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국진단을 구독하시는 회원님들께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시국진단을 구독하시는 회원님들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11-19 16:52 조회1,02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시국진단을 구독하시는 회원님들께 

            

시국진단은 2003년 초부터 지금까지 19년 동안 거르지 않고 꾸준히 발행해 왔습니다. 제가 너무나 바쁘다 보니 중간에 한 번도 누가 진성이고 눈가 아닌지를 점검하지 못했습니다. 모든 매장들은 주기적으로 인벤토리라는 걸 합니다. 현존하는 재고와 판매한 수량을 더한 것이 처음의 이전의 잔고와 일치하는지를 점감하는 것입니다. 저는 이런 개념의 점검을 19년 동안 하지 못했습니다.

 

           시국진단 월 구독료 1만원, 2003년부터 지금까지 불변

 

2003년 초, 저는 후원금을 보내주시는 분들께 보은 차원에서 무료로 당시의 시국을 간단하게 요약하여 8페이지 분량으로 보내드렸습니다. 받으시는 분들께서 유익하다며 분량을 늘려 달라 요청하면서부터 점점 더 부피가 늘어나게 되었습니다. 분량이 100쪽을 넘으면서 유료로 전환하자는 요청들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200쪽 전후의 분량으로 늘어나게 되었습니다. 애국동지들께 알려드리고 싶은 내용을 일반 시판용으로 하면 고소-고발이 이어질 것 같아 회원님들 사이에서만 읽히는 회원제로 하였습니다. 2003, 100쪽 분량이었을 때 정했던 월 구독료 1만원이 200쪽이 넘어도 변하지 않고 그대로인 것입니다. 지금은 책 인쇄비와 우송료를 보태면 권당 월 5천원 정도 됩니다.

 

                        회원 수 줄어들어도 눈치 안 봐

 

2005년에는 회원 수가 5천 명 정도로 늘어났었습니다. 이 많은 회원님들은 2007, 제가 이명박을 비판할 때에 절반으로 줄어들었습니다. 박근혜를 비판할 때에 또 절반으로 줄어들었습니다. 지금은 1,700명 정도가 됩니다. 이번에 처음으로 알바를 통해 재고조사를 했습니다. 회비를 내지 않는 분들이 1,200명 정도 되었습니다. 이런 분들 중에는 회비 내는 것을 잊고 있었다는 분들도 계셨는데 곧 내겠다고 하시는 분들도 많이 계셨고, 수백 명은 쌀쌀하게 그만 보내라는 말씀도 했습니다. 주소를 어찌 알고 보냈느냐며 소송을 하겠다, 버리느라고 고생 많았다 엄포를 놓는 분도 있었습니다. 안내 문자를 보냈는데도 대답이 없거나, 전화번호가 틀리거나 하는 분들은 일단 명단에서 삭제할 것입니다. 다시 보실 분들은 사무실(02-595-2563)로 연락을 주시겠지요.

 

                                 허탈감

 

저를 도와주시지 못해 안타까워하시는 분들은 소수인 반면, 얼음처럼 차디찬 분들이 대다수였습니다. 그동안 잘 보았다고 인사하는 분은 거의 없었습니다. 잘 보았다면 회비를 안 내셔도 국민 학습차원에서 매우 가치 있는 일을 했다고 기뻐할 것입니다. 이번에 제가 매너 없는 분들로부터 당한 상처를 생각하면 시국진단 발행을 즉각 중지하고 다른 일도 모두 접고 하향하고 싶었습니다. 인간성마저 상실된 사람들에게 지난 10여 년 동안 시국진단을 보냈다니요. 천야만야 허탈감이 낙하합니다.

 

           매월, 들어온 회비 500만원, 나간 비용 600만원

 

반면 진성 회원님들은 병상에 계시면서도 이 책을 읽지 않으면 세상이 갑갑하다는 말씀을 하시고, 임종하시기 직전에도 저를 생각해주셨다고 합니다. 다른 진성 회원님들의 마음도 이와 같으시리라 생각합니다. 200쪽 가량의 월간지에 대한 월간 구독료가 1만원이고, 인쇄비와 송료가 5,000원이라면 이는 돈을 벌기 위한 책이 절대 아닐 것입니다. 진성회원 500분이 보내주시는 월 회비가 500만원이고, 그 절반이 인쇄비와 송료로 나간다면 저는 월 250만원 얻기 위해 시국진단을 쓰게 되는 것입니다. 500분의 회원님들이 보내주시는 구독료는 500만원인데, 인성마저 파괴된 1,200명에게 보내서 월 600만원씩 낭비했다고 생각하니 낭패감마저 듭니다.

 

상당히 많은 분들은 [시스템클럽]에서 글을 읽기 때문에 시국진단이 와도 보지 않는다고 대답합니다. 그러면 시국진단 발송을 취소 시켜주어야 빠듯하게 살림하는 애국활동에 다소의 도움이 되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반면 어떤 분들은 이름도 밝히지 않고, 시국진단도 구독하지 않으면서도 귀한 성금을 보내주십니다돌아가신지 10년이나 되는 어른을 위해 자녀들이 밀린 회비를 납부해주시는 눈물겨운 분도 계십니다. 이는 복을 짓는 선행일 것입니다. 이런 반응들을 모두 정리해도 세상 인심의 등고선을 실감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번 12월호는 500분에게만 발행할 것입니다. 지난 8,9,10월호에 좋은 내용이 있다며 많은 회원님들께서 추가로 신청하셨습니다. 이를 위해 수십 권 단위로 더 인쇄를 해놓겠습니다. 만일 착오로 명단에서 삭제되신 분들께서는 사무실(02-595-2563)로 재신청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는 진성회원 500을 위해 시국진단을 계속 발행하겠습니다.

  

2021.11.19.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860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3332 768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5632 1493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2807 1395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61829 1952
12856 연속시리즈 홍어십쌔잡쌔조꾸 (5) 새글 지만원 2022-01-23 199 48
12855 <굿바이 이재명> 2. 이재선을 향한 이재명의 음모 비바람 2022-01-22 370 89
12854 연속시리즈 홍어십쌔잡쌔조꾸 (4) 새글 지만원 2022-01-23 473 103
12853 연속시리즈 홍어십쌔잡쌔조꾸 (3) 지만원 2022-01-22 821 111
12852 연속시리즈 홍어십쌔잡쌔조꾸 (2) 지만원 2022-01-22 701 152
12851 <굿바이 이재명> 1. 故 이재선의 운명의 시작 댓글(1) 비바람 2022-01-21 736 114
12850 연속시리즈 홍어십쌔잡쌔조꾸 (1) 지만원 2022-01-22 968 202
12849 선거판 장식한 멍석말이 요지경(시국진단 표지글) 지만원 2022-01-20 1178 201
12848 회원님들께 드리는 2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2-01-20 960 207
12847 5.18 선고일 변경 - 5.18과의 법정다툼 최종의 판결 지만원 2022-01-20 943 210
12846 김건희가 우째 이런 자와? 지만원 2022-01-19 1646 232
12845 방구의 미학 지만원 2022-01-19 1002 201
12844 5.18 최대 규모 사건의 선고 지만원 2022-01-18 1287 234
12843 지만원의 관상학(웃으십시오) 지만원 2022-01-15 1396 229
12842 [시] 마음의 안녕은 분석력 지만원 2022-01-16 921 228
12841 **국가불행의 예방과 퇴치를 위해**(수정) 댓글(13) 인강11 2022-01-07 1196 126
12840 이승만-박정희-전두환, 빨갱이와 간첩에만 독재 지만원 2022-01-14 1248 212
12839 광주 10대 철가방들이 이룩했다는 마그나카르타 지만원 2022-01-13 1124 191
12838 10대 구두닦이들이 광주 멋쟁이들 데려다 사살 지만원 2022-01-13 1100 184
12837 이희성의 갈대 춤 지만원 2022-01-13 970 190
12836 주영복 국방장관과 수사검사의 육갑질 지만원 2022-01-13 707 152
12835 전두환 재판에 투입된 이상희 검사의 만행 지만원 2022-01-13 744 163
12834 10세 애들, 구두닦이 살 뜯어 먹고 사는 5.18전라도 십새 지만원 2022-01-12 1015 216
12833 김대중은 카지노, 노무현은 바다이야기, 문재인은 백신장사 지만원 2022-01-12 2214 248
12832 5.18은 모택동이 사주 지만원 2022-01-12 1223 233
12831 “멸공” 에 지랄하는 니미시발 것들아 지만원 2022-01-12 1645 28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