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사설] 文의 방송 장악에 짓밟힌 강규형, 언론법으론 누구 짓밟나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조선사설] 文의 방송 장악에 짓밟힌 강규형, 언론법으론 누구 짓밟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09-12 11:53 조회1,26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조선사설] 의 방송 장악에 짓밟힌 강규형, 언론법으론 누구 짓밟나

2021.09.11.

 

KBS 이사직 해임을 둘러싼 문재인 대통령과 강규형 KBS 전 이사의 법정 공방이 강 교수의 승리로 최종 결정됐다. 38개월 만이다. 대법원은 강 전 이사의 해임 취소 판결에 불복해 문 대통령이 제기한 상고를 기각했다. 대법원은 본안 심리조차 하지 않았다. 그만큼 문 대통령 주장은 말이 되지 않았다.

 

문 정권이 강 이사를 해임하는 과정은 이들이 말하는 언론 개혁의 실상을 여실히 보여준다. 대통령 당선 7개월 후인 201712월 강 이사를 해임했는데 의도는 뻔했다. 강 이사 해임으로 KBS 이사회의 여야 구도가 여당 다수로 역전됐고, 친정권 사장을 내세울 수 있었다. 문 대통령은 극히 사소한 법인카드 유용을 구실로 강 이사를 해임하고 세월호 참사 당일 노래방에서 법인카드를 사용한 양승동씨를 사장에 앉혔다. 그런 그가 사장 후보 면접 때 세월호 리본을 달고 나와 적폐 청산을 외쳤다고 한다. 그러곤 재임 3년 동안 만성 적자의 친문(親文) 방송으로 만들었다.

 

문 정권의 강 이사 축출엔 KBS 언론노조원들이 앞장섰다. 강 이사가 재직하는 대학에 몰려가 시위하고 대학 총장에게 압력을 가했다. 그래도 물러나지 않자 회사 데이터를 빼내 강 이사의 법인카드 사용 내역을 파악했다. 강 이사 가족사진을 들고 강 이사가 사는 동네 음식점을 돌아다니면서 개인적인 유용 여부를 캐내기까지 했다. 감사원에 감사를 청구하고 방송통신위원회에 몰려가 해임을 요구했다. 홍위병이 따로 없었다. 감사원과 방통위도 이들의 요구를 받아들임으로써 권력의 흥신소로 전락했다. 이 막장극을 주도한 KBS 언론노조 간부들은 줄줄이 KBS 간부로 올라갔다.

 

수단 방법 가리지 않고 언론을 장악한 이들이 지금은 언론징벌법을 만든다고 한다. 그 목적이 무엇인지 강 이사가 당한 고난이 다 말해주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27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1807 752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2055 1468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1071 1381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59978 1941
12723 박근혜에 충성하나, 국가에 충성하나? 지만원 2021-10-24 1092 230
12722 살벌한 치안 경계망 속에 계엄군에 돌멩이 250명, 그리고 김대중… 제주훈장 2021-10-24 466 124
12721 “ 국민 배심원이 5.18 재판부에 강력히 권고 한다 !!! … 댓글(1) 푸르미 2021-10-24 536 155
12720 계엄군 찾아가 공격한 돌멩이부대 250명의 정체 지만원 2021-10-23 811 172
12719 통계가 북한군 찾아냈다 지만원 2021-10-23 927 179
12718 대선주자 누구들인가요?(시국진단 11월호 표지글) 지만원 2021-10-22 1406 222
12717 회원님들께 드리는 11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1-10-21 965 219
12716 남북한 5.18영화: 5.18 지휘자 광주에는 없다 지만원 2021-10-21 615 128
12715 북한 공로 파먹고 사는 광주하이에나 지만원 2021-10-21 852 185
12714 최서원 원장이 의병방송으로 옥중서신을 보내왔습니다. 댓글(1) 제주훈장 2021-10-20 757 133
12713 12.12와 5.17의 진실 (아주 중요함) 댓글(1) 우파TV 2021-10-20 478 86
12712 홍준표보다 윤석열이 조금 더 낫다 댓글(3) 비바람 2021-10-20 780 145
12711 김재원에 박수를 지만원 2021-10-21 930 166
12710 전두환을 위임경영의 롤모델로 잡은 건 탁월한 식견 지만원 2021-10-20 1214 157
12709 멋을 상실한 승자는 추하고, 멋을 상실한 패자는 역겹다 지만원 2021-10-20 971 180
12708 디 도스 공격 지만원 2021-10-19 863 220
12707 광주 5월 19일을 샘플로 한 3개 자료의 비교 관리자 2021-10-18 812 108
12706 대선경쟁의 패러다임 지만원 2021-10-18 1356 206
12705 지만원의 5.18? 다 아는 얘기야 지만원 2021-10-17 948 188
12704 홍준표의 법 장난질 지만원 2020-04-05 4110 215
12703 간곡히 바랍니다. 본 영상 온국민에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나라룰 … 제주훈장 2021-10-17 873 147
12702 1980년 5월 18일 오후 상황 지만원 2021-10-17 424 76
12701 1980년 5월 18일 오전 상황 지만원 2021-10-17 473 87
12700 타고난 반골기질의 김문수(김제갈윤) 지만원 2021-10-17 724 120
12699 [특집기획] 운동권의 실체를 밝힌다.(전경웅)-4 지만원 2021-10-17 337 45
12698 [특집기획] 운동권의 실체를 밝힌다.(전경웅)-3 지만원 2021-10-17 242 3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