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동규는 이재명이 책임져야 할 최측근이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유동규는 이재명이 책임져야 할 최측근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1-10-04 21:18 조회1,165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유동규는 이재명이 책임져야 할 최측근이다

 

 

'대장동 개발사업 의혹 사태'에 대해서 이재명은 끝끝내 비겁할 모양이다언제는 대장동 개발이 자기의 '최대 치적'이라고 자랑하다가 상황이 불리해지자 '토건세력의 비리'로 몰아부치고 있다그리고 그의 최측근이었던 유동규마저 그와 인연이 별로 없는 '직원'으로 주장하고 있다그러나 이재명의 오리발과 악다구니에도 불구하고 대장동 사태에서 나타나는 모든 상황은 이재명을 몸통으로 지목하고 있다.

 

 

이재명은 대장동 사태에 대해 '토건세력의 비리'로 주장하고 있다그러나 언론에서는 대장동 사태에서 드러난 토건세력의 핵심을 이렇게 꼽았다.

1.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겸 사장 직무대리.

2. 정진상 전 경기도 정책실장.

3. 김문기 성남도시개발공사 개발사업처장.

4. 정민용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투자사업팀장.

 

 

이 네 사람 중에 유동규와 정진상두 사람은 대장동 개발사업에 핵심 업무를 총괄했고김문기와 정민용두 사람은 화천대유의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업무에 심사위원으로 활동했다이 네 사람은 '이재명 패밀리 4인방'으로 불리는 사람들이다그런데도 이재명은 자기의 부패 비리를 국민의힘에 전가하고 있으니이재명의 양심에는 털이 난 것인가점이 난 것인가.

 

 

대장동 사태에 대해서 국민의힘 측에서는 민주당을 향해 '특검을 거부하는 자가 범인이다'라고 주장하고 있고민주당 측에서는 국민의힘을 향해 '돈을 받은 자가 범인이다이렇게 주장하고 있다곽상도 아들이 50억 퇴직금을 받은 것을 빙자하여 국민의힘에게 책임을 전가하고 있는 것이다그런데 다시 박영수 인척이 100억을 받은 것이 드러났다그렇다면 민주당의 논리대로 돈을 받은 자가 범인이라면 박영수는 문재인 정권의 특검이었으니, 문재인정권이야말로 부패비리 토건세력이 아닌가.

 

 

유동규에 대한 이재명의 변명은 비겁하기까지 하다이재명은 유동규를 일컬어 '직원'으로 묘사했다유동규가 어떻게 직원이 될 수 있는가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에경기관광공사 사장에게 직원이라니유동규는 직원이 아닌 임원이다이재명은 직원과 임원을 구분도 못한단 말인가아니면 대장동 사태에서 책임을 회피하기 위해 이재명은 빨갱이스런 대국민 거짓말을 하고 있는 것이다.

 

 

유동규가 임용시험을 치르고 공사에 입사하여 대리나 과장을 하고 있다면 직원이 맞을 것이다그러나 유동규는 이재명의 시장 선거에서 지지해준 공로를 인정받아 이재명이 시장에 당선되자 시장직 인수위원회 간사로 참여했고그리고 낙하산을 타고 시설관리공단(현 성남도시개발공사)에 입성한 사람이다이재명이 도지사에 취임한 직후에는 경기관광공사 사장에 임명되었다유동규는 이재명이 지휘하던 공사의 '임원'이었고이재명의 최측근으로 개인적 '직원'이나 마찬가지였다.

 

 

이재명의 최측근이 아니냐는 질문에 이재명은 '캠프'에 소속되어 있지 않다는 대답으로 둘러댔다유동규 역시도 '예산도 배정받지 못하는 사람이 어떻게 측근이냐"라는 대답으로 이재명의 측근임을 부인했다이 역시도 성동격서의 대답이다이재명과 유동규의 최측근 관계는 지금 '현재시제'로 따지는 것이 아니라 대장동 사태가 발생할 당시의 '과거시제'로 따져야 하는 것이다이재명이 없었다면 고작 '건설사 운전기사 경력 2개월'뿐이었던 유동규가 경기관광공사 사장까지 오를 수가 있었겠나.

 

 

대장동 개발 당시에 유동규는 이재명의 최측근이었다그래서 이재명도 대장동 개발 사업을 자기의 '최대 치적'으로 꼽는 데 주저하지 않았다대장동 개발과 유동규와 이재명은 같은 시기에 한 몸처럼 움직였고몸통은 이재명이었다대장동 개발 사업의 이익금 1천억은 이재명이가 성남시민들에게 재난지원금으로 뿌린 것만 보아도 이재명은 대장동 사태의 지휘자이며 설계자요주역이자 범인이었다.

 

 

대장동 사태에 대해 책임을 지고 사퇴하라는 주문에 이재명은 "한국전력 직원이 뇌물을 받고 부정행위를 하면 대통령이 사퇴하냐"고 되받았다그러나 5.18광주에서 이름모를 특전사 병사들이 발포한 것에 대한 책임을 진 것은 전두환이었다광주에 가보지도 못했던 전두환에게 책임을 지운 것도 민주당 세력이었고이재명도 그런 부류의 한 명이었다그러나 자기 부하의 잘못에 대해서는 자기는 책임을 못 진다고이재명은 전두환에게 미안하지도 않나?

 

 

한전 직원이 뇌물을 받고 부정행위를 했다면 대통령이 사퇴할 필요는 없다그러나 그 한전 직원이 부정한 방법으로 수천억의 부당이득을 취했다면 사정은 달라진다부정행위에 한전 사장이 관여했다면 사장도 책임을 면치 못할 것이요사장이 그런 사실도 몰랐다면 무능한 낙하산으로 책임을 피할 수 없고그 수천억을 권력자들이 나눠먹었다면 대통령도 책임을 면치 못할 것이다자기 최측근의 부정에도 책임이 없다니이재명은 무책임하고 철면피에 뻔뻔하다스스로 ''이 안된다는 사실을 실토한 것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50건 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720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도망간 광주운동권 인물) 지만원 2021-11-21 511 101
12719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통계가 북한군 발견) 지만원 2021-11-21 529 111
12718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250명 돌멩이부대) 지만원 2021-11-21 461 106
12717 재판정에서 발표한 요약문(플롤로그) 지만원 2021-11-21 466 110
12716 회원님들께 드리는 12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1-11-21 651 136
12715 이봉규TV 덕분에 많이 전파되고 있습니다 지만원 2021-11-19 1468 195
12714 시국진단을 구독하시는 회원님들께 지만원 2021-11-19 868 212
12713 입체로 보는 5.18 (지만원 박사님의 텍스트 보이스 영상) 도라에몽 2021-11-18 779 88
12712 11.12. 결심공판 소식 전해드립니다 지만원 2021-11-14 2192 425
12711 전자개표 막아내어, 수개표로 졍권교체 이룩하자 댓글(1) 서석대 2021-11-13 1063 163
12710 수개표국민청원 초중등교육법개정안 댓글(1) 반달공주 2021-11-13 776 109
12709 지만원 박사님의 텍스트 보이스 (5.18 재판 꼭 승소하세요! … 댓글(3) 도라에몽 2021-11-11 948 106
12708 최후진술(2020노804) 지만원 2021-11-07 2230 332
12707 388광수 주장하는 박철 지만원 2021-11-06 1616 181
12706 자기가 제100광수라는 백종환(256~268) 지만원 2021-11-06 1375 132
12705 박남선에 대한 답변 지만원 2021-11-06 1097 162
12704 전두환 대통령님 미워했던 것 사과하고 위문 편지 올립니다.의병 댓글(1) 제주훈장 2021-11-05 1636 171
12703 장진성 부분 (5.18답변서 323~358) 지만원 2021-11-05 779 117
12702 5.18역사학회 성명서 (2021.11.5.) 지만원 2021-11-05 1241 159
12701 이순실 증인신문 12월 2일 오후 4시 지만원 2021-11-04 1191 196
12700 최보식기자의 이희성 인터뷰, 하룻동안 실렸다가 삭제된 기사 지만원 2021-11-03 1373 144
12699 광주가 고소한 상해 사건 지만원 2021-11-03 959 138
12698 518학습모임 이렇게 진행됩니다. 제주훈장 2021-11-02 806 91
12697 518학습 모임 대동서원회원 등록 신청 받습니다. 제주훈장 2021-11-01 506 57
12696 김사복(김승필) 고소사건 (289~299쪽) 지만원 2021-11-02 842 131
12695 [5.18답변서] 제17쪽 지만원 2021-11-01 879 143
12694 518역사 변천사 지만원 제주훈장 2021-11-01 845 92
12693 5.18 유공자는,국가를 파괴하는 황금귀족들이다. 댓글(1) 용바우 2021-11-01 1019 137
12692 자랑스런 육사인 최승우 장군 소개 지만원 제주훈장 2021-10-31 851 109
12691 노태우의 과오 • 5.18 북한군 개입 주장 무죄!!! (텍스트 … 댓글(1) 도라에몽 2021-10-31 927 10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