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폭군의 종말!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폭군의 종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1-01-24 19:57 조회27,99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18폭군의 종말!


2011년 1월 19일은, 금단의 성역을 쌓고 그 안에서 무소불위의 행패를 자행해 오던 5.18의 가면을 벗겨낸 날이다. 그리고 나체가 된 5.18을 백주의 아스팔트 위에 내동댕이친 날이다. 남한에서의 5.18은 북한에서의 김일성과 같은 존재였다. 5.18폭군을 금단의 성역에서 끌어내린 것은 북한에서 김일성 동상의 목에 밧줄을 걸어 끌어내린 정도의 이변이었다. 이제부터 5.18은 공론의 장으로 내려와 피 터지게 스스로를 방어해야만 얼마간의 명예라도 지킬 수 있는 그런 존재가 됐다. 5.18을 ‘금단의 구역’에서 ‘자유의 공간’으로 변화시킨 것은 분명한 역사적 사건이다. 이제부터는 누구나 5.18이라는 공적 존재에 대해 무슨 소신이라도 다 표현할 수 있게 되었다. 그렇게 해도 몇 사람의 5.18패거리들이 ‘5.18명예훼손’ 운운하며 고소행각을 벌일 수 없게 됐다.

5.18의 정체는 한마디로 북한과 내통한 붉은 존재다. 5.18은 북한이 투자-기획-연출-현장지휘한 반란사건이며, 남한의 민주화역사이기 이전에 북한의 대남공작 역사다. 과거사위도 5.18을 민중반란이라 정의했다. 지금까지 해마다 5월이 되면 광주와 북한 땅은 하나가 된다. 반역세력들이 벌이는 반미-반파쇼-적화통일 선동의 장으로 붉게 물드는 것이다. 이걸 놓고 민주화운동이라면 누가 믿으려 하겠는가? 좌익들은 5.18을 민중항쟁이라 부른다. 반란이라는 뜻이다.



2011.1.24.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853건 7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673 530GP책이 탐정소설보다 더 스릴 있다 합니다. 지만원 2010-10-03 27993 231
열람중 5.18폭군의 종말! 지만원 2011-01-24 27992 384
12671 김대중 재판과 5.18재판에 대해 지만원 2011-03-08 27947 346
12670 노동당 출장소 보훈처를 해체하라 지만원 2010-06-30 27945 338
12669 전라도 반골기질에 대한 증명 지만원 2012-12-28 27927 287
12668 조현오 경찰청장에 가르침을 바란다! 지만원 2010-11-01 27872 340
12667 자유북한방송 탈북자 김영남의 경우 지만원 2010-09-30 27867 142
12666 왜 하필 박원순부터인가? 지만원 2010-09-16 27848 260
12665 대통령의 5.18 역적 사랑! 안 될 말입니다 지만원 2010-02-23 27843 176
12664 우파 노인을 쥐 잡듯 했던 남팔도의 정체(꼭 보세요) 지만원 2011-08-09 27824 230
12663 지독한 친북사상 간직한 김황식 지만원 2010-10-01 27811 308
12662 김관진 내정자는530GP진실 밝혀라(프리존뉴스) 관리자 2010-12-04 27797 151
12661 황석영에 1:1 목장결투를 신청한다! 지만원 2010-08-30 27796 309
12660 6.2일 투표를 계기로 개성공단 인력 탈출해야 지만원 2010-05-27 27768 252
12659 애국자가 매우 드문 나라, 누가 지키나? 지만원 2010-06-22 27757 319
12658 김정남의 변수 지만원 2010-10-15 27755 228
12657 한상렬 지지자들은 손들어 봐라! 지만원 2010-07-22 27724 327
12656 옛날이야기 지만원 2010-07-20 27712 312
12655 전쟁은 없다! 지만원 2010-08-19 27712 330
12654 5.18단체 백주대낮에 법원서 폭력행사 (프리존뉴스) 지만원 2010-10-30 27696 333
12653 조갑제에 충고한다. 지만원 2009-12-14 27681 234
12652 소멸되는 솔로몬 지만원 2010-11-07 27664 317
12651 5.18의 원동력은 반골의식과 반골조직 지만원 2010-07-05 27646 209
12650 강남의 한 부자 목사(김성광)로부터 받았던 협박 지만원 2009-12-21 27642 172
12649 한상렬은 시국의 초점 지만원 2010-07-18 27625 290
12648 돌아온 냉전시대, 햇볕의 잔재를 청소해야 지만원 2010-05-27 27617 226
12647 본받아야 할 수서경찰서장 박재진 지만원 2010-02-10 27613 178
12646 내가 통일을 싫어하는 이유 지만원 2010-08-18 27612 336
12645 ‘님을 위한 교향시’와 ‘임을 위한 행진곡’ 지만원 2011-10-26 27590 245
12644 5.18 재판 선고일은 1월 19일(수) 지만원 2011-01-14 27585 34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