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폭군의 종말!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폭군의 종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1-01-24 19:57 조회27,96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18폭군의 종말!


2011년 1월 19일은, 금단의 성역을 쌓고 그 안에서 무소불위의 행패를 자행해 오던 5.18의 가면을 벗겨낸 날이다. 그리고 나체가 된 5.18을 백주의 아스팔트 위에 내동댕이친 날이다. 남한에서의 5.18은 북한에서의 김일성과 같은 존재였다. 5.18폭군을 금단의 성역에서 끌어내린 것은 북한에서 김일성 동상의 목에 밧줄을 걸어 끌어내린 정도의 이변이었다. 이제부터 5.18은 공론의 장으로 내려와 피 터지게 스스로를 방어해야만 얼마간의 명예라도 지킬 수 있는 그런 존재가 됐다. 5.18을 ‘금단의 구역’에서 ‘자유의 공간’으로 변화시킨 것은 분명한 역사적 사건이다. 이제부터는 누구나 5.18이라는 공적 존재에 대해 무슨 소신이라도 다 표현할 수 있게 되었다. 그렇게 해도 몇 사람의 5.18패거리들이 ‘5.18명예훼손’ 운운하며 고소행각을 벌일 수 없게 됐다.

5.18의 정체는 한마디로 북한과 내통한 붉은 존재다. 5.18은 북한이 투자-기획-연출-현장지휘한 반란사건이며, 남한의 민주화역사이기 이전에 북한의 대남공작 역사다. 과거사위도 5.18을 민중반란이라 정의했다. 지금까지 해마다 5월이 되면 광주와 북한 땅은 하나가 된다. 반역세력들이 벌이는 반미-반파쇼-적화통일 선동의 장으로 붉게 물드는 것이다. 이걸 놓고 민주화운동이라면 누가 믿으려 하겠는가? 좌익들은 5.18을 민중항쟁이라 부른다. 반란이라는 뜻이다.



2011.1.24.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55건 6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605 배성관에게 지만원 2009-12-15 28396 133
12604 천주교 신도 및 지휘부는 정구사 몰아내야 지만원 2010-12-29 28389 197
12603 5.18역사책 쓸 권리, 황석영과 북한에만 있는가? 지만원 2010-08-09 28386 151
12602 대통령과 정치꾼들에는 이 아픈 모습이 보이지 않는가? 지만원 2010-09-18 28384 237
12601 재판일정을 알려드립니다 지만원 2011-03-31 28379 174
12600 세금 아까운 판사들, 판사하기 너무 쉽다! 지만원 2009-12-15 28374 121
12599 송요찬과 이명박 지만원 2010-08-31 28361 346
12598 서청원과 관련된 스케일 지만원 2010-11-03 28354 192
12597 “이명박 력도를 찢어 죽이라” “전두환을 찢어 죽여라” 지만원 2012-03-04 28351 433
12596 민주당 국회의원 명단 관리자 2013-09-09 28348 136
12595 530GP sbs 뉴스추적 지만원 2010-09-22 28344 160
12594 신간530GP은 노무현과 그에 충성한 장군들을 고발한 책. 지만원 2010-11-21 28343 174
12593 교총이 제정신인가? 지만원 2010-10-14 28340 149
12592 부천 원미경찰서로부터 받은 황당한 전화 지만원 2010-11-25 28308 556
12591 남북간에는 공동이라는 단어가 존재하지 말아야! 지만원 2011-01-01 28285 137
12590 필자가 의존하는 증거자료에 대한 기준 지만원 2010-07-12 28258 167
12589 5.18재판 최종답변서(제6회)의 결론 지만원 2010-12-08 28195 283
12588 5.18재판 3월로 연기 지만원 2010-01-12 28185 105
12587 이명박 정부 큰일 또 하나 쳤다 지만원 2010-06-30 28166 371
12586 한나라당과 박근혜의 운명 지만원 2010-08-01 28120 303
12585 천안함 보고서는 한번 보고 던지는 그림책인가? 지만원 2010-09-14 28107 115
12584 갈피 안 잡히는 대통령 지만원 2010-05-11 28097 228
12583 반기문은 소말리아 해적 소탕에 나서야 지만원 2010-11-16 28089 233
12582 그래도 김태호가 돼야 희망이 있다! 지만원 2010-08-26 28088 348
12581 소개를 안 할 수 없는 하나의 감동 지만원 2010-10-12 28071 265
12580 돈 많고 인재 많은 5.18, 고소질 밖에 할 게 없는가? 지만원 2010-01-13 28044 151
12579 대국민 역사 보고서, ‘솔로몬 앞에 선 5.18’ 지만원 2010-08-30 28027 185
12578 충격적인 한겨레신문 광고 지만원 2009-12-23 28001 178
12577 ‘5.18전문클럽’의 첫 모임 지만원 2009-12-02 27998 40
12576 530GP책이 탐정소설보다 더 스릴 있다 합니다. 지만원 2010-10-03 27975 23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