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 재판과 5.18재판에 대해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김대중 재판과 5.18재판에 대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1-03-08 19:02 조회27,91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김대중 재판과 5.18재판에 대해


                                                김대중 재판


오늘(3.8) 예정대로 서울중앙지방법원 526호 법정에서 김대중 관련 재판이 열렸습니다. 재판장이 피고인에 대한 인증신문을 했고, 검사가 매우 짧고 좀 과장된 표현으로 피고인이 허위사실 적시로 김대중의 명예를 훼손하였다고 모두진술을 했습니다.


판사는 서석구 변호인에게 모두진술을 하라했습니다. 이때 변호인은 “제가 법정녹음을 신청했는데 녹음이 되고 있느냐”고 물었습니다. 이에 재판장은 녹음 여부는 재판장의 재량사항이라 녹음을 하지 않겠다고 했습니다. 변호인은 피고인의 권익을 위해 녹음이 필요하다고 미리 요청을 했고, 이제까지 변호인의 변호한 모든 사건에서 녹음요청을 거절한 재판부는 없었다. 잠시 휴정을 하고 녹음부터 하자고 요구했습니다. 재판장은 다음 재판기일인 4월7일(화) 오후 2시에 재판을 속개할 것이며 녹음여부는 그때 다시 판단하겠다 했습니다.


판사 및 검사와 변호인 사이에 팽팽한 기 싸움이 있었습니다. 제 추측으로는 재판부가 녹음을 구태여 거부할 이유가 없을 것으로 봅니다, 다음번에는 녹음시설이 가동되고 있는 상태에서 변호인의 모두 진술이 상당한 분량으로 이어질 것이고, 이어서 이희호를 증인으로 채택하자는 강력한 요구가 이어질 것으로 봅니다. 이 사건은 이희호가 반드시 증인으로 출석해야 하는 사건입니다.


        

                                     5.18 항소 재판에 대하여


5.18에 대한 2심 재판이 서울고등법원 404호실에서 3월 22일 오전 11시열립니다. 1월 19일 1심 판결이 끝나고 만 2개월 만에 열리는 것입니다. 기일이 매우 빨리 잡힌 감이 있습니다.


저와 변호인의 답변서가 이미 고등법원에 제출돼 있습니다.


오늘 바쁘신데도 멀리로는 부산에서까지 와 주셨습니다. 재판이 끝나자마자 바빠서 바로 가신 분들도 계셨지만 50명 정도의 회원님들께서 넓은 식당에서 식사들을 하셨습니다. 그 식대는 엉터리전도사님께서 쾌척하셨습니다.


관심 가져주시고 걱정해 주시는 모든 분들게 감사드립니다.



2011.3.8.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09건 7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529 ‘5.18전문클럽’의 첫 모임 지만원 2009-12-02 27919 40
열람중 김대중 재판과 5.18재판에 대해 지만원 2011-03-08 27914 346
12527 노회찬, 독도문제 제기 지만원 2010-03-01 27900 117
12526 노동당 출장소 보훈처를 해체하라 지만원 2010-06-30 27899 338
12525 전라도 반골기질에 대한 증명 지만원 2012-12-28 27887 287
12524 조현오 경찰청장에 가르침을 바란다! 지만원 2010-11-01 27836 340
12523 왜 하필 박원순부터인가? 지만원 2010-09-16 27812 260
12522 우파 노인을 쥐 잡듯 했던 남팔도의 정체(꼭 보세요) 지만원 2011-08-09 27795 230
12521 자유북한방송 탈북자 김영남의 경우 지만원 2010-09-30 27786 142
12520 김관진 내정자는530GP진실 밝혀라(프리존뉴스) 관리자 2010-12-04 27770 151
12519 지독한 친북사상 간직한 김황식 지만원 2010-10-01 27765 308
12518 대통령의 5.18 역적 사랑! 안 될 말입니다 지만원 2010-02-23 27762 176
12517 황석영에 1:1 목장결투를 신청한다! 지만원 2010-08-30 27745 309
12516 6.2일 투표를 계기로 개성공단 인력 탈출해야 지만원 2010-05-27 27716 252
12515 김정남의 변수 지만원 2010-10-15 27711 228
12514 애국자가 매우 드문 나라, 누가 지키나? 지만원 2010-06-22 27708 319
12513 옛날이야기 지만원 2010-07-20 27661 312
12512 전쟁은 없다! 지만원 2010-08-19 27660 330
12511 5.18단체 백주대낮에 법원서 폭력행사 (프리존뉴스) 지만원 2010-10-30 27659 333
12510 한상렬 지지자들은 손들어 봐라! 지만원 2010-07-22 27653 327
12509 소멸되는 솔로몬 지만원 2010-11-07 27623 317
12508 5.18의 원동력은 반골의식과 반골조직 지만원 2010-07-05 27590 209
12507 조갑제에 충고한다. 지만원 2009-12-14 27584 234
12506 한상렬은 시국의 초점 지만원 2010-07-18 27574 290
12505 ‘님을 위한 교향시’와 ‘임을 위한 행진곡’ 지만원 2011-10-26 27565 245
12504 돌아온 냉전시대, 햇볕의 잔재를 청소해야 지만원 2010-05-27 27562 226
12503 내가 통일을 싫어하는 이유 지만원 2010-08-18 27550 336
12502 5.18 재판 선고일은 1월 19일(수) 지만원 2011-01-14 27547 348
12501 본받아야 할 수서경찰서장 박재진 지만원 2010-02-10 27543 178
12500 "DJ는 친일파" 비방한 지만원씨 법정 선다 지만원 2010-11-17 27524 20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