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문의 자유에 대한 판례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학문의 자유에 대한 판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2-06-17 19:08 조회2,02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학문의 자유에 대한 판례

 

대법원 2018. 7. 12. 선고 20143923 판결

[공직선거법위반]대학 시간강사가 신문기사를 강의자료로 활용한 것이 선거운동에 해당하는지 여부[2018,1663] 

(출처 : 대법원 2018. 7. 12. 선고 20143923 판결 [공직선거법위반] > 종합법률정보 판례)

 

판시사항

학문의 자유의 한 내용으로서 보호되는 교수(교수)의 자유의 의미 및 이에 대한 제한의 한계 / 대학의 교수나 연구자가 특정한 역사적 사건과 인물, 사회적 현안이나 문화현상 등에 관하여 탐구하고 비판하며 교수하는 활동을 하는 경우, 어느 교수내용과 방법이 공직선거법에서 금지하는 선거운동에 해당한다고 하기 위한 요건

  

판결요지

교수(교수)의 자유는 대학 등 고등교육기관에서 교수 및 연구자가 자신의 학문적 연구와 성과에 따라 가르치고 강의를 할 수 있는 자유로서 교수의 내용과 방법 등에 있어 어떠한 지시나 간섭·통제를 받지 아니할 자유를 의미한다. 이러한 교수의 자유는 헌법 제22조 제1항이 보장하는 학문의 자유의 한 내용으로서 보호되고, 헌법 제31조 제4항도 학문적 연구와 교수의 자유의 기초가 되는 대학의 자율성을 보장하고 있다.

 

정신적 자유의 핵심인 학문의 자유는 기존의 인식과 방법을 답습하지 아니하고 끊임없이 문제를 제기하거나 비판을 가함으로써 새로운 인식을 얻기 위한 활동을 보장하는 데에 그 본질이 있다. 교수의 자유는 이러한 학문의 자유의 근간을 이루는 것으로, 교수행위는 연구결과를 전달하고 학술적 대화와 토론을 통해 새롭고 다양한 비판과 자극을 받아들여 연구성과를 발전시키는 행위로서 그 자체가 진리를 탐구하는 학문적 과정이며 이러한 과정을 자유롭게 거칠 수 있어야만 궁극적으로 학문이 발전할 수 있다. 헌법이 대학에서의 학문의 자유와 교수의 자유를 특별히 보호하고 있는 취지에 비추어 보면 교수의 자유에 대한 제한은 필요 최소한에 그쳐야 한다. 따라서 어느 교수행위의 내용과 방법이 기존의 관행과 질서에서 다소 벗어나는 것으로 보이더라도 함부로 위법한 행위로 평가하여서는 아니 되고, 그 교수행위가 객관적으로 보아 외형만 교수행위의 모습을 띠고 있을 뿐 그 내용과 방법이 학문적 연구결과의 전달이나 학문적 과정이라고 볼 수 없음이 명백하다는 등의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원칙적으로 학문적 연구와 교수를 위한 정당한 행위로 보는 것이 타당하다.

 

대학의 교수나 연구자가 특정한 역사적 사건과 인물, 사회적 현안이나 문화현상 등에 관하여 탐구하고 비판하며 교수하는 활동은 교수의 자유로서 널리 보장되어야 한다. 이러한 경우 특정인이 특정한 선거에 출마하였거나 출마할 예정이라고 하여 그와 관련한 역사적 사건과 인물 등에 대한 평가나 비판 등의 연구결과를 발표하거나 교수하는 행위를 모두 선거운동으로 보게 되면 선거운동 금지기간에는 그러한 역사적 사건과 인물 등에 관한 학문연구와 교수행위를 사실상 금지하는 결과가 되어 학문적 연구와 교수의 자유를 중대하게 침해할 수 있다.

 

따라서 어느 교수내용과 방법이 공직선거법이 금지하는 선거운동에 해당한다고 하려면, 해당 교수행위가 학문적 연구와 교수활동의 본래 기능과 한계를 현저히 벗어나 선거인의 관점에서 볼 때 학문적 연구결과의 전달이나 학문적 과정이라고 볼 수 없고 특정 후보자의 당선 또는 낙선을 도모하는 목적의사를 가진 행위라고 객관적으로 명백하게 인정되는 경우이어야 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247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5583 796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9440 1524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5869 1426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64207 1981
13243 전두환 탐험[8] 새글 지만원 2022-08-08 610 79
13242 전두환 탐험[7] 지만원 2022-08-07 759 98
13241 전두환 탐험[6] 지만원 2022-08-07 713 93
13240 전두환 탐험[5] 지만원 2022-08-07 1114 112
13239 전두환 탐험[4] 지만원 2022-08-06 1273 127
13238 전두환 탐험[3] 지만원 2022-08-06 1343 138
13237 전두환 탐험[2] 지만원 2022-08-05 1332 161
13236 전두환 탐험[1] 지만원 2022-08-05 2253 195
13235 윤석열 변호 지만원 2022-08-04 2048 242
13234 518-전두환 강의록 지만원 2022-08-04 1595 161
13233 북한이 쓴 제주 4.3사건-6(끝) 지만원 2011-03-07 825 55
13232 북한이 쓴 4.3사건-5 [필독] 지만원 2011-03-07 921 53
13231 북한이 쓴 제주4.3사건-4 지만원 2011-03-07 705 46
13230 북한이 쓴 제주 4.3사건-3 지만원 2011-03-06 534 42
13229 북한이 쓴 제주4.3사건-2 지만원 2011-03-06 633 53
13228 북한이 쓴 제주4.3사건-1 지만원 2011-03-01 1145 113
13227 윤석열, JSA에 함께 가야 지만원 2022-08-03 1697 212
13226 제주4.3 애국영화 개봉 지만원 2022-08-03 2179 192
13225 바람난 윤석열 지만원 2022-08-02 3002 288
13224 윤석열 정권도 박근혜의 길로 가는가. 비바람 2022-08-01 2314 261
13223 역대 정권 이름 짓기 지만원 2022-08-01 2165 231
13222 [국보위]는 신의 한수 지만원 2022-07-31 2088 204
13221 삼청교육대, 사회정화의 예술 지만원 2022-07-31 1782 172
13220 전두환 치적 (경제) 지만원 2022-07-31 1899 163
13219 전두환의 실체 지만원 2022-07-31 2796 240
13218 윤석열/김건희 국민편지 직접받으라 지만원 2022-07-30 2222 22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