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볕 정책에 대한 북한 중상류층의 인식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햇볕 정책에 대한 북한 중상류층의 인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1-04-08 16:42 조회27,44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햇볕 정책에 대한 북한 중상류층의 인식


북한의 식자들은 김정일에게 현금을 주고 쌀과 비료를 준 햇볕정책이 통일을 20년 이상 지연시키고, 북한주민들의 자유를 박탈한 어둠의 정책이라고 믿고 있다 한다. 이는 무슨 뜻인가?


북한에서는 식량배급으로 주민을 통치하고 있다. 식량 배급을 주지 못하면 당은 주민들에게 기업소나 공무소에 나와 일하라는 지시를 할 수 없다. 배급을 받지 못하면 주민에게는 직장에 나가지 않아도 되는 자유가 주어지는 것이다. 자유가 주어지면 주민들은 산에 가서 약초를 캐고 나물을 캐고, 물에 가서 물고기를 잡아 장마당에 내다 판다. 배급량 보다 훨씬 풍족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 주민은 수령과 배급이 없어도 자유만 주면 잘 살 수 있다는 의식을 갖게 되었다.


94년 당시 300만을 굶어죽이는 고난의 행군이 시작됐다. 전국적으로 기계, 자동차를 돌릴 수 있는 윤활유가 없었다. 병사들이 영양이 부족하여 포탄을 들 힘이 없었다. 남한이 조금만 더 참았으면 북한은 붕괴되었을 것이고 통일이 이루어졌을 것이다.


이러한 시점에서 남한으로부터 현금 달러와 쌀이 쏟아져 들어왔다. 배급할 식량이 생겼기에 주민의 자유가 다시 박탈되고, 삶이 고단해 진 것이다. 김대중은 김정일을 이렇게 구해주었지만 남한 국민을 향해서는 “북을 도와주지 않으면 전쟁난다”는 협박을 했다.


그래서 노무현은 “북이 달라는 대로 다 퍼주어도 남는 장사”라는 기막힌 말을 하고 죽었다.    



2011.4.8.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39건 8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629 5.18의 원동력은 반골의식과 반골조직 지만원 2010-07-05 27868 209
13628 5.18단체 백주대낮에 법원서 폭력행사 (프리존뉴스) 지만원 2010-10-30 27851 333
13627 탈북자들이 증언하는 김대중의 정체 지만원 2012-07-30 27826 649
13626 한상렬은 시국의 초점 지만원 2010-07-18 27818 290
13625 내가 통일을 싫어하는 이유 지만원 2010-08-18 27818 336
13624 소멸되는 솔로몬 지만원 2010-11-07 27806 317
13623 돌아온 냉전시대, 햇볕의 잔재를 청소해야 지만원 2010-05-27 27794 226
13622 이~전라도 개새끼들, 들어라! 지만원 2013-03-29 27761 473
13621 5.18 재판 선고일은 1월 19일(수) 지만원 2011-01-14 27758 348
13620 남녀 빨갱이 정현백과 김상근이 벌이는 김정일 옹호작전 지만원 2010-07-30 27753 248
13619 ‘님을 위한 교향시’와 ‘임을 위한 행진곡’ 지만원 2011-10-26 27748 245
13618 "DJ는 친일파" 비방한 지만원씨 법정 선다 지만원 2010-11-17 27724 203
13617 국립5.18이면, 그 나라는 어느 나라인가?(흐훗) 흐훗 2010-05-08 27705 145
13616 광주폭동을 미화 방송은 천벌을 받을 것이다(김정균) 댓글(3) 김정균 2011-01-17 27698 124
13615 이희호의 고소는 누워서 침뱉기! 지만원 2010-02-25 27683 247
13614 이번 5.18재판은 7월 14일(목) 오후 3시! 지만원 2011-07-11 27661 179
13613 5.18주도자들의 이실직고 “5.18은 적화통일 무장반란” 지만원 2012-12-28 27641 337
13612 전남도청 앞 발포를 놓고 짓까불던 조중동 등 언론들 지만원 2010-07-07 27616 255
13611 4.3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지만원 2011-04-05 27604 190
13610 북한에 가지 마라, 약물과 미인계에 걸려들라 지만원 2010-03-06 27596 222
13609 “임을 위한 행진곡” 백과사전 식 정리 지만원 2010-03-06 27593 100
13608 김구의 선조에 김자점이 없다는 사람 지만원 2010-10-20 27584 216
13607 박근혜는 이제 자살을 해라 지만원 2012-09-24 27567 385
13606 감정싸움 하는 저질 정치 지만원 2010-09-02 27556 304
13605 정말 이렇게 해도 되는 것입니까? 지만원 2010-10-26 27551 253
13604 이순실과 국정원의 내통 사례 지만원 2015-12-07 27542 479
13603 “광주의 함성으로 MB 심판하자”는 전라도 사람들 지만원 2010-12-20 27534 354
13602 박근혜, 정신 바짝 차려야 지만원 2014-04-22 27516 524
13601 김정일의 천안함 음모 지만원 2010-04-08 27516 274
13600 이재오의 빨간 과거사 관리자 2009-11-16 27511 11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