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3-04-02 16:59 조회312,67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첨부파일

본문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안기부자료)
 


상단 2개의 파일을 클릭하십시오.   

 

 

2005년 1월호 월간조선이 특별 부록을 냈다. “단독입수 공개, 5.18사건수사기록”. 그  234쪽-241쪽에는 틀린정보가 게재돼 있다. “사인은 M16 96명, 카빈26명, 자상 4명, 타박사 18명, 차량사 12명”으로 되어 있는 것이다.  

 

이 자료를 가지고 일부 5.18인종들이 필자의 책 내용을 반박한다. 1985년 안기부가 작성한 “5.18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의 96-103에는 1980년 당시의 부검 결과가 정리돼 있다. 필자는 이를 여러 번 세어가면서 총상 사망자 116명 중 69%에 해당하는 80명이 M16 이외의 총으로 사살됐다는 통계를 만들었고, 이는 1982년 육군본부가 작성한 “계엄사” 의 통계 72%와도 거의 일치한다.  

 

위 안기부 통계는 5월의 더운 일기에 시체는 썩어가고 있고, 전라도의 유지들과 의사들, 군의관들이 총 동원되어 썩어가는 시체를 붙잡고 공동으로 조사한 결론이다. M16의 충상은 타 총상에 비해 독특하다. 들어간 자리는 볼펜 끝과 같이 작고 뚫고 나간 자리는 컵의 크기로 넓다. 따라서 안기부 자료의 기타총상은 M16이 아니라 무기고 총상이다.  

 

2005년 월간조선이 입수한 자료는 1995년 검찰이 수사를 할 때 새로 작성된 것이다. 15년이 지나 뼈만 남은 묘를 절개하여 조사한 것도 아니다. 단지 유족들이 “M16에 죽었다고 말해야 유리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는 소문에 따라 15년이 지난 후에 진술을 했다. ‘그 말을 그대로 적어 놓고 작성한 통계’가 바로 월간조선이 밝힌 통계인 것이다. 

 

이 자료가 5.18족들의 막무가내 억지에 철퇴를 가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안기부 자료에 나타난 무기고는 38개인데 북한책들을 보니 6개가 더 있었다. 그래서 필자가 44개로 집계한 것이다. 전라남도 17개 시군에 숨어 있던 44개 무기고가 5월 21일, 12시부터 16시 사이에 털렸다. 12시와 16시는 북한 책에도 나타나 있다.

필자는 안기부 자료와 검찰보고서에 나타나 있는 자료만 공식 자료로 활용했다. 적당히 썼다는 비난을 피하기 위해서였다.  

 

2013.4.2.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846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23207 768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55361 1490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12673 1392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61681 1952
12842 조선/동아,지만원을제2의한승조로 매도하라 지만원 2009-11-12 31540 100
12841 빨간 판결 지만원 2009-11-12 29879 85
12840 세종시와 4대강 모두가 국가파괴 지만원 2009-11-12 28609 67
12839 5.18사기극의 일대 종말(1) 지만원 2009-11-13 26274 102
12838 국정원의 이적행위 관리자 2009-11-13 26666 67
12837 이재오의 빨간 과거사 관리자 2009-11-16 26990 111
12836 이재오가 충성한 남민전은 열등인집합소 관리자 2009-11-16 26740 83
12835 북함정 왜 와서 직사하게 두들겨맞고갔나? 관리자 2009-11-16 24730 64
12834 다시 보는 2001년의 북한 생쇼 관리자 2009-11-16 18302 49
12833 우익들이 분열하는 또 하나의 이유 관리자 2009-11-16 24108 59
12832 한미연합사를 보는 새로운 시각 하나 관리자 2009-11-16 21062 59
12831 5.18사기극의 종말(2) 관리자 2009-11-16 23062 57
12830 5.18, 하늘도 알고 땅도 안다(배병휴) 관리자 2009-11-16 24480 67
12829 5.18, 정황증거와 탈북자 증언이 일치 관리자 2009-11-16 21412 54
12828 북한의 5.18 관리자 2009-11-16 17840 48
12827 돌아오라 아스팔트로! 관리자 2009-11-16 23853 43
12826 지만원 박사 신변위협 받고 있다(뉴스타운) 관리자 2009-11-16 21895 42
12825 5.18단체의 고소가 처음부터 부당한 이유 관리자 2009-11-16 25926 38
12824 F-16 이야기 관리자 2009-11-16 22530 46
12823 조선일보는 반론문을 보도하라 관리자 2009-11-18 35837 39
12822 탈북소령에게 무섭게 협박한 국정원 직원 관리자 2009-11-18 25384 37
12821 입체로 보는 김대중 관리자 2009-11-18 18682 47
12820 입체로 보는 5.18 관리자 2009-11-18 24752 38
12819 5.18은 북이 기획-실천했다(북증언인일동) 관리자 2009-11-18 18715 43
12818 사랑하고 존경하는 회원님들께 관리자 2009-11-18 29177 38
12817 합리적 사회를 만들려면? 관리자 2009-11-19 64685 3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