데 20192

나는 국회의원들이 주관한

5.18진상규명 공청회에서

4시간 반 동안

5.18진실에 대해 발표를 했다

이에 대한 공감대가 매우 뜨거웠다

 

그런데 빨갱이들은 가만있지 않았다

설훈 민병두 최경환 5.18기념재단이

나를 고소했다

주사파 하태경이

이들을 거들었다

탈북자 12명을 선동해

지만원을 죽이자며 고소한 것이다

12명은 절대로

1980년 광주에 오지 않았다는 것이다

 

나는 지난 8개월 동안

12명의 탈북자들의 정체를 밝히기 위해

그들이 사방에 내깔린 똥들을 긁어모아 해부했다

역겨운 냄새가 진동했다

오왕부차 월왕구천

나는 12명의 탈북자들을 죽이기 위해

방방곡곡 찾아다니며

그들이 싸놓은 똥을

긁어보았다

그리고

8개월 동안 똥맛을 음미해

기록했다

 

다른 국민들에는

지금이 평온하겠지만

고소를 당한 나는

감옥을 가지 않기 위해

그들의 똥맛을 혀로 분석해야만 했다

그들의 똥은 남녀 할 것 없이

어찌도 그리 구리던가

나의 이런 삶은

여타의 국민들과는 전혀 다른

조선시대 천민의 비참한 삶이었다

아니 기원전 500년대의

월왕구천의 신세가 된 것이다

 

오늘 나는

12명의 탈북자들이

누구들인지 다 파악했다

그들은 무엇인가

마귀의 가면을 쓴

트로이 목마였다

 

이로써 나는 오늘

그들과의 재판 준비를 모두 끝냈다

성취의 순간이었다

안도의 한숨도 쉬었다

 

그런데

아니 그런데

이 완료의 순간에

내 마음은 왜 이리

공허할까

 

왜 하필이면 이 순간

자클린의 눈물이

이 좁은 공간을

가득 메우는 것일까

 

 

2021.8.15 지만원

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43건 4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653 전달 동영상 [5.18 답변서]는 내 인생 미아리고개 [시]. 지… 댓글(1) 제주훈장 2021-10-16 355 45
12652 [5.18답변서]는 내인생 미아리고개 [시] 지만원 2021-10-16 815 147
12651 친구 [시] 지만원 2021-10-15 654 117
12650 5.18 답변서 – 피고인 지만원 – 독후감 댓글(5) 한글말 2021-10-08 737 116
12649 탈북자 답변서 -8 지만원 2021-10-15 565 76
12648 탈북자 답변서-7 지만원 2021-10-10 498 58
12647 탈북자 답변서 -6 지만원 2021-10-15 416 40
12646 탈북자 답변서-5 지만원 2021-10-14 429 53
12645 탈북 답변서 -4 지만원 2021-10-14 324 38
12644 탈북자 답변서-3 지만원 2021-10-14 317 38
12643 탈북자 답변서-2 지만원 2021-10-14 412 46
12642 탈북자 답변서 -1 지만원 2021-10-14 559 49
12641 5.18사건 추가답변서 지만원 2021-10-10 752 102
12640 미국의 의료진 外 백신 접종 거부와 해고 사태 우익대사 2021-10-04 1823 213
12639 유동규는 이재명이 책임져야 할 최측근이다 비바람 2021-10-04 1147 164
12638 민보상위 결정은 전체가 무효 지만원 2021-10-03 1082 181
12637 남민전의 진실 (3) 지만원 2021-10-03 665 104
12636 남민전의 진실(2) 지만원 2021-10-03 615 103
12635 이재오의 새빨간 과거 지만원 2021-10-03 1030 156
12634 임헌영(민족문제연구소장)은 父子가 빨갱이 지만원 2021-10-03 683 126
12633 남조선민족해방전선(南民戰)사건(1) 지만원 2021-10-03 605 104
12632 사북사태란 무엇인가? 지만원 2021-10-03 703 120
12631 소리 없이 진행되는 공산화 전략 지만원 2021-10-03 1283 188
12630 조봉암의 실체 지만원 2021-10-03 821 131
12629 내가 전라도 전체를 싸잡는 이유 지만원 2021-10-01 1865 325
12628 북한을 등에 업은 5.18역적들이 폭력으로 한국 지배 지만원 2021-09-30 1805 250
12627 외국의 영웅은 위인, 대한민국 영웅은 양아치 지만원 2021-09-29 1473 249
12626 2021년 9월 28일 조선일보 34면 광고 지만원 2021-09-28 1855 322
12625 별 없는 밤하늘 지만원 2021-09-28 1619 279
12624 편협한 유튜브에게 보내는 "518 영상 항의서" 도라에몽 2021-09-27 1242 15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