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과 청와대는 이것부터 조사해야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군과 청와대는 이것부터 조사해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0-03-28 09:40 조회26,56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군과 청와대는 이것부터 조사해야

 

천안함의 사고원인은 침몰된 선체를 조사하는 기술적인 접근에 의해서도 그 일

부가
밝혀지겠지만 다음 사항이 반드시 조사돼야 전체를 밝힐 수있을 것

이다. 선체 인양에는 많은 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아래 사항을 먼저 조사하는 것

이 순서일 것이다.


1)
사고지점은 너무 전방이라 덩치 크고 비싼 초계함이 다니는 곳이 아니다. 


2) 사고지점인
백령도와 대청도의 사이의 좁은 골목
은 북괴의 소형 잠

수정이 매복하기 딱 좋은 
곳이며 붙박이 기뢰를 설치하기에 아주 좋은 지형이다.


3)
항해 시간이 밤 10시에 가까운 시각이다. 병사들의 취침시각인 것이다. 이런

각에 무슨 임무가 있기에 최전방이라 유사시 말고는 초계함이 다녀서는 안 되

는 곳
에, 수심조차 낮은 곳에, 기뢰와 잠수정에 의한 매복이 예상되는 좁은 골목

에 왜 
가게 되었는지 함장을 상대로 조사를 해야 할 것이다. 만일 부하 중 누군가

가 함장
을 그리로 유도했다면 그 부하가 매우 중요한 조사대상이 된다고 생각한

다. 만일 
함장이 혼자서 그런 결심을 했다면 그가 조사대상의 중심이 되어야 할

것이다.


지난해 11월 북한 함정이 대파를 당하는 수모를 겪었다.
그 직후 북한은 천

배 만배
로 보복할 것이라며 앙칼진 분노를 표현했다. 해군은 이 말에 대한 대비

를 했어야 
했다. 대비를 했다면 군대 상식을 벗어난 이런 항해는 하지 않았을 것

이다. 필자의 
직관으로는 이번 사고는 북한의 특수공작의 결과라고 생각하며

내부자가 관련된 정
교한 작전이 아닐까 하는 강한 심증이 간다. 이것이 바로

북한이 다짐했던 천배 만
배의 보복이었던 것이다.


두동강 난 사고라면 어뢰에 의한 피격 가능성이 가장 큰 가능성일 것이

다. 육중한 함정이 순간적으로 공중으로 떠올랐다면 이는 어뢰의 의한

공격의 전형이라는 것이 해군 실무자와 해군 전문가들의 이야기다. 100

톤급 고속정 정도 때려봐아야 성이 차지 않는다. 그래서 큰 함정을 그리

로 유도하여 공격했을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함정이 노후했다느니, 내부폭발이라느니 등 말도 되지 않은 것들을 내세

워 진행하는 언론플레이가 매우 수상해 보인다. 노무현의 사인을 엉터리

로 조사하고 끝내듯이 이런식의 마무리가 또 발생하는 것이 아닐가 하는

걱정이 앞선다.



2010.3.28.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709건 10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439 이재오의 빨간 과거사 관리자 2009-11-16 26806 111
12438 만신창이된 한명숙, 좋아할 이유 없다 지만원 2010-04-09 26761 316
12437 국민 여러분,오늘과 내일이 위기입니다.총궐기 합시다! 지만원 2010-08-23 26761 353
12436 피격순간 ‘적 잠수함에 어뢰발사’를 명령했어야 지만원 2010-04-20 26758 270
12435 박근혜에 열 마디 욕하려면 이명박에는 백 마디 해야 지만원 2010-01-08 26752 189
12434 보훈처는 5.18이 남북 어느 쪽의 역사인지 밝혀야 지만원 2010-08-27 26735 205
12433 6월 9일(목) 오후 3시에는 5.18재판 지만원 2011-06-07 26713 203
12432 SBS 윤정주, 이광훈 PD의 만행 다시보기 지만원 2012-02-19 26705 200
12431 천안함 사태에 대한 필자의 평가 지만원 2010-04-20 26688 274
12430 따뜻하고 아름다운 동네 ‘시스템클럽’ 지만원 2010-09-28 26680 194
12429 이런 청와대 안보회의, 누가 믿나? 지만원 2010-04-06 26678 225
12428 저 사람, 진짜 전향했나? 지만원 2010-02-10 26673 200
12427 이런 원희룡을 누가 세탁시키나? 지만원 2010-10-25 26613 204
12426 5.18재판, 주객전도 본말전도 (소나무) 댓글(1) 소나무 2010-07-05 26607 156
12425 이재오가 충성한 남민전은 열등인집합소 관리자 2009-11-16 26580 83
12424 법원노조가 스파이? 지만원 2009-12-15 26579 131
12423 이게 사실이라면 이명박은 물러나야! 지만원 2010-04-02 26571 291
열람중 군과 청와대는 이것부터 조사해야 지만원 2010-03-28 26570 336
12421 인혁당 재심사건 판사, 문용선은 누구인가? 지만원 2012-09-17 26567 366
12420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는 방법은 없다 지만원 2010-08-09 26560 209
12419 사회 최정상에 선 사돈들이 싸우는 풍경 보여서야! 지만원 2010-07-30 26556 205
12418 김대중이 가장 싫어한 사람은 지만원이었다! 지만원 2010-11-21 26537 205
12417 칠레의 산호세 광산과 북한의 아오지 탄광 지만원 2010-10-15 26528 151
12416 “물 반, 고기 반”식의 퇴폐정부 지만원 2010-08-17 26505 335
12415 새누리 비대위 김종인-이상돈-이준석에게 지만원 2012-03-14 26500 233
12414 한해를 보내면서... (낭만검필) 낭만검필 2009-12-31 26489 68
12413 소련군이 북한에 진주하여 저지른 만행들 지만원 2010-03-11 26485 96
12412 국정원의 이적행위 관리자 2009-11-13 26484 67
12411 한밤중인 박근혜, 이럴 때가 아닌데! 지만원 2011-02-04 26482 308
12410 반기문과 조선일보의 정체 (앵콜게시) 지만원 2009-12-16 26479 4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