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파 노인을 쥐 잡듯 했던 남팔도의 정체(꼭 보세요)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우파 노인을 쥐 잡듯 했던 남팔도의 정체(꼭 보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1-08-09 12:12 조회27,85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노무현 죽었을 때 우익 노인을 쥐 잡듯 했던 인간이 바로 남팔도(본명 남기돈)다. 팀을 짜가지고 칠순잔치 팔순잔치를 맡아 품바타령으로 돈을 버는 이 이간이 바로 70-80의 논인을 쥐 잡듯 한 것이다.



아래 동영상은 남팔도가 노인을 쥐잡듯 한 장면

  

 

     "이 양반아 ! 나이 먹었으면 나이값을 하라구, …

당신들 선거 하지마. 선거 하지 말라구.

박정희 니미 씨발놈 개새끼...

박정희 존중하나 이 인간아..."

 

위의 동영상을 보셨나요???

 

 

70대 노인에게 사정없는 욕설을 퍼붓던 주인공

 품바쟁이 "남팔도" ...그놈이 바로 ☞ 이새끼입니다...

 

아래 동영상은 남팔도 그룹의 품바타령

 약 2분후 품바 SHOW가 시작되면,

각설이 방구타령하는 그놈(남팔도) 꼴을 보십시오...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262건 7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082 대국민 역사 보고서, ‘솔로몬 앞에 선 5.18’ 지만원 2010-08-30 28075 185
13081 5.18폭군의 종말! 지만원 2011-01-24 28025 384
13080 530GP책이 탐정소설보다 더 스릴 있다 합니다. 지만원 2010-10-03 28025 231
13079 노동당 출장소 보훈처를 해체하라 지만원 2010-06-30 27994 338
13078 김대중 재판과 5.18재판에 대해 지만원 2011-03-08 27977 346
13077 전라도 반골기질에 대한 증명 지만원 2012-12-28 27971 287
13076 대통령의 5.18 역적 사랑! 안 될 말입니다 지만원 2010-02-23 27951 176
13075 자유북한방송 탈북자 김영남의 경우 지만원 2010-09-30 27936 142
13074 조현오 경찰청장에 가르침을 바란다! 지만원 2010-11-01 27916 340
13073 왜 하필 박원순부터인가? 지만원 2010-09-16 27872 260
열람중 우파 노인을 쥐 잡듯 했던 남팔도의 정체(꼭 보세요) 지만원 2011-08-09 27854 230
13071 지독한 친북사상 간직한 김황식 지만원 2010-10-01 27844 308
13070 황석영에 1:1 목장결투를 신청한다! 지만원 2010-08-30 27834 309
13069 김관진 내정자는530GP진실 밝혀라(프리존뉴스) 관리자 2010-12-04 27828 151
13068 조갑제에 충고한다. 지만원 2009-12-14 27811 234
13067 6.2일 투표를 계기로 개성공단 인력 탈출해야 지만원 2010-05-27 27806 252
13066 애국자가 매우 드문 나라, 누가 지키나? 지만원 2010-06-22 27798 319
13065 김정남의 변수 지만원 2010-10-15 27798 228
13064 한상렬 지지자들은 손들어 봐라! 지만원 2010-07-22 27769 327
13063 강남의 한 부자 목사(김성광)로부터 받았던 협박 지만원 2009-12-21 27765 172
13062 옛날이야기 지만원 2010-07-20 27750 312
13061 전쟁은 없다! 지만원 2010-08-19 27748 330
13060 5.18단체 백주대낮에 법원서 폭력행사 (프리존뉴스) 지만원 2010-10-30 27720 333
13059 5.18의 원동력은 반골의식과 반골조직 지만원 2010-07-05 27713 209
13058 본받아야 할 수서경찰서장 박재진 지만원 2010-02-10 27713 178
13057 소멸되는 솔로몬 지만원 2010-11-07 27693 317
13056 친북인명사전 1차 수록 예정명단 100명 지만원 2010-03-13 27690 90
13055 한상렬은 시국의 초점 지만원 2010-07-18 27676 290
13054 돌아온 냉전시대, 햇볕의 잔재를 청소해야 지만원 2010-05-27 27675 226
13053 내가 통일을 싫어하는 이유 지만원 2010-08-18 27667 33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