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마초의 아이콘 이대근이 말하는 빨갱이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한국 마초의 아이콘 이대근이 말하는 빨갱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1-11-12 10:14 조회27,82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한국 마초의 아이콘 이대근이 말하는 빨갱이

인물사진
        이대근


11월 12일 조선일보 B2(Why?)에는 “진짜 사나이는 녹슬지 않는다”는 제하에 영화배우 이대근이 1-22면에 걸쳐 소개됐다. 빨갱이들에 대한 이대근의 경험이 들어 있어 소개한다.

"내가 이승만 정권부터 지금까지 대통령을 다 겪었는데, 그 사이 우리 영화계에도 좌파 우파가 생겨납디다. 좌파, 좋지요. 비판할 수 있어. 그런데 극좌는 안 돼요. 이게 선배고 뭐고가 없어. 저희끼리 똘똘 뭉쳐서 영화진흥기금 다 해먹고, 자기네 반대하는 사람들은 영화도 못 하게 해요. 그 돈 가지고 전부 좌파 영화 만들었잖아요? 수익금으로 정치자금 만들고. '바다이야기' 총책이 누구예요? 예술가는 그렇게 살면 안 돼요. 타협하면 안 된다고. 열흘 보는 꽃이 없고 3대 가는 부자 없어요. 영화는 커피 팔듯 하는 산업이 아니에요. 정신 산업이라고."

정훈장교 대위 출신이 40대가 된 이 시점에서 종북 빨갱이 사이트를 운영하다가 경찰에 덜미가 잡혔다. 그는 감옥 가면 킬러가 돼 올 것이라는 말로 그가 골수 빨갱이임을 나타냈다. 이런 인간에 대해 사람들은 ‘북한이 그렇게 좋으면 북으로 가지’라는 말로 자괴감을 표현한다. 그러나 그들은 절대로 북한으로 가서 살고 싶어 하지 않는다.

그들은 노무현-박지원-권영길 등과 같이 대대로 이 나라 이 사회에 대한 원한을 가지고 있는 집안의 자식들이거나, 김대중 등과 같이 간첩의 마수에 걸려들어 시키는 대로 해야 하는 꼭두각시인 것이다. 이런 사람들의 임무수행 현장은 남한이지 북한이 아니다.

조상의 정체를 밝히지 않은 빨갱이 박원순은 영화배우 이대근이 밝힌 것처럼 오세훈 시대에 있었던 서울시 간부들을 모두 몰아낼 것으로 예상된다. 그리고 서울시를 빨갱이 세력을 키우고 조직화하고 행동하게 만드는 사령부요 군자금을 위한 곳간으로 이용할 것이 틀림없어 보인다. 이대근이 본 빨갱이 영화인들처럼!


2011.11.1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450건 4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360 대통령 꼴 참 좋다! 지만원 2010-08-23 28108 331
11359 은혜를 원수로 갚는 광주사람들! 지만원 2010-07-07 28094 298
11358 국정원에 할 일 있다 지만원 2010-10-13 28070 178
11357 중앙일보 특집: 대북 정보망 살육시킨 김대중 고발 지만원 2011-12-25 28069 225
11356 북한에 "5.18무역회사" 있다. 5.18은 확실히 북한 역사! 지만원 2011-06-09 28062 179
11355 전라도에도 애국자는 많습니다. 지만원 2010-10-19 28061 393
11354 5.18재판 9월 17일 11:30분 지만원 2010-09-14 28054 225
11353 국가와 국민은 조기를 계양해야 지만원 2010-04-27 28042 167
11352 동아일보 정치부장 박제균과 김여진 배우 지만원 2011-05-20 28019 360
11351 답답한 손학규, 한번 걸레는 빨아도 걸레! 지만원 2010-10-16 28012 290
11350 5.18의 이름으로 벌이는 적화통일 선동 굿판! 지만원 2010-12-25 28004 289
11349 이명박과 정치꾼들에 들려주고 싶은 말 지만원 2010-09-18 27999 246
11348 군이여, 군화끈을 조여라! 지만원 2010-07-15 27983 238
11347 정부, 북한에 촐랑대지 말라. 제발! 지만원 2010-10-08 27976 264
11346 재판일정 알려드립니다 지만원 2011-05-24 27963 186
11345 한국군, 이대로는 안 된다. 지만원 2010-09-06 27944 213
11344 월간시국진단 발행 안내 지만원 2017-05-16 27917 400
11343 공자님 짓밟은 중국 오랑캐 지만원 2010-10-15 27900 203
11342 북한군의 군량미까지 빼앗아 와야! 지만원 2010-09-09 27895 284
11341 김정일 지시: “가을에 이명박을 내 앞에 데려와라” 지만원 2010-09-13 27853 262
11340 반란을 해마다 기념하는 코미디 나라 지만원 2010-11-20 27847 259
열람중 한국 마초의 아이콘 이대근이 말하는 빨갱이 지만원 2011-11-12 27825 318
11338 세월호 참사 계기, 대통령은 핸들 틀어야 지만원 2014-04-21 27787 418
11337 5.18사람들과 북한당국은 한통속 지만원 2010-04-02 27761 146
11336 박근혜의 이변, 김대중 파와 연합? 지만원 2010-08-09 27741 326
11335 5.18단체들은 깡패집단, 광주는 폭력 공화국! 지만원 2010-07-30 27720 209
11334 5.18은 북한이 투자한 북한의 역사 지만원 2010-08-27 27706 173
11333 한민구 합참의장도 나가라! 지만원 2010-12-13 27668 379
11332 M16 총상 사망자 대부분, 죽을 짓하다 죽었다! 지만원 2010-07-15 27667 318
11331 연합뉴스 눈에 비친 논란꺼리 지만원 2010-07-25 27618 33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