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가 타지역에 비해 민주화의식(?)이 높았던 이유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광주가 타지역에 비해 민주화의식(?)이 높았던 이유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0-04-03 17:19 조회25,783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광주가 다른 지역에 비해 민주화열망이 높았던 이유


황석영의 책 ‘광주 5월 민중항쟁의 기록’(1985.5 풀빛) 19-20쪽에는 광주가 타 지역에 비해 민주화열기가 높았던 이유를 6가지로 들었다.


1. 동학농민전쟁에서 의병으로 또한 광주학생반제투쟁운동 등으로 이어지는 민중운동의 전통과 맥락이 혈연적으로 실존하고 있었다.       


2. 4.19이후 민주화 통일운동의 급진적 흐름이 잠적해 버린 이후 광주에서만은 유신독재의 전 기간을 통해 민주화 의식이 선배에서 후배로 이어져오고, 특히 민청학련사건과 민주교육지표사건(주:1978년 6월 29일, 전남대 학생들 주도) 을 계기로 확충되면서 현장운동화 하였다.     


3. 광주를 둘러싼 기층농민들과 연계되어 학생운동이 학교 외부 세력과 연대할 수 있었다. 


4. 유신독재 전 기간을 통해 광주의 지역운도역량이 지속성장 하였다. 1978년에는 각계의 역량이 하나로 결속되어 있었다. 가톨릭농민회, 기독교농민회, 가톨릭정희평화위원회, 가톨릭청년회, 기독청년회, YMCA, YWCA, NCC, EYC, JOC 등의 종교단체와 한국앰니스티광주지부, 민주청년협의회, 현대문화연구소, 녹두서점 등등의 재야청년 사회단체들이 겉으로는 분립된 형태로, 내부적으로는 한동네 사랑방과 같이 결속되어 있었다. 


5. 박정희 독재기간 내내 이루어진 매판정책 추진과 불균등개발로 인하여 “호남푸대접”이라는 광범한 대중적 불만의식이 만연했다.


6. 가난하고 불우한 집에서 법관이 나오기를 기대하는 것처럼 내 고장에서도 인물이 하나 나와야 한다는 민중적 열망이 간절하였던 차에 전남의 대중적 영웅인 김대중이 대통령 출마에서 좌절당하고 고난을 받은 데 대한 반작용이 있었다.  


                  위 내용에 대한 필자의 이해


광주에는 타 지역보다 전통적인 반골의식이 강하게 자라고 있었고, 호남에는 ‘호남푸대접’ 에 대한 한이 자랐다. 이 푸대접은 박정희의 친미 매판정잭이 불러온 당연한 결과라고 생각하면서 박정희 정권기간 내내 수많은 좌파 조직들을 만들고 육성시키고 결속시켜 김대중을 호남의 영웅으로 키워 대통령으로 만들고 싶은 열정으로 발전했다.


광주에는 유신기간을 통해 반체제 기운과 정서가 자라나고 있었고, 위에 열거돼 있는 수많은 좌익조직들이 호남의 영웅 김대중을 희망과 깃발로 삼아 번창하고 있었다. 황석영의 해석에 의하면 광주는 반체제 토양과 좌경적 토양으로 발전해 왔으며, 호남푸대접에 대한 한, 타 지역에 대한 적개심, 김대중을 대통령으로 만들어 한을 풀어보고 싶어 하는 욕심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5.18을 위한 역량을 준비해온 것으로 풀이된다.       


 2010.4.3.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581건 9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341 천신일이라는 사람, 이러면 안되지요 지만원 2010-10-26 26056 200
11340 이희호 재판의 다음 일정 지만원 2011-01-27 26052 130
11339 차별대우 지만원 2010-07-25 26023 250
11338 내년에 대법원장 포함 좌경 대법관 대거 퇴임 지만원 2010-12-17 26022 313
11337 북한에 가지 마라, 약물과 미인계에 걸려들라 지만원 2010-03-06 26018 222
11336 오늘(10.8)의 5.18 재판 결과 지만원 2010-10-08 26007 321
11335 6월 9일(목) 오후 3시에는 5.18재판 지만원 2011-06-07 26005 203
11334 105미리 포에 대한 필자의 생각 지만원 2011-02-16 25987 358
11333 이희호의 고소는 누워서 침뱉기! 지만원 2010-02-25 25980 247
11332 김정일의 천안함 음모 지만원 2010-04-08 25977 274
11331 이순실과 국정원의 내통 사례 지만원 2015-12-07 25931 477
11330 친북인명사전 1차 수록 예정명단 100명 지만원 2010-03-13 25924 90
11329 ‘민주화’ 라는 단어의 어원 지만원 2010-10-26 25905 127
11328 SBS 윤정주, 이광훈 PD의 만행 다시보기 지만원 2012-02-19 25903 200
11327 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지만원 2010-06-06 25881 180
11326 새누리 비대위 김종인-이상돈-이준석에게 지만원 2012-03-14 25876 233
11325 이명박 인간성은 교활의 극치 지만원 2010-07-09 25872 302
11324 괴상한 묘기를 발휘하는 530GP의 K-1소총 지만원 2010-09-26 25866 171
11323 학력시비에 대하여 지만원 2009-12-15 25857 168
11322 참으로 오지게 걸려든 북한 지만원 2010-07-23 25849 457
11321 5.18재판, 서울고법(2심)에서도 승소 지만원 2012-08-23 25817 633
11320 탈북자들이 증언하는 김대중의 정체 지만원 2012-07-30 25793 649
11319 5.18재판 진행의 혼선 지만원 2010-04-13 25789 163
열람중 광주가 타지역에 비해 민주화의식(?)이 높았던 이유 지만원 2010-04-03 25784 162
11317 이~전라도 개새끼들, 들어라! 지만원 2013-03-29 25770 467
11316 대한민국은 도둑놈이 최고인 나라(효월) 효월 2010-08-03 25749 197
11315 후회막급한 북한 지만원 2010-07-25 25743 431
11314 보훈처는 5.18이 남북 어느 쪽의 역사인지 밝혀야 지만원 2010-08-27 25711 204
11313 외교부 장관 0순위 김성환은 누가인가? 지만원 2010-09-04 25709 416
11312 이런 원희룡을 누가 세탁시키나? 지만원 2010-10-25 25698 20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