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사정권에 총들고 대든 것은 민주화운동?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군사정권에 총들고 대든 것은 민주화운동?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2-03-12 22:57 조회1,41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군사정권에 총들고 대든 것이 민주화운동?

 

      군사정권을 증오하는 인간들은 군사정권이 빨갱이 사냥을 무섭게 했기 때문이다.

 

이 나라의 대표적인 군사정권은 박정희-전두환이다. 노태우 정권은 무늬만 군사정권이지 시류에 영합하는 야바위정권이었다. 박정희-전두환 정권이 없었다면 이 나라는 지금 북한보다 더 못사는 경제빈국이 돼 있을 것이다. 박정희-전두환을 독재정권, 군사정권이라 매도하는 인간들은 다 빨갱이들이다. 박정희와 전두환을 독재자라 하는 인간들은 박정희와 전두환이 빨갱이 사냥을 했기 때문이다.

 

             유신 없었으면 한강의 기적도 없었고, 우리는 거지가 됐을 것

 

박정희를 욕하는 인간들은 유신체제를 부각한다. 1972년의 유신체제는 박정희가 집권을 연장시킨 고육지책이었다. 그가 그 시기에 정권을 내주었다면 김대중이나 김영삼 두 놈들 중 한 놈이 대통령이 됐을 것이다. 그랬다면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을 수 없었다. 김대중은 나라를 북한에 넘겨주려 했던 놈이고, 김영삼은 빨갱이들에 둘러싸인 무뇌충이었다. 지 한 몸밖에 모르는 인간이었다. 박정희가 이런 잡놈들에게 정권을 내주지 않은 것은 참으로 감사하고 또 감사해야 할 결단이었다.

 

           12.12 주도한 순간의 전두환은 영웅

 

한국의 1인당 GNP는 박정희가 집권했던 1960년에 북한의 30%였다. 한국이 북한을 경제적으로 역전시킨 시점은 유신선포 그 다음 해인 1973년이었다. 유신결단이 세계가 가장 부러워하는 [한강의 기적]을 낳은 것이다. 전두환이 김재규를 사형시키지 않고, 12.12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면 이 나라는 김재규-정승화의 통치 하에 접어들었을 것이다. 그랬다면 국가는 그 때에 소용돌이 쳤을 것이고, 끝내는 김대중 치하로 빨리 전환됐을 것이다. 전두환은 경제건설의 천재 김재익과 각 분야의 천재들을 총 동원하여 내각을 꾸려 경제성장에 박차를 가하는 한편, 이 나라의 기생충인 빨갱이들에는 철퇴를 가했다.

 

         광주교도소를 3공수여단으로 방어한 것이 승리의 전환점

 

이 땅의 빨갱이들의 적은 대한민국을 잘 살게 만드는 대통령이고, 빨갱이를 탄압하는 대통령인 것이다. 이들이 5.18을 민주화운동이라고 게거품을 무는 것은 그것이 대한민국을 삼키려 했던 북한의 작전이었기 때문이다. [대법원 1997. 4. 17. 선고, 963376, 전원합의체 판결] 내용 중에는 무장시위대가 5 차례에 걸쳐 집요하게 교도소를 공격한 사실, 그 교도소는 3공수 제11대대 병력이 방어 하고 있었다는 사실, 이 과정에서 광주시민 서종덕, 이명진, 이용충 등이 사살됐다는 사 실, 교도소에는 간첩을 포함한 재소자 2,700명이 수용돼 있었다는 사실, 광주교도소는 주요 국가보안시설이라는 사실, 교도소 공격행위는 불법행위라는 사실이 적시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