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3]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3]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2-11-02 15:35 조회1,69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 

5.18을 북괴가 주도했다고 믿을 수밖에 없는 42개 증거

------------------------------------

[5.18답변서책에는 5.18을 북괴가 주도했다고 믿을 수밖에 없는 42개 증거를 50-224쪽에 걸쳐 사진들과 함께 정리했다그런데도 많은 독자가 42개 증거가 어디에 있느냐고 질문하신다그래서 그 42개 증거를 따로 뽑아 정리한다.

------------------------------------ 

 

23. 시위참가자들에 대한 성분분석을 북한은 1980년에 문헌화했지만 한국 당국은 통계처리조차 해놓지 않았다.

 

1982년 북괴의 조국통일사가 발행한 [주체의 기치따라 나아가는 남조선 인민들의 투쟁] 600쪽에는 계엄사가 체포한 730명에 대한 나이와 직업 분석이 통계처리 돼 있다. 학생 21%, 노동자 35.8%, 실업자 17.3%, 농민 6.4%, 상인 6.4%, 회사직원 5.1%, 기타 8%. 이와 아울러 신원이 밝혀진 자가 120명이라 하면서 이들의 성분도 밝혔다. 학생 31.7%, 노동자 33%, 실업자 14.2%, 상인 10.8%, 사무원 7.5%, 농민/기타가 2.5%.

 

이는 광주인 총사망자 154명에 대해 저자가 2008년에 분석한 성분의 통계와 대동소이하다. 초중고생 21.4%, 실업자 12.3%, 상업 11%, 회사원 9%, 종업원, 운전수, 노동, 농업을 합해 46.3%. 100%가 다 광주에서도 천대받던 하급인생들이었다. 10대와 20대가 81%였다. 군법회의에 회부된 357명의 연령별 분포를 보자. 1071(20%),

20216(61%), 3036, 4023, 506, 605명이었다. 이런 사회적 무녀리들이 무슨 민주화운동에 앞장을 섰다는 것인가?

 

계엄군법회의에서 집행유예 이상의 형을 받은 광주인의 수는 252명이다. 저자가 이들의 신분을 분석한 결과 직업은 59개 종이며, 분포는 아래와 같다. 얼른 훑어만 보아도 이들은 사회적 계급이 밑마닥이었으며 직업과 나이로 보아 개념 없이 흩어져 살던 사람들이다. 개념이 없기 때문에 위험한 바닥에 나왔다가 북괴군으로부터 의미 없는 죽음을 당한 것이다.

 

학생80(22.4%), 농업30, 실업자27, 운전수24, 종업원21, 노동13, 방위병13, 교수11, 목공11, 상업9, 공업7, 회사원6, 양화공5, 용접공5, 행상4, 미장공4, 광부4, 목수4, 선원4, 교사3, 변호사3, 재수생3, 보일러공3. 교직원3, 인쇄업3, 조수3, 운수업2, 샤시공2, 제과공2, 석공2, 신부2, 자개공2, 가구공2, 회사이사2, 재봉사2, 정비공2, 실내장식1, 약사1, 개찰원1, 다방1, 전기공1, 변호사사무장1, 서적판매원1, 세공1, 도자기공1, 의사1, 이발사1, 양복점1, 엿장수1, 건재상1, 신문보급소1, 당원1, 청과물상1, 불럭공1, 매점1, 대학이사1, 회장1, 화가1, 가톨릭회장1(서경원).

 

이처럼 당시 광주 시위에 참여했던 광주인들에 대한 성분에 대한 통계는 북괴가 먼저 했고, 남한 당국은 하지 않았다. 그냥 흩어진 원천자료들만 어지럽게 널려 있다. 북괴가 5.18을 주도하지 않았다면 북괴가 1982년 이전에 어떻게 이렇게 자세한 통계를 처리해서 대남공작 역사책에 정리해 놓았겠는가?

 

1심에서 사형을 선고받았던 자는 5, 정동년(37, 복학생), 배용수(34,운전수), 박노정(28,인쇄업), 박남선(26, 트럭운전수), 김종배(26,학생)이었고,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자는 6, 윤석루(19 구두공, 기동타격대장), 허규정(27 학생), 정상용(30 회사원), 하영열(31 공원) 윤재근(28 공원) 서만석(36 상업) 홍남순(67 변호사)이었다. 기동타격대장 윤석루는 19세로 총을 단 한 번도 만져본 적이 없는 아이였다. 입만 열면 항쟁본부’ ‘항쟁본부하면서 마치 항쟁본부가 굉장했던 투쟁조직인 것처럼 선전하지만 그 항쟁본부의 기동타격대장이 19세 구두공이었던 것이다.

 

결론적으로 527일 진압과정에서 체포된 사람들은 광주의 수많은 장소와 수많은 최하급 직종에서 개념 없이 살다가 위험한 것에 멋보르고 뛰어든 부나비로밖에 볼 수 었다. 고귀한 민주화의식이 자랄 수 있는 나이도 직종도 아닌 사람들이다. 북한은 이런 광주의 무녀리들에 대한 신분을 이미 1980년에 파악하고 통계처리 했지만, 남한 자료에는 그냥 명단만 널려있었다. 남북한 당국의 자세만 보아도 5.18을 누가 주도했는지 명백히 나타나 있다. 북한은 당사지의 입장이었고, 남한은 방관자 입장이었다.

 

2022.11.2. 지만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58건 15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438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33] 지만원 2022-11-09 1667 75
13437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32] 지만원 2022-11-08 2099 125
13436 42개 증거, 곧 책으로 발간 지만원 2022-11-07 2615 198
13435 5.18과 나 지만원 2022-11-07 2413 225
13434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31] 지만원 2022-11-07 1688 85
13433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30] 지만원 2022-11-07 1746 94
13432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9] 지만원 2022-11-06 1959 94
13431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8] 지만원 2022-11-06 1831 93
13430 윤석열 대통령에게 바란다 (50. 국격이 바로 가치) 한글말 2022-11-06 2324 128
13429 답답하다, 윤석열 새머린가? 지만원 2022-11-06 2936 277
13428 편승하는 삶과 세상을 가꾸는 삶 지만원 2022-11-06 2374 209
13427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7] 지만원 2022-11-05 1627 92
13426 연말 모임을 갖습니다. 지만원 2022-11-05 2262 158
13425 전두환 대통령의 업적, 박정희 대통령에 못지 않다. 지만원 2022-11-04 2603 188
13424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6] 지만원 2022-11-04 1921 98
13423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5] 지만원 2022-11-03 2008 123
13422 윤석열, 녹취록 공개는 기립박수 감 지만원 2022-11-03 3686 309
13421 호객-현장 살인조직간 음모 반드시 존재한다, 지만원 2022-11-03 3091 303
13420 교보, yes24 판매 직원에 문제 있다 지만원 2022-11-03 2617 237
13419 즉시 항고장(광주법원) 지만원 2022-11-02 2000 162
13418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4] 지만원 2022-11-02 1913 93
열람중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3] 지만원 2022-11-02 1699 92
13416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2] 지만원 2022-11-02 1580 89
13415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21] 지만원 2022-11-02 1485 95
13414 [시] 전두환 호의 의미 지만원 2022-11-01 1947 185
13413 윤석열 사과하지 말라! 지만원 2022-11-01 4959 286
13412 내일 조선일보에 광고나갑니다 지만원 2022-11-01 2063 227
13411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19~20] 지만원 2022-11-01 1513 130
13410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18] 지만원 2022-11-01 1309 106
13409 5.18은 북 게릴라전, 입증증거 42개 [17] 지만원 2022-11-01 1277 9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