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북 접근 태도의 오류 반복은 더 멀어지는 통일이 될 뿐!(죽송)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대북 접근 태도의 오류 반복은 더 멀어지는 통일이 될 뿐!(죽송)

페이지 정보

작성자 죽송 작성일10-02-18 08:37 조회14,904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대북 접근 태도의 오류 반복은 더 멀어지는 통일이 될 뿐!

이럴 수가.....하며 허를 차도 문제의 해결은 언제 풀릴지 암담하기만 하여 힘이 쭉 빠진다,허구 한날 대북 관련 일에 우리는 속고 당하고 퍼주고 낭패만 가져왔지 아직도 한 치 앞의 인간적이고 합리적이고 근본적인 타협의 물고가 터지 못하고 그냥 그러느니 지나쳐 온 우리의 처신도 문제라는 건 마찬가지로 참 걱정이 태산이로구나..

완전히 이성을 잃은 북의 처신에 기가 찰 노릇이다.제아무리 무리수라도 이럴 수는 없다.
오늘 동아일보의 사설에 이런 기사를 보고 혀를 차지 않을 수 없는 허망하고 기분 나쁜 일이 어찌 나 뿐이겠는가...원동연이란 북의 통일전선부 부부장이란 자가 최근 우리 사회통합위원회(위원장 고건)가 “민족적 협력 차원에서 북한에 나무를 심어주겠다고 제안한데 대해 동의해 주는 대가로 쌀과 비료를 달라”는 황당한 요구를 했다고 한다.그들은 또 미측에도 무슨 대가를 노린 듯 "미군 유해를 가져가라고 제안했다“한다. 인간의 탈을 뒤집어 쓰고 이런 망발을 해서야 어찌 사람으로 인정 하겠는가 말이다.

세계 흐름 속에서 북측이 근본적인 인간 삶에 있어서 첨단의 과학 발전과 합리적인 경제 운영체제를 말 하지 않더라도 최소한 인간의 상식적인 행실에 입만 열면 동방예의지국이라 떠들면서 전혀 이해가 안 되는 이런식의 막가파식의 황당한 제안을 월중 행사처럼 해서야 될 말인가....

그래, 우리가 우리 돈으로 나무 심어주는 “동의 조건으로 또 쌀과 비료를 달라”...이게 말이나 되는가 인간의 탈을 쓰고 염치가 있다면 과연 이런 말이 나올 수 있을까....이건 무슨 계산 방법인가? 세상에....이런 비 합리적 몰상식한 조건의 제안으로....우리를 무슨 덩신 바보 천치로 보는 건가? 아니면 달라면 마구 못 줘서 환장하는 습관이 남측에 DNA라도 있단 말인가?

하기사 지난 10년 좌파 정권하에서 볼 때는 이해가 갈 만한 성질이지만....지금은 남측 태극기 세력의 큰 눈과 입이 존재하는 한은 턱도 없는 망상이지....아직 모르는 일이지만....?

그들은 이제 온통 60년 간의 1인 장기 독재 지배 체제하에 상식이나 계산 방식의 염색체까지도 망가져서 도저히 계산도 못하는 상태까지 되어 억지로 주장하는 막무가내인가? 아니면 무지 무능하여 아무런 정상적인 계산도 할 수 없는 인본 인성까지 초토화된 상태로 되었단 말인가......세상에 이런 억지가 어디 있단 말이냐 정상적인 사람이라면........

오류 반복의 대표적인 가장 큰 문제가 북측의 핵무기 개발에 우리 국민 몰래 자금되어 주고 만든 그 핵무기로 ‘서울 불 바다’협박까지 당하고 있는 꼬라지가 생생하게 남아 있다마는..어느 한 가지 대북 접근 사안엔 여태까지 저들의 비 이성적인 허구 실태를 잘 알고 있는 우리다.하지만 북의 오늘 이런식 막가파식의 대 한국 접근 태도를 봐하면 열 불이 나는 일이다.

저들의 이런식 사고가 계속 존재하는 한 북의 독재 체제는 계속 될 것이고 불쌍한 인민들의 고통과 질곡하의 신음 소리는 더욱 더 깊어만 갈 것이며 우리의 정상적인 남북 자유 통일의 길은 너무 너무 멀어 질 것이다.

그리고 이런 상태하에 우리가 항상 퍼주며 망신당하고 있는 현실에는 사통위 고건 위원장이 임명되자 마자 북측에 민족적 협력 차원에서 북측에 나무 심어주는 제안을 함부로 한 결과도 한 못을 한 것임에는 틀림없는 사실이다..

우리가 한번 두 번 당 했는가 저들이 60년 전 올 같이 백호의 해에(경인년) 6.25 남침으로 한 반도를 완전히 초토화시켜 놓고 이산가족을 1000만 명이나 양산하여 한 반도를 둘로 분단시켜 북측에는 짐승 소굴화로 초토화 시킨 그 악질적인 책임을 모르는 것에서부터 남측에 친북반역 인간들에 의해 나라를 완전히 거들 내고 있는 것이 가장 큰 요인이지만 금반 지원 요청은 해도 해도 너무한 소행이다.

아마 김정일이의 말을 봐 하면 심각한 것 만은 틀림 없는 판단이다. 김정일은 스스로 “인민들이 강냉이밥을 먹고 있는 것을 보면 제일 가슴이 아프다”라고 했다. 그가 “제일 가슴 아픈 일이 인민들이 강냉이밥을 먹는 것”이라면 필자가 볼때 사실 상 북측 우리 인민들이 “강냉이밥도 하루 3끼를 못 먹는 현실”이라는 판단이며...남측에선 대북 삐라까지 쏴 올려서 김정일인 독재체제의 치부를 계속 까 뒤 집고 있고..건강도 안 좋지 참으로 이 자가 죽을 맛이라는 입장임을 엿 볼 수가 있다. 아마 인민 대중의 불만 고조에 의한 내부 폭발성이 1보 직전이라는 것이 필자의 생각이다...

우리의 완전한 통일을 위하여 다음 4대 대북 접근 원칙을 제안한다:

첫째로, 북측의 독재 정치 지배층 세력들의 양심 회개로부터 정상적인 인간이 되도록 독려하는 일이다.
둘째로, 북이 남측을 신뢰하는 믿음 정신의 고양을 위한 우리의 인내와 노력이다.
셋째로는 독재 체제를 속히 버리고 개혁 개방으로 나오도록 하는 전 방위적인 국제 외고 노력이다. 넷째로, 시장 경제 원리를 속히 전 인민들에게 확산 보급시켜 경쟁으로 상생하는 원리를 가르쳐 자기 이익 위한 노력의 가치와 소유의 가치를 알도록 해야 한다.

위 네 가지를 수용치 않고는 절대로 남측과의 대화는 허구이며 개화의 물결에서 살아 남지를 못하는 절대 빈곤 그 자체로 전락하고 말 것이며 결국 독재 정권의 그 악날한 씨앗인 강제 사형,허구,폭력, 사기, 질곡 등을 이 지구상에 제거하는 타의적인 힘의 폭발(인간 폭동)을 면치 못 할 것을 예단한다.

그리고 남측의 대북 정책 추구 및 실천 주체들도 이런 상기 4대 제안 원칙을 고집해야 한다. 무력(핵무기 위력)과 폭력에 눌려 비굴하게 마구 퍼 주는 나약하고 불신스런 일방적인 대북 접근 방식은 이제 더 이상 통하지 못하도록 철저히 그 신뢰와 진실의 무기로 이 세상에 북을 끌어내는 원칙 있는 대북 접근만이 통일을 앞 당기는 분명한 길이다.

이 참에,루즈벨트 영부인의 명언을 소개 하고자 한다.

"누군가가 당신을 처음 배신 했다면,그건 그의 과실이지만, 그가 또 다시 당신을 배신하였다면 그땐 당신의 과실이다 “라고 말 했다..

계속 습관적으로 당하고 있는 남측 지도자들의 비굴한 대북 정책에 더 큰 그 문제도 있다. 다시는 이런 대북 정책상에 오류를 반복하여 북측에 끌려만 가는 피동적인 협상은 결국 우리의 자유 통일의 길을 더욱 멀리 하는 일일 뿐이다.

결론적으로 우리 국민의 상생 공존의 통합과 신뢰 있는 저력을 유도하여 이를 바탕으로 남북 관계상의 60년간 힘든 고통을 조기 청산하고 남북 관계 정상화의 빠른 길로 조기 자유 통일을 진실로 원한다면 루즈벨트 영부인의 말 위력을 철저히 되새기며 북측의 폐쇄 시장과 정치 개혁 개방을 위해 강인(强忍)한 대북 접근 정책의 원칙을 잘 지켜 나가야 한다.

대북 접근의 반복적인 오류를 끝장 내지 못하면 북측 인민들의 고통은 더욱 길어지고 결국 우리의 자유 통일의 길도 멀어 질 것이다.

2010 2,18

국민안전운동 총재 전 정 환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182건 394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92 6.25동란의 영웅들을 회상하고 추모한다(이법철스님) 지만원 2010-01-05 17865 89
391 노골적으로 한국을 능멸하는 김정일과 정상회담? 지만원 2010-01-07 22384 89
390 원전에 대해 대통령이 지금 직접 나서야 할 일 지만원 2010-01-18 22335 89
389 5.18명예훼손사건 변호인 법정 모두진술(서석구변호사) 지만원 2010-03-22 16432 89
388 1948년 4월 3일에 무슨 일이 발생했나? 지만원 2011-03-21 13972 89
387 해방공간의 남북 이정표 지만원 2011-03-25 13309 89
386 북촌리 사건의 진실과 허위 지만원 2011-04-05 14176 89
385 드레피스 사건과 5.18, 열변의 서석구-1(엉터리전도사) 지만원 2011-06-13 15302 89
384 박근혜 비판이 어째서 박근혜 흔들기 입니까?(문암) 댓글(1) 문암 2012-02-20 11459 89
383 국회의원 '살롱'(임종건) 지만원 2012-05-30 11100 89
382 역대 과거 정부 최대의 직무유기는?(인강) 댓글(2) 인강 2012-12-15 8218 89
381 수사기록으로본12.12와5.18 연속입체낭독 (1편~16편까지) … 시스템뉴스 2013-09-08 8355 89
380 대한민국 재판부를 재판한다!(22) 지만원 2014-01-12 5178 89
379 박원순 시장님 도대체 뭘 하셨는데요???(현우) 댓글(3) 현우 2014-05-27 5013 89
378 [지만원의 시국진단] (2017.7.20) 관리자 2017-07-22 3135 89
377 상고이유서(1) -광주민사재판- 지만원 2018-10-01 1599 89
376 데이너tv 제11~12탄 지만원 2019-06-04 1822 89
375 데이너tv, 영상고발13탄 광주인들의 법원 폭력 지만원 2019-06-07 1638 89
374 데이너tv. 5.18 정치공작총책 김중린 제134광수 지만원 2019-06-14 1578 89
373 [국민교재] 누가 이렇게 빨갱이 교육시킬 사람 있나요, [지만원의… 제주훈장 2020-07-10 990 89
372 한미연합사 해체는 한국戰 재발의 초대장(김성만) 지만원 2009-12-28 17768 88
371 북한이 핵을 가진 이유와 포기할 수 없는 이유 지만원 2010-02-03 15924 88
370 김정일 “殘命연장”시도자체가 죄악 (소나무) 소나무 2010-02-22 15133 88
369 全斗煥 죽이기 대남공작은 어디까지인가?(법철스님) 지만원 2010-02-22 16445 88
368 5.18 변호인 의견서(서석구) 지만원 2010-09-19 29833 88
367 이 시대 최고의 권력자들!!(대마왕) 대마왕 2011-02-05 13618 88
366 4.3 왜곡의 행로 지만원 2011-05-17 15868 88
365 박근혜 대통령이 읽어야 할 제주4.3 (1) (비바람) 비바람 2014-01-07 4590 88
364 대한민국재판부를 재판한다(33) 지만원 2014-01-22 4235 88
363 공무원의 생산성 분석 (5분동영상) 관리자 2014-10-31 3450 8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