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얼굴에 죽음의 그림자 보여>100%동의합니다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윤석열 얼굴에 죽음의 그림자 보여>100%동의합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노숙자담요 작성일22-05-27 02:28 조회3,192회 댓글1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윤석열 얼굴에 죽음의 그림자 보여>

100% 동의합니다.


지만원 박사님께서 대통령 윤석열에 대해 내린 진단과 해법은 정치전략의 최고위 수준입니다.

정치전략은 군사전략보다 더 섬세하면서도 정교하고, 더 단호하면서도 잔인해야 합니다. 


그런데 윤석열은 아직도 사시공부하는 대학생 수준의 정치적 정신연령을 가진 것으로 보입니다.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체제에 대한 이해와 추진은 매우 올바릅니다.

그러나 정치전략적 시야가 매우 협소하고 정치 군사 지도자로서의 자질에는 크게 미치지 못하고 있습니다.

세상을 조관하는 시각과 능력에 한쪽이 완전히 막혀있습니다.


박근혜가 <뻐꾸기 둥지로 날아간 새>처럼

자생 비정신자가 되어 감옥에 갇힌 인생을 살 것이다라고 진단을 한 적이 있는데

한치의 오차도 없이 정확하게 이루어졌습니다.

박근혜가 정권초창기 박사님의 전략적 지혜를 받아들였다면 지금 한국역사상 가장 위대한 정치지도자가 되었을 것입니다.

그런데 지금 박근혜를 보니 아직도 여전히 계급적 자아도취 비정신 수준에 머물러 있습니다.


윤석열도 마찬가지 입니다. 

벌써부터 '왕의 스스로 관대한' 자아도취에 빠진 행위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적을 죽이지 않고 적을 받아들이면 적에게 밟혀 죽습니다.

박정희가 당했고 전두환이 당했으며 이명박, 박근혜도 당했습니다.

심지어 이전의 국정원장들도 당했습니다.

적을 죽이지 않고 '왕의 스스로 관대한' 자아도취에 빠지거나 용기가 부족하거나 각성이 부족하여 적들을 살려놓았기 때문에

모두 당한 것입니다.

적을 살려두면 적에게 죽게된다는 것은 인류역사 만고불변의 진리입니다.

적은 잔인하고 무자비하게 짓밟아 배를 갈라 창자를 끄집어내고 허파와 심장을 도려내어 찢어 죽여버려야 됩니다.


박사님께서 한국내에서 누구보다도 가장 먼저 윤석열이 대통령이 될 것이라고 진단을 했습니다.

정확하게 이루어 졌습니다.

지금 박사님께서 가장 먼저 '윤석열의 얼굴에 죽음의 그림자가 보인다'고 진단했습니다.

정확하게 이루어 질 것입니다. 


그것은 예언이 아니라 수학적이고 과학적인 분석에 의한 정확한 판단이며, 논리적이며 귀납적인 진단입니다.

그것이 바로 미래에 결과로 나타나는 예언이 되는 것입니다.


'윤석열 얼굴에 죽음의 그림자가 보입니다'

단, 윤석열이 박사님의 해법을 채택한다면 살아날 것입니다. 

한국 역사상 가장 위대한 지도자가 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지금처럼 '왕의 스스로 관대한' 자아도취적 처신을 계속한다면 그(*적을 살려두는 것)로 인해 그 '죽음의 그림자'가 윤석열에게는 반드시 현실이 될 것입니다.


박사님의 진단은 상하좌우내외 모든 측면의 시각으로 사물을 조관하여 관통한 최고의 전략적 지혜입니다.

 

 

댓글목록

프리덤님의 댓글

프리덤 작성일

전단지 만들어 윤석열 대통령이 볼수 있도록  대통령 집무실로 보내야 할 귀한  정치진단 입니다
어제  인천  성령집회에서  전광훈 목사님이  5.18은  김대중과 북한 추종자들이 벌인  반란사건이라고 선언했습니다  미CIA에서 밝힌 내용이라고 했습니다
전광훈 목사님과 우파  지도자와 유투버 한테도  보내야 할  귀중한 내용이라고 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LGgoF6pdIvA&t=9235s

최근글 목록

Total 13,154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5159 791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8910 1516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5381 1421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63731 1978
13150 머리는 모자라고 욕심만 과도한 5.18집단의 최후 새글 지만원 2022-06-27 3 0
13149 7월 8일, 기자회견 보도자료 새글 지만원 2022-06-27 70 16
13148 이동욱과 5.18기념재단이 범한 16개의 범죄사실 새글 지만원 2022-06-27 182 46
13147 5.18기념재단과 이동욱의 범죄사실 새글 지만원 2022-06-27 291 51
13146 5.18조사위원회,송선태, 이동욱이 범한 20번째 범행 혐의 지만원 2022-06-26 582 93
13145 이동욱-송선태-정규재-이영훈 등에 대한 고소/고발장 제출 기자회견 지만원 2022-06-26 566 93
13144 차복환은 광주가 1광수를 조작해 내는 끈질긴 시도의 종착점 지만원 2022-06-26 566 102
13143 광화문 서울시의회 옆 코로나 사망자 분향소 지만원 2022-06-26 1085 185
13142 대통령님, 군인은 개같이 죽나요[시] 지만원 2022-06-25 1361 203
13141 노근리 사건은 치졸한 사기극 지만원 2018-06-24 5959 422
13140 6.25 프란체스카 여사 비망록 요약 Pathfinder12 2021-06-25 3180 245
13139 6.25 전쟁의 실상과 교훈 지만원 2020-06-25 5061 344
13138 [전클럽] 학습코스 설치에 대한 제안 지만원 2022-06-24 1151 138
13137 5.18진상규명 조사위원회 활동 전모 드러났다 지만원 2022-06-24 1506 179
13136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박멸할 대규모 고소 및 고발장(3 끝… 지만원 2022-06-23 951 61
13135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박멸할 대규모 고소 및 고발장(2) 지만원 2022-06-23 679 47
13134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박멸할 대규모 고소 및 고발장(1) 지만원 2022-06-23 773 59
13133 광주법원에 제출할 수 있는 소송 이송신청서 견본 지만원 2022-06-23 573 68
13132 7월 5일, 발표 내용의 윤곽 지만원 2022-06-23 653 100
13131 5.18전쟁, 방어에서 공세로 전환해야 이깁니다(시국진단 표지글) 지만원 2022-06-23 613 128
13130 회원님들께 드리는 7월의 인사말씀 지만원 2022-06-23 631 126
13129 최근의 제 동정입니다 지만원 2022-06-21 1599 277
13128 육사출신, 장군출신 비아냥 도륙하는 5.18조사위 지만원 2022-06-21 1387 209
13127 문재인 사망은 2022, 나의 과학 점괘 지만원 2022-06-20 2671 280
13126 5.18세력과의 전쟁사 지만원 2018-04-06 6212 435
13125 5.18에 가해당한 지만원의 인권 백서 지만원 2022-06-19 2045 22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