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 소풍가는날처럼 법원에 갈것이다 [시]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지만원 소풍가는날처럼 법원에 갈것이다 [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제주훈장 작성일21-12-26 08:54 조회56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https://youtu.be/AMder2eC9lo

의병방송 신백훈호학방송입니다. 저는 어릴 때 학교에서 소풍가는 날 별로 좋아하지 않았습니다. 우선 도시락 친구들과 비교하여 보잘 것 없는게 챙피하였습니다.

그리고 소풍가면 노래자랑하는데 저를 공부잘해서 반장이라고 선생님이 꼭 노래 시키는데 음치라서 친구들을 웃기게 하기 때문이었습니다.(ㅎㅎㅎ)

우리 애국지식인 지만원 박사님은 음감이 좋아 노래도 잘 부르시고 하니 소풍 때 인기학생이었을 겁니다. 2022년 1월 22일 법정에서 가시는 것을 소풍 간다는 시을 올리 셨습니다.

공자님이 70세 되시니, 종심소욕 불유구, 마음대로 해도 법도에 어긋나지 않았다 경지에 선 것처럼, 팔순을 맞으신 지만원 박사님도 이제 마음대로 경지에 들어 선 것이라 봅니다

국민여러분 지만원 박사님 많이 응원해주시고, 기도해주시고, 이 동영상 많이 전달해주시기 바랍니다. 의병 신백훈 올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049건 425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29 대한민국 재판부를 재판한다!(20) 지만원 2014-01-12 5625 82
328 4. 제주도 인민군과 국방경비대(國警)와의 관계 지만원 2011-02-19 16087 82
327 북촌리 사건의 진실(4.3 정부보고서의 왜곡) 지만원 2011-04-04 14684 82
326 정부보고서의 ‘중산간마을 초토화’ 주장은 가짜 지만원 2011-04-04 14775 82
325 시스템클럽 모바일 이용에 지장있으실 경우 임시방편 HiFi 2011-09-18 14876 82
324 인권위에 끝도 없이 능멸당하는 대한민국 지만원 2010-01-13 24441 82
323 President Obama Honors the 60th Anni… 댓글(2) JO박사 2013-07-28 5981 82
322 매카시즘 강의 지만원 2012-06-09 14883 82
321 諜報액션 드라마 ‘IRIS’의 오락성과 반역성(김영택) 지만원 2010-01-14 18531 82
320 국민상대로 사기치지 마세요. 대통령님,총리님(새벽달) 댓글(1) 새벽달 2010-01-14 18540 82
319 이주천 : 역사로서의 5-18 제4권 해설(참깨방송) 관리자 2013-08-05 6351 82
318 지만원tv, 제125화 이얘기 저얘기 지만원 2019-10-21 3088 82
317 좌익판사 척결하여, 대한민국 수호하자! 현우 2010-12-30 15188 82
316 1946년 9월 총파업 지만원 2011-07-05 14282 82
315 지만원tv 제126화 김구성역을 짓밟자 지만원 2019-10-23 3347 82
314 이주성과 이동욱과의 통화 녹취(1) 지만원 2021-04-14 1628 82
313 김상희-채동욱 검사에 의한 전두환 공격모습(2) 지만원 2013-08-17 7215 82
312 반값 등록금과 황우여(현산) 현산 2011-06-11 12683 82
311 (제주4.3)남로당 중앙당의 지령(3) (비바람) 비바람 2012-12-02 8521 82
310 제주4.3 시리즈를 연재하며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1-03-21 16311 82
309 5.18광주에 북한특수군 600명 왔다 -동영상- 지만원 2014-10-12 6689 82
308 播韓國民여러분;분투하라 싸워라;위문공연필름 candide 2021-12-26 793 82
307 지만원tv. 제46화 ‘자위권과 발포명령’ 지만원 2019-06-14 2591 82
306 지구상에서 사라질 대한민국의 자화상 댓글(3) 청곡 2011-12-10 14640 82
305 (제주4.3) 남로당 중앙당의 지령(7)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3-01-20 7859 82
304 고무줄처럼 늘어나는 4.3피해자수 지만원 2011-05-17 20297 82
303 붉은 악마의 정치적 코드 (비바람) 비바람 2010-06-19 23489 82
302 부나비 같은 좌파 일생(제주4.3반란사건) 지만원 2015-01-07 3740 82
301 (제주4.3)다랑쉬의 비밀(8) 진술조서-채정옥. 김병수(비바람) 비바람 2014-07-01 4681 82
300 박근혜 대통령이 읽어야 할 제주4.3(4) (비바람) 비바람 2014-01-11 5353 8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