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고단한 나의 80대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가장 고단한 나의 80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3-01-07 00:35 조회3,85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가장 고단한 나의 80

 

나는 80대에 들어 인생 그 어느 때보다 고단하게 산다. 가위에 눌리는 밤이 점점 더 많아진다. 자기 전에 절대자에 기도한다. 악몽 노! 가위놀림 노! 그래서인지 조금은 그런 밤이 줄어든 것 같다. 자기 직전까지 아름다운 음악을 들으면서 글을 쓰지만, 그 음악이 내면의 무의식을 치유하지는 못하는 모양이다.

 

나는 10년 전, [외기러기]라는 시를 써서 내 마음의 상태를 표현한 바 있다.

 

인생은 외기러기

한없이 날개를 젓는다.

낭만을 찾아 나는 기러기

먹이를 찾아 나는 기러기

이상을 찾아 나는 기러기 . .

오늘도 외기러기는

밤을 날듯이 외롭게 난다.

 

그 누가 나를 알까

함께 사는 식구들이 알까

말하면 그 말이 상상을 낳고

그 상상이 내 사랑하는 사람에게

독이 되는 것을

그래서 나는 언제나 삼킨다

 

며칠 사이 42개 증거를 서둘러 쓰다가 코피를 흘렸다

그리고 그 42개 증거는 일단 대법원에 제출됐다. 상고이유보충서의 부록으로.

이 내용은 다음 주 책으로 발간된다.

 

대법원이 갑자기 선고기일을 112일로 정했다. 그런데 나는 아직 통지서를 받지 못했다. 그만큼 갑자기 모드인 것이다. 그 순간 나는 각오했다. 2년 동안 감옥에 갈 것을. 내가 도둑질을 했는가? 내가 사기를 치고, 폭행을 했는가? 단지 21년 동안 5.18을 연구한 죄밖에 없다. 연구했다고 그 연구한 학자를 2년 징역에 보낸다 하는 것이다.

 

세상이 상식선에서 돌아간다면 나는 국가로부터 상을 받아야 할 것이다. 세상이 뒤집혀 있으니까 이런 걱정을 하는 것이다. 112일 오전 11. 대법원 법정에서 마지막 선고를 한다. 나는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다 한 것 같다. 가라면 가야지. 그날 나의 상고를 기각하면 며칠 후 주변을 정리하고 감옥에 가야 한다. 그때부터는 면회도 별로 없다.

 

그래서 나는 그 이전에 42개 중거를 책으로 낸다. [5.18작전, 북이 수행한 결정적 증거 42], 이 책이 나의 유언이 될 수 있다는 생각에 열심히 썼다. 그리고 마지막 피날레처럼 코피를 흘렸다. 나는 이 책이 영원히 살기를 바란다.

 

112일이 판결일이라는 사실을 나는 아직 가족에 알리지 못하고 있다. 아마도 이 글을 보고 처음 알게 될지 모르겠다. 나는 이미 마음을 비웠다. 상식이 통하는 세상이라면 내가 무슨 걱정을 하겠는가? 사법부에 막무가내 동물, 문재인 부하들이 채워져 있기에 이런 각오를 하는 것이다.

 

나는 결정적 증거 42이 책이 대한민국을 살리는 영원한 바이블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저들의 세력이 아직도 살아있기에 이 책이 가처분 될 수 있을 것이다. 그래서인데 특히 나를 사랑하시는 분들이면, 내가 예의를 갖출 경황이 없으니, 미리미리 준비하여 이웃에 전파할 물량을 속히 확보해 주시기 바란다. 02-595-2563.

 

2023.1.7. 지만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58건 1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558 [지만원메시지(2)] 이번 간첩단 사건의 의미 관리자 2023-02-07 3130 232
13557 [지만원메시지(1)] 교도소에 수용되면서 관리자 2023-02-07 3657 249
13556 [지만원메시지(6)] 지만원의 특별 메시지 관리자 2023-02-06 3600 235
13555 지만원 박사님 옥중 부탁말씀1 관리자 2023-01-25 11543 392
13554 교도소 가면서 남기고 싶은 말씀(방송) 지만원 2023-01-15 15341 192
13553 교도소 가면서 남기고 싶은 말씀 지만원 2023-01-15 17815 392
13552 1월 16일(월) 서울중앙지검 정문앞 모임 시간 변경 지만원 2023-01-15 13718 204
13551 일요일 지민원의 시스템클럽 1월 15일 방송 지만원 2023-01-15 14781 244
13550 대통령은 애국자라며 선물 보내고, 김명수는 애국했다고 감옥 보내고 지만원 2023-01-14 14355 289
13549 공판 일시 중단 신청서 지만원 2023-01-14 10076 250
13548 인사드립니다 지만원 2023-01-13 11163 365
13547 노정희가 쓴 판결문 중 불법인 사항 지만원 2023-01-13 4491 289
13546 노정희가 쓴 대법원 판결문 지만원 2023-01-13 3379 174
13545 나는 곧 소풍간다 지만원 2023-01-12 4663 405
13544 상고 기각 지만원 2023-01-12 4991 328
13543 신간이 출고되었습니다 지만원 2023-01-11 4016 256
13542 북괴, 미사일 도발 왜 미친 듯 하는가? 지만원 2023-01-11 3730 259
13541 지만원 박사 대법원 선고를 앞두고 이상진 2023-01-11 3621 237
13540 ‘진인사’ 했기에 지만원 2023-01-10 3312 221
13539 기막힌 이야기 하나, 피라미가 홍길동 된 사연 지만원 2023-01-10 3497 257
13538 올해는 북과 싸우는 해 지만원 2023-01-10 3197 205
13537 재판 일정 오해 없도록 정리 지만원 2023-01-10 2559 148
13536 광주가 분사한 현장사진이 광주 죽여 지만원 2023-01-09 3141 252
13535 탈북자들의 가면-프롤로그- 지만원 2023-01-09 2822 192
13534 헌법 제3조가 나라 삼키는 아나콘다 지만원 2023-01-09 2457 175
13533 약칭 [북괴증거 42개] 예약해 주세요 지만원 2023-01-09 2357 146
13532 [시] 누가 이 책을! 지만원 2023-01-09 2424 195
13531 1월 8일, 유튜브 방송 지만원 2023-01-08 2432 76
13530 5.18 대법원 선고 (1.12) 지만원 2023-01-07 3330 168
13529 신간 안내(42개 증거) 지만원 2023-01-07 2842 13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