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인간들의 황당무계한 거짓말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 인간들의 황당무계한 거짓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1-12-29 14:40 조회1,87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18 인간들의 황당무계한 거짓말

 

1. 5.18의 성격

 

5.18폭동측: 5.18은 법정기념일이다.

 

전두환측: 5.18은 무장폭동 외에는 달리 표현할 말이 없다.

 

지만원측: 5 .18은 북한특수군 600명과 또 다른 600여 명의 모략공작원이 와서 광주시민을 학살하고 이를 계엄군에 뒤집어씌워 전라도와 대한민국을 적대관계로 만든 대규모 게릴라전쟁이었다.

 

2. 발포명령 존재여부

 

5.18폭동측: “전 각하 지위권 발동" 군 기록 나왔다

 

전두환측: 계엄군 발포명령은 존재하지 않았다.

 

지만원측: 전두환은 5.18진압 작전과 사돈의 팔촌 관계도 없었다. 당시 전두환은 2성장군으로 중앙정보부 서리와 보안사 사령관 겸 합동수사본부장에 불과했다. 작전은 최규하 대통령-주영복 장관-이희성 계엄사령관- 2군사령관-전교사 사령관이라는 작전지휘 라인에서 수행됐다. 전두환이 5.18 진압작전을 지휘했다는 것은 군대에 가지 않은 판검사 놈들이 쓴 소설이다.

 

1995718일 검찰이 발간한 ‘5.18관련사건 수사결과는 광주 인간들이 끈질기게 주장하는 지휘구조 2원화’ ‘발포명령’, 헬기사격, ‘화염방사기사용등에 대해 별도 조사한 내용이 들어 있다. 이 모든 주장들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검찰이 공식 확인했다. 광주 인간들이 주장하는 집단발포는 처음 도청 앞에서 이루어졌다고 주장해왔었다. 그런데 이것이 거짓말로 드러나고 설득력이 없으니까 이제는 국과수 김동환이라는 인간을 내세워 계엄군이 무장헬기를 가지고 전일빌딩을 무차별 사격했다는 억지를 쓰고 있다. 전일빌딩 10층에 나 있는 탄흔은 기관총 등으로 무장한 폭도 45명과 전일빌딩에 진입한 30여 명의 특공대 사이에 벌어졌던 총격전의 흔적들이다. 527일 새벽에 난 흔적임으로 상황일지를 보면 금방 거짓임이 발각될 것이다. 정 못 믿겠으면 코너에 몰리는 강아지처럼 시끄럽게 소리만 내지 말고 헬기를 가지고 실험을 해라.

 

3. 대량학살

 

5.18폭동측: 전일빌딩 헬기사격 탄흔이 대량학살 발포명령의 증거다

 

전두환측: 국군의 의도적 무차별적 민간인 살상 없었다

 

지만원측: 광주 사망자 80%는 북한군에 의해 발생했다. 민간인 사망자 총 166, 이 중 12명은 북한시체다. 164명에 대해서는 전기톱으로 머리가 잘리고 차에 깔려 형체를 알아볼 수 없는 등 처참한 모습으로 죽은 사람이 38, 총에 맞아죽은 사람이 116명이다. 처참한 모습으로 죽은 사람들이 발견된 곳들은 대부분 계엄군이 없었던 곳들이었다. 계엄군이 죽인 것이 아니라 북한군이 죄를 한국군에 뒤집어씌우기 위해 모략용도로 죽였다, 총상사망자 116명 중 85(75%)은 폭도가 소지했던 카빙 등에 의해 사살됐다. 오발도 몇 발 있었겠지만 75%가 오발일 수는 없다. 시스템적으로 발생한 이 주검들은 북한군이 만들어 낸 것이다. 521, 광주인들이 63명 죽었지만 모두 계엄군이 없던 곳들에서 죽었다. 도청앞 집단 발포는 이 자료가 나온 이후 사라졌고 그 대신 헬기사격이 등장한 것이다. 빨갱이들이 극구 집단학살’ ‘발포명령을 주장하는 이유는 대한민국을 집단학살국가로 낙인찍어 아이들에게 교육시킴으로써 반국가 영혼을 주입시키기 위해서다.

 

4. 교도소 공격

 

5.18폭동측: 교도소 습격은 조작된 것이다. 광주사람은 절대로 교도소 공격 안 했다.

 

전두환측: 교도소 습격에는 북한간첩들이 개입했다.

 

지만원측: 5.18이 민주화운동이라는 상표는 대법원 판결에서 획득한 것이다. 그런데 5.18폭동자 측은 이 대법원 판결이 조작됐다고 주장한다. 미쳤다. 대법원 1997.4.17. 선고 963376 전원합의체 판결, 2장 제2’ “광주교도소의 방어 부분과 관련한 내란 및 내란목적 살인의 점에 대하여에는 광주교도소가 무장한 시위대로부터 전후 5차례에 걸쳐 공격을 받았고, 2.5톤 군용트럭에 LMG 기관총 등으로 무장한 시위대가 정문방향으로 공격하던 시위대 중 서종덕, 이명진, 이용충(: 고소인 김진순의 자) 등이 사망했다는 내용이 적시돼 있고, 광주교도소는 간첩을 포함한 재소자 2,700명이 수용된 주요한 국가보안시설이었다는 내용이 적시돼 있다. 521일 공수부대를 광주시 외곽으로 몰아낸 북한군은 교도소를 해방시키라는 북한의 전문을 받고 설탕고지 쟁탈전을 감행했고, 그 결과 430명 이상의 사망자를 냈다. 또 다른 2명이 교도소 근방인 창평 뒷산에 하얀 찔레꽃을 달고 매장되었고, 12명의 시체는 이름도 없이 망월동에 매장돼  문재인의 인사를 받았다.

 

5. 재판의 공정성

 

5.18폭동측: 어쨌든 전두환은 내란목적 살인자로 유죄판결 받았다

 

전두환측: 나는 광주사태 치유를 위한 씻김굿의 제물이 됐다. 나는 정치재판을 받았다. 아무런 증거도 없고, 법리도 없고, 팩트도 논리도 없이 마구 얽은 재판이며 대한민국의 국격과 역사를 농락한 재판이 바로 역사바로새우기 재판이었다.

 

지만원측: 5.18판결문은 인민군 판사들이 썼다. 2심 재판장 권성은 역사바로세우기 재판은 헌법도 법률도 적용되지 않는 자연법에 의한 재판이다. 자연법이란 국민인식법이다. ” 전라도 것들이 대법정을 가득 메우고 법정에서 소란을 피우면 판사들이 그 힘으로 몰아붙인 인민재판이었다. 2심 재판장 권성은 무기고를 습격한 폭도들을 헌법을 수호하기 위해 결집한 준-헌법기관이라 정의해 놓고, 이런 준-헌법기관을 무력으로 진압한 사람은 최규하가 아니고 국방장관도 아니고 계엄사령관도 아닌 전두환이라 규정했다. 그리고 전두환이 이 준-헌법기관을 무력으로 진압한 행위가 내란행위라 판결했다. 권성 등 판사들은 521일 폭도가 보여준 눈부신 작전을 누가 지휘했는지 관심조차 없었다. 이런 판결문을 존중할 사람, 대한민국에는 빨갱이들 밖에 없을 것이다.

 

                             결 론

 

팩트와 논리에서 5.18측은 수세, 우리는 공세 모드에 돌입돼 있다. 앞으로 전라도-빨갱이들의 무지막지한 공격이 있을 것이다. 하지만 국민은 언제나 정권을 이긴다. 우리는 정권을 이기는 국민을 만들어 내야 한다. 전라도와 광주 땅은 북한 땅이다. 우리는 북한 땅에 사는 적들에게 세금을 내고 취직을 시키고 공직자리 거의를 내주면서 종 노릇을 하고 있는 것이다. 아래를 보라, 전라도 사람들이 5.18을 김정일-김대중이 횃불을 들고 향도한 적화통일 시도라고 인정하고 있는 것이다. 5.18인간들이 지금 가장 지우고 싶어하는 영상이 바로 아래 영상이다. 그럴수록 우리는 이 영상을 널리 전파하여 전라도 빨갱이들을 섬멸해야 할 것이다.

 

          5.18 35주년 기념 광주시 행진: 광주는 김정일-김대중의 것

 


















.

 

 

 

한겨레 기사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795073.html

 

 

2021.12.29..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147건 1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847 이재명 당선되면 박빠들 책임져라, 박근혜 책임져라 지만원 2022-02-12 1273 190
12846 박근혜-이병호-이병기가 저지른 대역죄 지만원 2022-02-12 1540 190
12845 이승만학당 교장 이영훈, 폭력가인가, 학당의 교장인가? 지만원 2022-02-11 1198 157
12844 박빠의 전형 고원재의 이어진 협박 지만원 2022-02-11 1017 161
12843 박빠들, 박근혜 빨려면 제대로 알고 빨아라(나에게 쌍욕한 박빠 고… 지만원 2022-02-11 1643 236
12842 연속시리즈 홍어십쌔잡쌔조꾸 (13) 지만원 2022-02-10 847 122
12841 이동욱 학력/이력 정보공개 청구 부탁합니다 지만원 2022-02-10 1128 149
12840 지금은 박빠들이 문빠보다 더 위험 지만원 2022-02-10 1652 177
12839 동라위문님의 동영상 (이승만학당) 지만원 2022-02-10 586 86
12838 최근글에 올린 비바람의 글로 조사받은 내용 지만원 2022-02-10 944 167
12837 연속시리즈 홍어십쌔잡쌔조꾸 (12) 지만원 2022-02-09 1000 177
12836 이영훈에 보내는 최후통첩 지만원 2022-02-08 1535 265
12835 5.18기념재단에 정보공개 요청해 주십시오 지만원 2022-02-08 1017 183
12834 신진회와 류근일 지만원 2022-02-07 1073 153
12833 고건의 정체 지만원 2022-02-07 1212 136
12832 주사파 사령부의 해부 지만원 2022-02-07 1064 126
12831 류근일의 정체 지만원 2022-02-07 974 140
12830 오늘 안양 동안경찰서에서 당한 일 지만원 2022-02-07 1565 224
12829 고건: 나와 류근일이 한총련 원조였다. 지만원 2022-02-07 813 135
12828 이승만 학당 움켜쥔 이영훈의 붉은 정체 지만원 2022-02-06 1285 149
12827 이승만과 박정희를 위장도구로 악용하는 빨갱이들 지만원 2022-02-05 1288 221
12826 박빠들 중에는 미친 놈들이 많다 댓글(5) 비바람 2022-02-04 1572 169
12825 이승만 학당과 이동욱의 콜라보 지만원 2022-02-05 1107 137
12824 이승만학당 이영훈은 빨치산 직계 존속 지만원 2022-02-04 1547 220
12823 자폭과 세뇌의 잔혹함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2-04 993 123
12822 현대사로서의 5.18: 제1부 현대사 리터러시 1편 (이승만TV,… 댓글(1) 해머스 2022-02-04 698 68
12821 박근혜는 대한민국 말아먹을 영원한 분열의 씨앗 지만원 2022-02-04 1842 223
12820 이재명의 '우산 속의 여자' 비바람 2022-02-03 1526 199
12819 연속시리즈 홍어십쌔잡쌔조꾸 (11) 지만원 2022-02-01 1869 157
12818 연속시리즈 홍어십쌔잡쌔조꾸 (10) 지만원 2022-01-31 1250 16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