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 같지도 않은 이명박, 빨리 사라져라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대통령 같지도 않은 이명박, 빨리 사라져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3-02-05 13:00 조회15,71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대통령 같지도 않은 이명박, 빨리 사라져라

 

대통령 자격도 없는 인간이 대통령됐다는 말은 누구나 한다. 그런데 오늘 조선일보에 난 인터뷰 기사를 보니 그는 동네 반장감도 아니다. 조선일보 기자가 이명박에 물었다. “대통령 취임 후, 노 전 대통령이 김정일과 나눈 대화록을 보고 분노했다는 말이 있었다. 어떤 내용이었나?” 이에 대한 이명박의 답은 참으로 어이없었다,  

"격분하거나 화를 낸 것은 아니다. 다만 국격이 떨어지는 내용이었다. 그래서 안 밝혀졌으면 좋겠다는 얘기를 한 적이 있다. 사실 그 내용은 국격이라고 하기에도 좀…. (대화록에는) 한·미 관계 얘기도 있고 남북 관계 얘기도 있다. 이제 검찰(수사 과정)에서 일부는 나왔으니까 NLL 문제는 밝혀지겠지. 취임하고 보니 '안 밝혀지는 게 낫겠다'고 생각했다. 내가 보기엔 밝혀지면 국민에게도 안 좋을 것 같다."  

첫째, 격분하지 않았다고 했다. 대화내용의 극히 일부가 노출되었는데도 대부분의 국민이 격노했다. 국민 대부분이 분노하는 중대한 이적-여적행위를 놓고 이명박은 조금도 격분하지 않았다고 한 것이다.  

둘째, 노출된 극히 일부의 내용만 보아도 이는 이적-여적죄에 해당하는 것임을 국민 모두가 직감한다. 그런데 이명박은 노무현의 발언이 품격에 떨어지는 발언이었다는 정도로만 인식한 것이다. 그리고 그 여적죄의 내용을 국민에 끝까지 알리지 않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못 박았다. 빨갱이가 대통령 되면 국가를 적장에 팔아먹을 수 있다는 무시무시하고 중대한 여적사건을 접했으면서도 대통령이라는 인간이 끝까지 감추기를 원하고 있는 것이다.  

셋째, 이 대화내용이 만천하에 공개되면 노무현을 추종하는 빨갱이 집단과 문재인을 추종했던 빨갱이 집단, 그리고 그런 내용이 한사코 없다고 강변해온 빨갱이 집단들이 국민의 심판을 받게 될 것이다. 이는 누구보다 이명박이 더 잘 알 것이다. 이명박은 바로 이런 빨갱이들을 보호하려 하는 것이다. 엄밀히 해석하면 이명박도 공범자다.
 

                                               결 론  

노-김의 대화록은 국민 제1의 가치인 국가안보를 위해 반드시 공개되고 처벌돼야 한다. 그래야 땅에 떨어진 안보불감증을 치료할 수 있을 것이다. 10.4공동성명을 준비하고 계획한 사람들, 분명 대화록이 존재하는데도 존재하지 않는다고 국민을 속여 노무현과 그 일당의 역적-여적 행위를 방조한 사람들을 엄벌해야 할 것이다.

   

2013.2.5.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646건 10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376 나는 낭중지추, 대통령도 국정원장도 내가 통제한다 지만원 2015-06-24 7484 520
11375 특사단, 평화 쥐고 온 게 아니라 전쟁 쥐고 왔다. 지만원 2018-03-06 5918 520
11374 최선희 발언의 의미와 파장 지만원 2019-03-15 3250 520
11373 북한군 600명 어디서 나왔나? -망언의 본질- 지만원 2019-03-28 3180 520
11372 점점 처참하게 무너지는 민주화성지 5.18광주 지만원 2013-12-19 10128 519
11371 사이비 애국자들, 노숙자담요를 닮아라 지만원 2015-12-11 7257 519
11370 박지원도 나경원도 정의용도 동급의 무식자들 지만원 2019-04-05 2157 519
11369 남재준 시원하게 잘한다. 지만원 2013-06-23 12219 518
11368 돌아온 야인시대 지만원 2013-11-25 11016 518
11367 국민여러분께, 군-경 여러분께 간절히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4-05-09 8462 518
11366 대통령이 못 하는 일, 조선일보 폐간, 우리가 하자 지만원 2016-09-02 6701 518
11365 미군은 땅굴 위치 알고 있다 지만원 2018-01-10 6062 518
11364 지용의 얼굴, 제73광수 얼굴 아니다 지만원 2018-05-21 5596 518
11363 지만원은 이 시대 영웅으로 부각돼야 합니다. 지만원 2018-11-25 3597 518
11362 5.18 총력전 위해 커밍아웃하는 붉은자들 지만원 2019-01-17 3026 518
11361 황장엽과 지만원 지만원 2019-02-28 2994 518
11360 공무원이 가축인가? 세종시 용도 변경 급선무 지만원 2014-07-02 7484 517
11359 조갑제와 전라도의 합창, “광수는 조작” 지만원 2015-07-21 9867 517
11358 나의 선언: 국정원이 간첩집단! 지만원 2017-02-05 9344 517
11357 인민군 판사들이 쓴 5.18 판결문 지만원 2012-08-09 18497 516
11356 전라도로부터 압박 받는 나경원 지휘부 지만원 2018-12-18 4432 516
11355 김무성, 다 된 밥에 재 뿌렸다! 지만원 2013-12-30 8623 515
11354 언론들 북에 떠는 이유: 사장들이 정조를 바쳤기 때문 지만원 2015-07-16 11143 515
11353 북한과 ‘뒷구멍 거래’하는 주사파 정부 지만원 2018-08-05 4823 515
11352 “5.18과 문재인”, 이 글자를 하늘 높이 띄웁시다. 지만원 2019-01-31 2751 515
11351 지만원 고소한 자들 무고로 고소할 것 지만원 2019-02-12 3442 515
11350 노무현 일당의 여적행위 지만원 2013-06-21 11439 514
11349 국가가 5.18역사의 진실탐구 노력에 가한 탄압-학대 사실 지만원 2015-12-26 6946 514
11348 문재인 좋다던 젊은이 전라인, 정신 좀 드는가? 지만원 2017-10-24 6921 514
11347 애국국민들께 호소합니다 지만원 2017-10-26 8055 5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