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격당한 빨갱이들의 성지 5.18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폭격당한 빨갱이들의 성지 5.18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2-08-26 15:51 조회21,356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폭격당한 빨갱이들의 성지 5.18


2012.8.23 서울고등법원 판결: 피고인 지만원의 아래 표현은 무죄다.

“모든 기록들을 보면서 필자는 5.18은 김대중 등이 일으킨 내란사건이라는 1980년 판결에 동의하며, 북한의 특수군이 파견되어 조직적인 작전지휘를 했을 것이라는 심증을 다시 한 번 갖게 되었다. 불순분자들이 시민들을 총으로 쏘는 것은 물론 제주 4.3사건에서처럼 잔인한 방법으로 살인을 저질러 놓고, 좌익들이 이를 군인들에게 뒤집어씌우는 소위 모략전을 반복적으로 구사함으로써 민주화 운동으로 굳혀가는 ‘아직도 끝나지 않은 심리적 내전’이 바로 5.18이라고 생각한다.”

이제 5.18은 더 이상 금단의 성역이 아닙니다. 저는 최근 동영상들을 만들어 “광주시민들은 지금 당장 계엄군과 공수부대에 가 큰절하라”며 그 이유를 낱낱이 강론했습니다. 5.18의 거짓과 역사바로세우기 재판의 코미디 내용들을 동영상에 담아 확산하고 있습니다. 벌써 수만명이 보았습니다. 본 사람들의 충격들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이런 차에 2심이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5.18동네는 지금 쥐 죽은 듯 고요합니다. 그들이 아무리 대꾸해 보았자 “광주는 공수부대에 매 맞았다” 이 말 밖에 없습니다. 생쥐같은 언론들은 아직도 5.18눈치를  봅니다. 평시에 군자연 큰 소리 잘치고 정의감-사명감에 불타는 척 훈계 잘하는 인간들이 언론인들 아닙니까? 하지만 제 눈에는 이 나라 언론인들 대부분이 눈치 보고 숨기 잘하는 생쥐 같은 인간들로 보입니다. 바람 불면 숨었다가 바람 자면 일제히 나와 권력과 대세에 영합-아부하는 영혼 없는 존재가 바로 언론인들입니다. 이 나라 언론인들, 12.12와 5.18 때 누구에 아부했습니까? 

반역의 역사 5.18을 민주화 역사로 모시는 대한민국은 수치스러운 나라입니다. 국가전복 폭동자들을 유공자로 모시며 세금 바치는 국민의 처지가 참으로 비참합니다. 이런 역사는 치욕의 역사로 내려 앉혀야 합니다. 오욕의 역사를 바로 세우는 작업은 지금부터 우리가 해야 합니다. 앞으로 촬영할 내용들이 아주 많습니다. 제가 내보내는 동영상이 웬만한 언론보다 더 강해지도록 확산하는 일에 모두가 동참해 주시기 바랍니다.

5.18을 뒤집는 일은 가만히 앉아서 정치인들이 해주기를 바란다고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여기에 준비돼 있는 총알들이 없으면 세상 없어도 역사가 바뀌지 않습니다. 여기에 가득 쌓인 총알들을 여러분들 모두가 부지런히 쏘지 않으면 국민의식이 바뀌지 않습니다. 여기에 오신 많은 분들은 지금 '여기에 마련돼 있는 총알'의 의미를 외면하고 총알을 사장시키고 계십니다. 이런 자세로는 역사를 바꾸지 못합니다. 이러한 자세로 역사가 바뀌기를 바란다면 그 영혼은 무임승차의 영혼, 립서비스의 영혼이 지배하고 있는 것입니다. 각자 애국의 공덕을 쌓으십시오. 그리고 그 공덕은 인간의 얼굴을 보고 쌓지 마시고 절대자를 향해 쌓으십시오. 그래야 하늘이 감동하는 것입니다.    


2012.8.2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148건 2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118 오늘은 어제와 다릅니다. 미루지 말고 나서 주십시오(자유연대,김상… 지만원 2019-02-11 5357 655
13117 노무현 일당의 여적행위 지만원 2013-06-21 13018 653
13116 국가를 위기에서 건진 국정원, 참 고맙다. 지만원 2013-08-30 13839 652
13115 탈북자들이 증언하는 김대중의 정체 지만원 2012-07-30 27066 649
13114 평화의 봄은 없다. 5월에 김정은 사라진다 지만원 2018-03-18 7806 648
13113 억세게 싸우다 무리죽음 당한 그들 지만원 2018-07-28 7767 647
13112 북한의 천지개벽-남빨들의 멘붕 지만원 2018-06-16 8635 644
13111 노숙자담요에 대하여 지만원 2015-11-11 8685 642
13110 눈물은 흘렸지만 울진 않는다 지만원 2018-12-16 6445 640
13109 오늘 광주재판은 전두환의 압승 지만원 2019-03-11 5942 637
13108 이런 쓰레기들이 종교 지도자들이라니! 지만원 2014-07-28 13535 636
13107 도둑질 하려다 들킨 해충들의 발광 지만원 2014-04-23 37954 636
13106 실력 있는 언론, 지만원을 공개묵사발 시켜보라 지만원 2018-05-18 7277 634
13105 5.18재판, 서울고법(2심)에서도 승소 지만원 2012-08-23 27092 633
13104 역시 김정은-문재인 독안에 든 쥐였다 지만원 2018-04-01 8306 631
13103 문재인을 죽이자 지만원 2017-10-07 8842 631
13102 내가 풀지 못한 5.18문제 하나 지만원 2019-02-16 5503 625
13101 트럼프는 곧 공격할 것 지만원 2017-10-15 9020 623
13100 5.18과의 전쟁, 눈물겹습니다. 지만원 2018-06-20 4875 622
13099 한국당 고민 풀어주는 파격 제안 지만원 2019-01-10 6981 621
13098 5.18재판, 대법원에서 최종 승리 지만원 2012-12-27 33674 621
13097 트럼프의 방향 선회, 북한에서 남한으로 지만원 2018-08-25 8853 619
13096 역시 박근혜, 그의 정신은 살아있다! 지만원 2013-09-13 16813 618
13095 내일 나는 언론들에 도배될 것 지만원 2018-07-26 7159 614
13094 대통령 향한 채동욱의 거사, 대검차장이 진압했다 지만원 2013-09-17 19545 614
13093 문재인 끌어내릴 순간의 카운트 다운 지만원 2017-10-09 9483 613
13092 천하의 개자식 이명박이 죽일 놈! 지만원 2011-11-27 20221 612
13091 기생오라비마네킹 황교안과 그에 홀딱 빠진 신혜식 영감 지만원 2019-03-08 6666 611
13090 나경원을 만난 결과 지만원 2019-01-05 6883 611
13089 9월의 희망, 임종석이 유엔제재 한국인제1호 지만원 2018-08-18 6661 6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